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6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부진, 루이비통에 각별한 애정…플래그십 스토어 오픈 행사 참석

    ... 무채색 정장에 심플한 브로치 등으로 포인트를 주며 CEO로서 품격과 신뢰감을 줬다. 루이비통 행사에서도 이 사장은 블랙 의상에 볼드한 이어링을 매치해 고급스럽고 우아한 모습으로 취재진의 스포트라이트를 받았다. 한편 이 사장은 임우재 전 삼성전자 고문을 상대로 이혼 및 친권자 지정 등 항소심을 내고 승소했다. 이에 임 전 고문은 상고장을 제출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

    HEI | 2019.10.31 10:04 | 김예랑/변성현

  • thumbnail
    '이부진 이혼' 임우재, 위자료 1조2000억 요구했지만…141억 판결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이 남편 임우재 전 삼성전기 상임 고문을 상대로 낸 이혼 소송 2심에서도 승소했다. 임우재 전 고문이 요청했던 재산분할금도 모두 받아들여지지 않았다. 26일 서울고법 가사2부(부장판사 김대웅)은 이부진 사장과 임우재 전 고문의 이혼 및 친권자지정 등 소송 항소심에서 "임 고문의 이혼청구에 대한 항소를 각하한다"고 판결했다. 이와 함께 이부진 사장은 임우재 전 고문에게 141억 여원의 재산분할금을 지급하라고 선고했다. ...

    HEI | 2019.09.26 18:19 | 김소연

  • thumbnail
    이부진-임우재 이혼소송 2심 "임우재에 재산분할 141억원 지급"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과 임우재 전 삼성전기 고문이 벌인 이혼소송의 2심에서 이 사장이 임 전 고문에게 141억여원을 지급하라는 판결이 나왔다. 서울고등법원 가사2부(부장판사 김대웅)는 26일 이 사장과 임 전 고문의 이혼소송 항소심에서 “두 사람은 이혼하고, 재산분할을 위해 임 전 고문에게 141억1300만원을 지급하라”고 판결했다. 자녀의 친권·양육권에 대해선 1심과 마찬가지로 이 사장에게 주되, 임 전 고문의 ...

    한국경제 | 2019.09.26 15:57 | 신연수

  • thumbnail
    [종합] "이부진, 이혼하고 임우재에 141억 지급" 친권·양육권 엄마에게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이 남편인 임우재 전 삼성전기 고문과 벌인 이혼소송에서, 2심 법원이 "두 사람은 이혼하고 재산분할을 위해 임 전 고문에게 141억여원을 지급하라"고 판결했다. 서울고법 가사2부(김대웅 부장판사)는 26일 이 사장과 임 전 고문의 이혼소송 항소심에서 "임 전 고문의 이혼청구에 대한 항소를 각하한다"면서 이와 같이 판결했다. 재산분할액은 1심에서 인정된 86억 1300만원보다 55억원 늘어난 ...

    HEI | 2019.09.26 14:48 | 이미나

  • thumbnail
    [속보] 이부진 부부 이혼소송 2심 "이혼 후 임우재에 141억 지급"

    2심 법원이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이 남편인 임우재 전 삼성전기 고문과 벌인 이혼소송에서 "두 사람은 이혼하고 재산분할을 위해 임 전 고문에게 141억여원을 지급하라"고 판결했다. 서울고법 가사2부(김대웅 부장판사)는 26일 이 사장과 임 전 고문의 이혼소송 항소심에서 이와 같이 판결했다. 앞서 두 사람의 이혼 소송 1심을 맡은 서울가정법원은 2017년 두 사람이 이혼하고, 자녀의 친권자 및 양육자로 이 사장을 지정한다"고 ...

