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4,84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광주·전남 사흘간 물폭탄에 사망 10명·이재민 3천207명

    주택·농경지 침수, 제방·철도·도로 파손 등 시설물 피해 속출 항공기·철도·도로 통제…태풍 영향 11일까지 최고 300㎜ '비상' 광주와 ... 338명·화순 191명, 순천 75명 등이다. 광주는 42명, 전남은 149명이 복귀했으나, 나머지는 임시 대피소가 마련된 초등학교, 교회, 마을회관 등에 대피 중이다. ◇ 주택 2천226채·농경지 6천823㏊ ...

    한국경제 | 2020.08.09 18:31 | YONHAP

  • thumbnail
    충북 이재민·임시대피 1천123명…피해 복구 총력(종합)

    ... 761명의 이재민이 생겼다. 이 가운데 289가구 563명이 아직 귀가하지 못했다. 또 347가구 560명이 임시대피 시설에서 생활하는 등 이날 현재 이재민과 임시대피 주민이 925가구 1천123명으로 집계됐다. 민간·공공시설의 ... 상류의 용담댐이 방류량을 확대해 영동에서 주택 55채와 축사 1동이 물에 잠겼고 농경지 135㏊가 침수됐다. 6개 도로가 물에 잠기면서 교통 통제도 이뤄지고 있다. 옥천에서도 주택 11채가 침수됐고 농경지 46.4㏊가 물에 잠겼다. ...

    한국경제 | 2020.08.09 17:46 | YONHAP

  • thumbnail
    "태풍 오기 전 조금이라도"…수마 할퀸 전북 민관군 '복구 총력'(종합)

    ... 뒤덮인 집기와 물품 등을 집 밖으로 꺼내 물로 씻어내고 폐기물을 치우며 구슬땀을 흘렸다. 시는 이재민 구호를 위해 임시 주거시설을 운영하고 식사와 생수, 비상약품, 옷가지 등도 지원하고 있다. 발 빠른 복구작업 덕분에 상수도 공급이 ... 공무원 800여명을 긴급 투입해 복구작업을 하고 있다. 순창군 자율방재단원 500여명도 중장비를 동원해 유실된 도로를 복구하고 제방을 보수하느라 종일 분주했다. 군산시와 익산시, 장수군, 전주시, 완주군 등 나머지 자치단체들도 ...

    한국경제 | 2020.08.09 17:13 | YONHAP

  • thumbnail
    낙동강 제방 무너진 창녕 이방면 침수…경남 비 피해 늘어

    ... 창녕군 이방면에만 주민 369명이 고립된 상태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미처 대피하지 못한 주민을 보트로 구조하는 한편 이 마을로 통하는 도로를 통제하고 있다. 창녕지역 마을 침수는 낙동강 제방 40∼50m가 유실되면서 발생했다. 창녕군은 낙동강 제방에 저지선을 구축하고 돌과 토사 등으로 유실된 제방을 임시 복구하고 있다. 경남은 이날 비가 소강상태를 보이나 피해는 늘어나고 있다. 전날 거창군 주상면 한 야산에서 토사가 무너져 80대가 매몰돼 ...

    한국경제 | 2020.08.09 16:31 | YONHAP

  • thumbnail
    수마 할퀸 전국 곳곳 처참한 참상…태풍 '장미'까지 덮친다(종합)

    ... 2천741명(1천375세대)이 여전히 대피 중이다. 한순간에 보금자리를 잃은 이재민들은 마을회관과 초등학교 강당 등 임시 쉼터에서 안타까운 마음을 다독이고 있다. ◇ "수해 복구 멀었는데"…북상하는 태풍 빗줄기는 곳에 따라 일시적인 ... 수돗물 공급도 끊겼다. 충북에서는 지난 8일 금강 상류 용담댐의 방류량 확대 등이 겹치면서 영동군의 일부 지방도로와 농로, 교량이 침수되면서 교통이 통제됐다. 양산면 송호리·봉곡리, 양강면 구강리·두평리는 한국 전력 설비가 침수돼 ...

