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591,15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일본 대학교수·변호사 등 110명, 한일정상회담 개최 촉구 성명

    와다 하루키(和田春樹) 도쿄대 명예교수 등 일본의 저명한 학자와 변호사 등 110명이 18일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내각 출범을 계기로 한일 정상회담 개최를 촉구하는 성명을 발표했다. 이들은 '한국은 적이 아니다. 이제 한일 관계 개선을'이란 성명에서 아베 신조 전 총리의 퇴진으로 "모든 면에서 아베 정치의 전환이 요구되고 있고, 계속 악수를 둔 (일본) 외교도 전환이 요구되는 것 중의 하나"라며 "특히 최근 몇 년 동안 과거에 유례가 없을 만큼 ...

    한국경제 | 2020.09.18 20:36 | YONHAP

  • thumbnail
    日국가안보국장 22~25일 방미…스가 내각 안보정책 설명

    일본 정부는 기타무라 시게루(北村滋) 국가안보국장이 오는 22~25일 미국 워싱턴을 방문한다고 18일 발표했다. 기타무라 국장은 이번 방미 중에 로버트 오브라이언 미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을 만나 지난 16일 출범한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내각의 미일 동맹 중시 등 안보 정책을 설명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교도통신은 미·중 간 대립이 치열해지는 인도·태평양 지역 정세와 '이지스 어쇼어' 배치 중단에 따른 새로운 미사일 방어 체제도 논의될 것으로 ...

    한국경제 | 2020.09.18 19:49 | YONHAP

  • thumbnail
    "日법원도 이틀치 임금주고 조선인 징용공 두 달 혹사 인정"

    일본 관변 단체들이 일제 강점기 강제징용을 당한 피해자들이 고임금 노동자였다고 주장하는 가운데, 현지 시민단체가 징용공들이 학대에 시달렸다는 일본 법원의 판결을 공개했다. '강제동원 문제 해결과 과거 청산을 위한 공동행동' 사무국에서 활동하는 야노 히데키씨는 18일 일본 도쿄도 소재 참의원 의원 회관에서 열린 기자회견을 통해 징용 피해자의 재판 내용을 밝혔다. 해당 재판은 1944년 12월 하순 국민징용령에 의해 징용됐던 김순길씨가 ...

    한국경제 | 2020.09.18 18:16 | 오세성

  • thumbnail
    올 8월 일본 방문 외국인 8천700명…5개월째 99%대 감소

    일본을 방문한 외국인 수가 지난 8월에 5개월째 작년 동기 대비 99%대 감소세를 이어갔다. 일본정부관광국(JNTO)은 18일 올 8월의 방일 외국인이 8천700명(잠정치)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이는 작년 동월과 비교해 99.7% 감소한 것이다. 국적별로는 중국이 1천600명으로 가장 많았고, 그다음이 베트남 1천100명, 한국·미국 각 700명이었다. 방일 외국인은 일본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유입 차단책으로 올 ...

    한국경제 | 2020.09.18 18:13 | YONHAP

  • thumbnail
    [신간] 두 번 사는 소녀

    ... 파헤치고 거악을 척결하고자 리스베트와 그의 파트너인 탐사 전문기자 미카엘은 위험한 모험을 시작한다. 소설가 김영하, 듀나 등이 추천한 소설이다. 임호경 옮김. 문학동네. 420쪽. 1만6천원. ▲ 미래제작소 = 공학도 출신 일본 공상과학소설(SF) 소설가 5명이 로봇 기술을 선도하는 글로벌 기업 덴소를 직접 취재한 뒤에 쓴 콩트 10편을 엮었다. 최근 몇년간 한국에서 가장 인기를 끈 소설가인 히가시노 게이고가 덴소 엔지니어 출신이었다는 점을 떠올리면, 이들 ...