    한국경제 | 2019.09.26 14:25

  • thumbnail
    윤지오 "장자연 접대, 다 봤는데…" 10년 만에 실명 고백 이유(종합)

    ... 사건을 지칭한다. 일명 '장자연 리스트'라고 불렸던 명단엔 국내 대기업 회장들과 유명 언론사 사주, 기자와 PD 등이 포함돼 충격을 안겼다. 최근엔 이건희 삼성 회장의 장녀인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과 이혼 소송 중인 임우재 전 삼성전기 고문이 장자연이 숨지기 전 이부진 사장 명의 휴대전화로 30번 넘게 통화한 사실이 알려져 논란이 불거졌다. 통화목록이 발견됐음에도 경찰과 검찰은 임 전 고문을 단 한차례도 조사하지 않은 사실이 뒤늦게 알려져 '부실수사' ...

    HEI | 2019.03.05 15:15 | 김소연

  • thumbnail
    이부진 임우재 이혼소송 항소심 '1차 변론'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과 임우재 전 삼성전기 고문의 이혼소송 항소심이 26일 열린다. 임 전 고문의 항소심 재판부 변경 요청인 재판부 기피 신청이 받아들여지면서 1년 6개월 만에 열리게 됐다. 서울고법 가사2부(김대웅 부장판사)는 이날 오후 두 사람의 이혼소송 항소심 1차 변론을 공개재판으로 진행한다. 1심 때와 마찬가지로 이날 재판엔 당사자 중 임 전 고문만 출석할 것으로 보인다. 이부진 사장과 임우재 전 고문은 2017년 7월 법원에서 이혼 ...

    한국경제 | 2019.02.26 09:48

  • thumbnail
    "대학 졸업하고 EBRD 입사까지 10년 걸렸죠"

    유럽부흥개발은행(EBRD) 3년차 애널리스트 임우재 씨(38)는 최근 기획재정부가 주관한 ‘국제금융기구 채용설명회’에서 한국인 출신 선배 자격으로 특강을 했다. 임씨는 강연에서 “대학 졸업 후 국제금융기구에 들어가기까지 만 10년이 걸렸다”며 “국제기구에서 일하고 싶은 열망과 동기부여가 있었기에 온전히 집중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임씨는 서울대 대학원 재학 중 한국개발연구원(KDI)이 ...

    한국경제 | 2018.12.19 18:04 | 공태윤

  • thumbnail
    '장자연 사건' 의혹 이번엔 풀리나 … 방용훈 코리아나호텔 사장 소환

    ... 비용을 결재한 이 자리에는 장 씨의 소속사 대표인 김종승 씨 등이 참석했다. 하지만 2009년 사건을 수사하던 경찰과 검찰은 이같은 사실을 확인하고도 방 사장을 불러 조사하지 않았다. 장자연 사건 관련해 부실한 수사 흔적은 임우재 전 삼성전기 고문이 고 장자연 씨가 숨지기 전 장 씨와 30번 넘게 통화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지면서 다시 제기됐다. 장자연 씨가 숨지기 바로 전 해인 2008년. 삼성 이건희 회장의 사위였던 임우재 당시 삼성전기 고문과 고 장자 ...

    한국경제 | 2018.12.06 00:42 | 이미나

  • thumbnail
    임우재 장자연과 35번 통화…이부진 명의 휴대폰 사실에 이혼 소송 재조명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과 이혼 소송 중인 임우재 전 삼성전기 고문이 고 장자연 씨가 숨지기 전 장 씨와 30번 넘게 통화한 사실이 알려졌다. 하지만 당시 경찰과 검찰은 임 전 전무를 단 한 차례도 조사하지 않았다는 사실이 뒤늦게 밝혀져 파문이 일고 있다. 장자연 씨가 숨지기 바로 전 해인 2008년. 삼성 이건희 회장의 사위였던 임우재 당시 삼성전기 고문과 고 장자 연씨가 35차례 통화했던 사실이 MBC 보도로 알려졌다. 고 장자연씨의 성상납 ...

    한국경제 | 2018.10.12 11:31 | 이미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