전체뉴스 11-20 / 16,34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EIU "한국, 빠른 물가상승 예상 아시아 국가중 하나"

    한국이 올해 물가상승률이 상대적으로 빠르게 증가할 아시아 지역 국가 중 하나로 꼽혔다. 7일 영국의 경제 분석기관인 이코노미스트 인텔리전스 유닛(EIU)이 최근 발간한 '아시아에서 인플레이션은 계속 억제될까'라는 보고서에서 급격한 인플레이션 상승은 주로 아시아 지역 선진국에서 일어날 것으로 예상됐다. 보고서는 그중 올해 소비자 물가 상승률이 작년보다 0.5∼2%포인트 상승할 국가로 한국과 호주, 홍콩, 싱가포르, 대만 등을 꼽았다. 이들 국가는 ...

    한국경제 | 2021.04.07 06:31 | YONHAP

  • thumbnail
    외국인 다시 '입질'…'박스피 탈출' 힘 보태나

    ... 유가증권시장에서 이날까지 5거래일 연속 순매수했다. 이 기간 순매수액은 2조1768억원이다. 외국인의 5거래일 이상 연속 순매수도 지난해 11월 후 처음이다. 증권업계는 외국인 순매수의 원인을 글로벌 증시 리스크 요인으로 꼽혔던 인플레이션 논란이 조금씩 진정되고 있다는 점에서 찾고 있다. 미국 중앙은행을 비롯한 주요국 중앙은행은 기대 인플레이션이 오르는 현상을 인정하지만 금리 상승에 미칠 영향은 제한적이라고 보고 있다. 유동성과 경기회복세를 바탕으로 물가는 오르더라도 ...

    한국경제 | 2021.04.06 17:27 | 고윤상

  • thumbnail
    외국인 돌아오는 코스피…'가치주 vs 성장주' 점검 포인트는

    ... 연속 순매수했다. 이 기간 순매수액은 2조1768억원이다. 외국인의 5거래일 이상 연속 순매수도 지난해 11월 이후 처음이다. 증권업계에서는 외국인 수급 개선 원인을 크게 두가지로 해석하고 있다. 글로벌 증시 리스크 요인으로 꼽혔던 인플레이션 논란이 조금씩 안정을 찾아가고 있다. 미 중앙은행을 비롯한 주요국 중앙은행은 기대 인플레이션이 오르는 현상을 인정하지만 금리 상승에 미칠 영향은 제한적이라고 보고 있다. 유동성과 경기회복세를 바탕으로 물가는 오르더라도 여전히 ...

    한국경제 | 2021.04.06 16:28 | 고윤상

  • thumbnail
    월가 뒤집은 아케고스발 마진콜…신흥국 위기 전염되나 [국제경제읽기 한상춘]

    ... 지수가 활용된다. 두 지표로 한국을 진단해 보면 아케고스발 헤지펀드 위기설이 나돌기 시작한 이후 국내 증시에서 외국인 자금이 이탈하고 있으나 중장기 투자자금의 회수로 악화되면서 위기로 치닫게 될 가능성은 낮게 나온다. 하지만 자산 인플레 정도가 심한 가운데 유입 외자의 건전도가 약화되고 금융스트레스 지수가 오르는 점은 주목해야 한다. 이번 아케코스 마진콜 사태처럼 내부요인보다 외부요인에 의해 각종 위기가 발생하는 빈도가 많아지는 시대에 있어서는 사전에 징후를 포착할 ...

    한국경제TV | 2021.04.05 10:30

  • thumbnail
    [한상춘의 국제경제 읽기] 아케고스 마진콜보다 무서운 '바퀴벌레 이론'

    ... 지수가 활용된다. 두 지표로 한국을 진단해 보면 아케고스발 헤지펀드 위기설이 나돌기 시작한 이후 국내 증시에서 외국인 자금이 이탈하고 있으나 중장기 투자자금의 회수로 악화되면서 위기로 치달을 가능성은 낮게 나온다. 하지만 자산 인플레 정도가 심한 가운데 유입 외자의 건전도가 약화되고 금융스트레스 지수가 오르는 점은 주목해야 한다. 결국 최근 ‘아케고스 마진콜발 헤지펀드 위기설’은 실제 발생 여부와 관계없이 앞으로도 계속 대두될 가능성이 ...