    한국경제 | 2020.09.18 17:58 | YONHAP

  • thumbnail
    징용공이 고임금 노동자?…日법원판결에 나타난 비참한 실상

    2∼3일 일당 주고 두달간 부려먹은 셈…일본 법원도 "위법" 규정 군함도 역사 왜곡 관변단체 3년간 일본 정부 사업 104억원 수주 일제 강점기 징용피해자가 고임금 노동자였다는 식의 역사 왜곡이 확산하는 가운데 일본 측은 징용 피해자의 노역 대가를 제대로 지급하지 않았다는 근거를 일본 시민단체가 제시했다. '강제동원 문제 해결과 과거 청산을 위한 공동행동' 사무국에서 활동하는 야노 히데키(矢野秀喜) 씨는 징용 피해자인 김순길 씨가 제기한 재판에서 ...

    한국경제 | 2020.09.18 17:43 | YONHAP

  • thumbnail
    동해연구회장 "국제수로기구, 동해·일본해 대신 숫자표기 제안"

    ... 교수는 18일 "국제수로기구(IHO)가 디지털 시대를 맞아 '수역을 지칭하는 숫자로 된 체계'(a system of unique numerical identifiers)의 도입을 최근 제안했다"고 밝혔다. 그는 이에 따라 한국과 일본의 '동해'(East Sea), '일본해'(Sea of Japan) 표기와 관련한 외교전은 새로운 국면을 맞게 될 것이라고 했다. 주 회장은 이날 강릉 씨마크호텔에서 열린 '제26회 동해 지명과 바다 이름에 관한 국제세미나'에서 ...

    한국경제 | 2020.09.18 17:31 | YONHAP

  • thumbnail
    [특파원 칼럼] 시대 변화 놓친 엑슨모빌의 추락

    ... 4개, 프랑스가 루이비통모에헤네시(LVMH) 로레알 등 3개 기업을 ‘상위 100’에 포함시켰다. 영국 독일 등 6개국은 2개씩을 리스트에 올렸다. 세계 100대 기업에 포함된 한국 기업은 삼성전자 한 곳뿐이다. 삼성전자 시총은 3375억달러로, 17위에 랭크됐다. 시총 순위에선 대만의 TSMC(13위)에 조금 뒤처졌다. 일본 대표 기업인 도요타자동차는 시총 1832억달러로, 51위에 그쳤다. road@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9.18 17:29 | 조재길

  • thumbnail
    애니메이션 '킹스레이드', 오리지널 캐릭터 등장

    ... 증오를 품고 복수를 노리는 캐릭터다. 리피네는 리히트의 여동생으로 오빠와 같이 오르벨리아 병사들에게 부모가 살해당한 끔찍한 경험을 갖고 있다. 자신의 행복보다 오빠에게 도움이 되는 것을 무엇보다 우선시한다. 두 캐릭터의 성우는 일본 성우계의 아이돌 스즈키 료타(鈴木 崚汰)와 러브 라이브 아야세 에리로 유명한 난죠 요시노(南條 愛乃)가 맡았다. 특히 리피네의 목소리를 맡은 난조 요시노는 '킹스레이드'의 1기 오프닝 곡을 부르게 된 fripSide의 ...

    게임톡 | 2020.09.18 17:22

  • thumbnail
    인분 얼려 만든 칼·코로나 시대 지도자들…괴짜노벨상 30주년

    ... 다듬어 칼로 만든 뒤 고기를 썰었다. 결과는 "처참한 실패"였다고 이들 과학자는 AP 통신에 말했다. 음향학 부문에서는 암컷 악어에게 헬륨가스를 마시게 하면 몸집에 따라 다른 소리를 낸다는 점을 찾아낸 오스트리아·스웨덴·일본·미국·스위스 과학자 5명이 수상했다. 곤충학 부문은 '거미는 다른 곤충보다 다리가 2개 더 많을 뿐인데 왜 그렇게 혐오의 대상이 되나'가 꼽혔다. 이 연구에 따르면 거미는 털이 많고, 악몽에 자주 등장한다는 등의 이유로 곤충학자 ...

    한국경제 | 2020.09.18 17:2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