    한국경제 | 2020.08.09 16:10 | YONHAP

  • thumbnail
    수마 할퀴고 간 전북, 장마 소강상태에 복구작업 본격화

    ... 뒤덮인 주택 안의 집기와 물품 등을 물로 씻어내고 폐기물을 치우며 구슬땀을 흘렸다. 남원시는 이재민 구호를 위해 임시 주거시설을 운영하고 식사와 생수, 비상약품, 옷가지 등을 지원하고 있다. 발 빠른 복구작업 덕분에 상수도 공급이 ... 공무원 800여명을 긴급 투입해 복구작업을 하고 있다. 순창군 자율방재단원 500여명도 중장비를 동원해 유실된 도로를 복구하고 제방을 보수하느라 종일 분주했다. 군산시와 익산시, 장수군 등 나머지 자치단체들도 재난안전대책본부 등을 ...

    한국경제 | 2020.08.09 15:36 | YONHAP

  • thumbnail
    용담댐 방류로 충북 영동서 200여명 이틀째 이재민 생활

    ... 181㏊ 침수, 일부 마을 정전도 전북 진안군 용담댐 방류로 긴급 대피했던 충북 영동군과 옥천군의 이재민 500여명 중 200여명은 여전히 임시숙소를 떠나지 못하고 있다. 9일 충북도에 따르면 용담댐 방류로 영동·옥천에서는 주택 66채가 침수됐고, 농경지 181.4㏊가 물에 잠겼다. 도로도 10곳이 침수되면서 교통 통제가 이뤄지고 있다. 용담댐 방류가 시작되면서 전날 밤 영동군 양산·양강·심천면의 11개 ...

    한국경제 | 2020.08.09 15:24 | YONHAP

  • thumbnail
    전북 집어삼킨 '수마'…544㎜ 폭우로 사망 2명·이재민 1702명

    산사태로 주택·도로·교량 파손 잇따라…농경지 7천883.7㏊ 침수 수확 앞둔 농작물·가축도 피해…소·돼지·닭·뱀장어 치어 등 ... 둑이 무너지면서 마을 여러 곳이 물에 잠겼다. 한순간에 보금자리를 잃은 이재민들은 마을회관과 초등학교 강당 등 임시 쉼터에 머물며 안타까운 마음을 다독이고 있다. 도로와 다리 여러 곳이 파손되고 애써 키운 농작물과 가축들도 막대한 ...

    한국경제 | 2020.08.09 14:43 | YONHAP

  • thumbnail
    광주·전남 사흘간 물폭탄에 사망 10명·이재민 3천174명(종합)

    주택·농경지 침수, 제방·철도·도로 파손 등 시설물 피해 속출 항공기·철도·도로 통제…태풍 영향 11일까지 최고 300㎜ '비상' 광주와 전남 지역에 7∼9일 사흘간 집중호우가 쏟아져 10명이 숨지고 1명이 실종됐다. 홍수와 ... 1천199명이며 구례 971명·담양 338명·화순 191명 등이다. 광주는 7명, 전남은 149명이 복귀했으나, 나머지는 임시 대피소가 마련된 초등학교, 교회, 마을회관 등에 대피 중이다. ◇ 주택 1천481채·농경지 6천836㏊ 침수…축사·양식장도 ...

    한국경제 | 2020.08.09 13:39 | YONHAP

  • thumbnail
    충북 이재민·임시대피 1천75명…피해 복구 총력

    ... 741명의 이재민이 생겼다. 이 가운데 279가구 548명이 아직 귀가하지 못했다. 또 이날 현재 397가구 527명이 임시대피 시설에서 생활하는 등 이재민과 임시대피 주민이 676가구 1천75명으로 집계됐다. 민간·공공시설의 피해도 늘고 있다. 8일 금강 상류의 용담댐이 방류량 확대 등이 겹치면서 영동군의 일부 지방도로와 농로, 교량이 침수되면서 교통이 통제됐고, 한국 전력 설비가 침수돼 양산면 송호리·봉곡리, 양강면 구강리·두평리 전기가 끊기기도 ...

    한국경제 | 2020.08.09 09:0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