    한국경제 | 2021.04.04 17:29 | 한상춘

  • thumbnail
    "공장 풀가동에 일손 모자라"…고용까지 살아난 美 'V자 회복'

    ... 대통령이 지난달 31일 2조3000억달러 규모의 인프라 투자 계획을 발표해서다. 바이든 대통령은 이 계획이 수백만 개의 일자리를 창출하고 미국 제조업을 부흥시키는 마중물이 될 것이라고 했다. 물류난까지…더 커진 인플레 우려 경기 호전과 함께 인플레이션 우려가 다시 고개를 들고 있다. 작년 팬데믹 충격에 따른 기저효과까지 겹치면서 물가상승 압력이 갈수록 커질 것이란 지적이다. Fed가 수차례 예견한 것과 달리 물가상승이 일시적 현상에 그치지 않을 ...

    한국경제 | 2021.04.02 17:43 | 조재길

  • thumbnail
    "인플레 높아진다…이전 미국과는 다를 것" 불러드 총재

    "미 중앙은행(Fed)은 과거처럼 초기 인플레이션 압력을 제어하기 위해 선제적으로 행동하지 않을 것이다. 미국은 다소 높은 인플레이션을 볼 수 있을 것이다." 제임스 불러드 세인트루이스연방은행 총재는 31일(현지시간) 은행 홈페이지에 올린 글(Is Inflation on the Horizon for the U.S. Economy?)에서 △통화공급 증가 △재정 적자 증가 △강한 경제 성장 예상을 이유로 인플레이션이 다소 높아질 것이라고 ...

    한국경제 | 2021.04.02 10:38 | 김현석

  • thumbnail
    [뉴스의 맥] Fed 못 믿는 월가…'긴축 발작' 없이 인플레 막을까

    최근 미국을 중심으로 인플레이션 논쟁이 뜨겁게 달아오르고 있다. 현재 미국의 물가상승률 추이를 보면 작년 3월 코로나19가 본격화하면서 소비자물가지수, 근원물가지수 모두 급격히 하락한 뒤 완만한 회복세를 보이고 있지만, 아직은 인플레 압력의 뚜렷한 예후는 보이지 않는다. 반면, 월가는 미국의 인플레이션에 우려를 표하고 있는 것이 사실이다. 최근 미국의 뱅크오브아메리카(BoA)가 포트폴리오 매니저를 대상으로 벌인 설문조사에 따르면 미 경제의 가장 ...

    한국경제 | 2021.03.30 17:21

  • thumbnail
    SK도 공채 없애고 수시 채용 선택, 남은 공채는 삼성 뿐

    ... 취업난> 20년전에도 취업난이라던데 청년취업난 언제 끝나나요? 한경 JOB아라 기자단이 간다 <유튜브 영상> 이용우 前카뱅 대표께 질문 "청년 취업 해법이 있나요?" 시사상식 임금인상發 인플레 게임업계에서 시작된 연봉·성과급 인상 바람이 대기업으로 번지고 있습니다. 임금인상은 경기 회복과 맞물려 물가가 전반적으로 오르는 인플레이션을 초래할 수 있다는 분석이 제기되고 있습니다. > 자세히 보기 한경 JOB아라 ...

    한국경제 | 2021.03.30 11:26 | 조수빈

  • thumbnail
    "美 경제 시뻘겋게 달아오를 것"…월가 강세론자 전망

    ... 4300까지 오르면 8% 가량 상승하는 것이다. 야데니는 26일(현지시간) CNBC에 출연해 10년 만기 미 국채 금리가 12~18개월내 연 2.5~3%까지 오를 수 있다고 전망했다. 그러면서 채권 금리 상승에 대해 "재난이 아니라 인플레이션 우려를 보여주는 채권 자경단(bond vigilantes) 성격이 있다"고 진단했다. 국채 금리 상승은 미 정부와 중앙은행이 코로나 대처를 위해 수조달러를 쏟아붇고 저금리 정책을 펴면서 인플레이션 우려가 커지는데 대한 ...

    한국경제 | 2021.03.29 08:09 | 주용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