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5,56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섬진강 범람 고립된 마을에서 23명 구한 이장 있었다

    ... 구조를 기다리라"고 주변 사람들은 만류했지만, 김씨는 친구 김희준(54) 씨와 함께 다시 마을로 향했다. 도로에 차오는 물살을 헤치며 앞으로 나가던 김씨의 차량은 마을을 한참을 남겨두고 차오르는 물을 마시고 덜컹덜컹하더니 그 ... 주민과 인근 대평1구 주민 13명을 추가로 피신시키거나 고립된 6명의 위치를 구조대에 알려주기도 했다. 김씨가 임시 대피한 마을 회관에서는 퇴로를 못 찾고 갓난아이 둘을 품에 안은 젊은 부부, 몸이 불편해 피신하지 못한 할머니, ...

    한국경제 | 2020.08.12 17:49 | YONHAP

  • thumbnail
    충남도, 이재민 구호·피해 복구 총력…시·군에 50억 긴급지원

    ... 668가구, 1천156명이 발생했다. 피해 규모는 1만2천451건, 1천378억원으로 잠정 집계됐다. 분야별로는 도로·하천 유실 등 공공시설 2천94건에 1천317억원, 주택·농경지 침수 등 사유시설 1만3천57건, 61억원 등이다. ... 필요한 장비 임차 등을 위해 예비비 30억원과 특별교부세 20억원을 시·군에 지원한 데 이어 재해구호기금 5억원을 임시주거시설 운영비, 급식·숙박비, 구호물자 구매 등에 사용토록 했다. 이우성 부지사는 "가용인력과 장비를 총동원해 ...

    한국경제 | 2020.08.12 11:36 | YONHAP

  • thumbnail
    자가격리 어기고 노래방·해수욕장 다닌 카자흐스탄인 구속

    ... 인천출입국·외국인청은 지난달 30일 카자흐스탄 국적의 30대 여성 A 씨를 구속 송치했다. A 씨는 임시체류(G-1)자격으로 체류중인 자로, 지난 3월20일 카자흐스탄으로 출국했다가 지난 6월24일 재입국하면서 '자가격리 ... 카자흐스탄 여성 2명과 함께 노래방과 유흥주점, 식당을 방문한 사실이 드러났다. 지난 6월26일에는 마트와 고속도로 휴게소, 강원 소재 해수욕장 등을 찾았다. A 씨는 이틀 뒤인 28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로 ...

    한국경제 | 2020.08.12 10:54 | 이보배

  • thumbnail
    코로나 19 격리조치 위반 외국인 1명 구속…15명 출국 조치

    ... 마쳤다"며 "고의성이 높고 위반행위 내용이 중대한 카자흐스탄인 1명이 지난달 30일 구속 송치됐다"고 밝혔다. 임시체류(G-1)자격으로 체류 중인 카자흐스탄인 K씨는 올해 3월 본국으로 출국했다가 6월 24일 재입국해 자가격리 명령을 ... 그는 격리 기간 중 다른 카자흐스탄 여성 2명과 함께 노래방과 유흥주점, 식당을 방문했다. 이후로도 마트와 고속도로 휴게소, 강원도 소재 해수욕장 등을 다니며 격리지를 이탈했다. 결국 그는 코로나 19 확진 판정을 받아 병원에 ...

    한국경제 | 2020.08.12 10:21 | YONHAP

  • thumbnail
    충북 호우 실종자 수색 11일째 이어져…수해복구도 속도

    ... 휩쓸렸다가 아직 생사가 확인되지 않고 있는 여성 1명이다. 수해 복구작업도 속도를 내고 있다. 도는 이날 하루 하천·도로·철도·상하수도·임도 등 공공시설 356곳, 농경지·공장·태양광·주택 등 사유시설 227곳에서 복구작업을 진행한다. ... 장비 727대는 산사태 피해 지역을 중심으로 배치됐다. 이재민 341가구 643명은 집에 돌아가지 못한 채 임시 거주시설에서 생활하며, 복구를 기다리고 있다. 침수 등으로 차량 운행이 중단됐던 도로 4곳은 여전히 통제되고 있다. ...

    한국경제 | 2020.08.12 10:19 | YONHAP

  • thumbnail
    '대선 연기 반대' 도로봉쇄 시위에 꽉 막힌 볼리비아

    정부 "도로봉쇄 탓에 30명 산소 부족 사망" 주장 남미 볼리비아에서 대통령 선거 연기에 항의하는 도로 봉쇄 시위가 일주일 넘게 이어지며 혼란이 커지고 있다. 11일(현지시간)로 9일째를 맞는 볼리비아 시위는 노동조합원, 코카 ... 시작했다. 시위대는 볼리비아 곳곳에서 돌과 나무, 폐타이어 등으로 도로를 봉쇄했다. 정부와 시위대의 협상 실패로 도로 봉쇄가 일주일을 넘기면서 사람과 물자의 이동이 꽉 막혀 혼란이 커지고 있다. 임시 정부는 특히 코로나19 상황에서 ...

    한국경제 | 2020.08.12 01:15 | YONHAP

  • thumbnail
    충남 곳곳서 수해복구 계속…금산 등 농경지 일손 모자라 발동동(종합)

    전체 수해 복구율 55%, 이재민 174명 여전히 임시시설서 생활 최근 계속된 집중호우로 큰 피해를 본 충남지역에서 11일 복구작업이 계속됐다. 순조롭게 진행되는 곳이 있지만, 일부 지역에선 비가 계속 내리고 중장비와 일손이 ... 새 없이 움직였다. 충남도에 따르면 지난 23일부터 발생한 수해 복구는 이날 오전까지 절반 정도 완료했다. 도로, 하천 제방, 교량 등 파손된 공공시설 1천930건 중 1천124건이 응급 복구를 마쳤다. 빗물에 잠겼던 주택 ...

    한국경제 | 2020.08.11 17:07 | YONHAP

  • thumbnail
    충북 폭우 피해액 1천500억원 넘어서…하루새 181억원↑(종합)

    .... 소하천 피해가 264건 324억2천400만원으로 가장 크고, 산사태·임도 피해 409건 237억4천만원, 도로·교량 피해 253건 207억6천만원 순이다. 사유시설 피해도 368건 179억2천600만원에 달한다. 농경지 ... 이번 폭우로 도내에서는 996명의 이재민이 발생했는데, 이들 중 345가구 662명은 아직까지 귀가하지 못한 채 임시대피시설에서 생활하고 있다. 피해 현장에는 자원봉사자와 군 장병, 공무원들이 투입돼 복구작업에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

    한국경제 | 2020.08.11 13:38 | YONHAP

  • thumbnail
    '섬진강 둑 붕괴' 역대급 피해 남원시, 사흘째 수해복구 구슬땀

    공무원·군·경찰 700여명 동원…폭우 피해 주택·축사·도로 등 정비 이환주 시장 "가용 인력·장비 통동원 복구작업…특별재난지역 선포 절실" 이번 폭우로 역대급 피해를 본 전북 남원시는 11일 사흘째 수해 복구작업에 총력을 기울이고 ... 각급 사회단체 회원들은 남원을 찾아 침수 주택의 가재도구를 정리하는 데 힘을 보태고 있다. 전북자원봉사센터도 임시 대피시설에서 주민들에게 음식을 제공하고 옷가지 세탁 등을 돕고 있다. 남원에서는 지난 6∼8일 장대비가 내리고 ...

    한국경제 | 2020.08.11 11:37 | YONHAP

  • thumbnail
    충북 폭우 피해액 1천500억원 넘어서…하루새 181억원↑

    .... 소하천 피해가 264건 324억2천400만원으로 가장 크고, 산사태·임도 피해 409건 237억4천만원, 도로·교량 피해 253건 207억6천만원 순이다. 사유시설 피해도 368건 179억2천600만원에 달한다. 농경지 ... 이번 폭우로 도내에서는 996명의 이재민이 발생했는데, 이들 중 345가구 662명은 아직까지 귀가하지 못한 채 임시대피시설에서 생활하고 있다. 피해 현장에는 자원봉사자와 군 장병, 공무원들이 투입돼 복구작업에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

    한국경제 | 2020.08.11 10:4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