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41-50 / 22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임블리 전 직원 "사건 터지자 창고 온도 측정" vs 부건에프엔씨 "100% 거짓"

    ... 해당 글을 삭제하거나 남은 제품에 대해서만 환불하겠다고 무책임하게 대응했다. 급기야 임블리 VVIP였던 한 고객은 이같은 실상을 고발하는 SNS 계정을 만들어 운영했고 그간 쌓여온 임블리에 대한 불만은 폭주했다. 이 과정에서 임지현 임블리 전 상무가 과거 양쪽 길이가 다른 가방에 대해 '끈을 잘라 쓰시면 된다', 막힌 단추구멍에 대해서는 '칼로 째서 착용하셔라'와 같은 어처구니없는 대처를 했다는 사실이 드러났다. 임 전 상무는 ...

    연예 | 2019.07.09 15:33 | 이미나

  • 금주(6월 28일~7월4일)의 신설법인

    ... 디지털로 288, 1212동 144호 (구로동,대륭포스트타워1차) ▷온시티(백인기·10·소프트웨어 개발,판매 및 공급업) 영등포구 여의서로 43, 605호 (여의도동,한서리버파크) ▷와이디킹덤(임지현·0·자료처리, 호스팅 및 관련 서비스업) 종로구 새문안로 68 (신문로1가) ▷원클릭소프트(주강호·20·소프트웨어 개발 및 판매) 서초구 서초대로55길 17, 엘층 189호 ...

    한국경제 | 2019.07.05 15:23 | 나수지

  • thumbnail
    임블리 임지현 SNS 재개? 약 두 달 만에 손편지 "덩치만 큰 어린아이 같았다"

    호박즙 곰팡이·명품 카피 등의 논란을 빚은 유명 쇼핑몰 '임블리'의 임지현 부건에프엔씨 상무가 "많은 시간동안 고통스러웠다"고 밝혔다. 임지현은 30일 자신의 SNS를 통해 "6년간 좋아하는 것들을 소개했는데 과분한 사랑을 받기에 부족한 역량을 갖고 있었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임지현은 "열정 만으로 회사를 운영하기에 회사 덩치가 너무 커져 있었다"면서 "덩치만 ...

    한국경제 | 2019.06.30 14:56 | 이미나

  • thumbnail
    '호박즙 논란' 임블리, 29일 소비자 만나 직접 사과한다

    소비자로부터 뭇매를 맞은 온라인쇼핑몰 '임블리'의 임지현 부건에프엔씨 상무(사진)가 오는 29일 소비자를 만나 직접 사과한다. 호박즙 제품에서 곰팡이가 검출된 '호박즙 사태' 이후 직접 소비자들과 만나는 첫 자리다. 임블리 운영사인 부건에프엔씨는 오는 29일 서울 시내 카페에서 고객 의견을 수렴하는 간담회를 연다고 21일 밝혔다. 간담회에는 회사 대표 브랜드 격이자 유명 인플루언서인 '임블리' 임 상무가 ...

    한국경제 | 2019.06.21 15:15 | 오정민

  • thumbnail
    강용석 "임블리, 고발 소비자에 협박·회유" 주장…'호박즙' 이후 거듭된 논란

    ... 계정을 통해 의류, 화장품 등의 제품 불량, 명품 브랜드 카피 의혹, 타사 업체에 대한 협박 의혹 등을 내어놓은 후 집단소송에 나서겠다고 예고해 판이 커졌다. 지난달 20일 부건에프엔씨는 서울 금천구 본사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호박즙 이물질 의혹으로 시작된 제품 안전성, 고객 응대 논란 등에 대해 공식 사괴했다. 이에 따라 '임블리'의 임지현 상무는 경영 일선에서 물러났다. 장지민 한경닷컴 기자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19.06.19 13:49 | 장지민

  • thumbnail
    "곰팡이 호박즙에 이어 피부질환까지" 임블리, 이번엔 화장품 소비자들 집단 소송

    ... 자에게 그 손해를 배상해야 하고, 제조물을 영리 목적으로 판매, 대여 등의 방법으로 공급한 자도 배상책임이 있다고 규정한다"고 강조했다. 유명 인플루언서(Influencer·SNS에서 영향력 있는 사람)인 임지현 전 부건에프엔씨 상무(일명 임블리)는 화장품 외에도 의류, 식품 등 여러 방면에서 판매사업을 전개했다. 그러나 올해 4월 판매한 호박즙에서 곰팡이가 발견돼 논란에 휩싸였다. 곰팡이 호박즙 사태는 이번에는 화장품의 품질 의혹으로 ...

    한국경제 | 2019.06.18 19:49 | 김정호

  • thumbnail
    스타일난다 김소희 전 대표, 96억 문화재 한옥 현찰 매입 #83년생 #부동산큰손

    ... 쇼핑몰을 독창적인 아이디어와 감각으로 13년 만에 연매출 1600억원 규모로 키워내 매각함으로써 K패션 스타트업(신생 벤처기업)의 성공 사례로 기록됐다. 최근 '곰팡이 호박즙'으로 논란을 빚었던 '임블리' 임지현 상무보다 한 발 트렌드를 앞서 '1세대 인플루언서'로 활동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19.05.23 16:27 | 김예랑

  • thumbnail
    [단독] 임블리 임지현 블리블리 인진쑥에센스 과장광고 인정…"'물 안 섞었다' 거짓"

    ... 입방아에 오르내리고 있는 쇼핑몰 임블리의 모회사인 부건에프엔씨가 기자간담회를 개최하며 블리블리 화장품의 안전성과 향후 재발 방지를 약속했다. 부건에프엔씨 박준성 대표는 지난 20일 금천구 본사에서 기자 간담회를 열고 "임지현 상무가 보직을 내놓고 경영 일선에서 물러날 것이다"라고 밝히면서 "현 상황의 해결과 신뢰 회복을 위해 식품 부문 사업을 전면 중단한다"고 밝혔다. 박 대표가 "단기간에 급성장한 스타트업으로써 ...

    한국경제 | 2019.05.22 14:03 | 이미나

  • thumbnail
    임블리 없던 임블리 기자회견, 역풍 맞나…소비자 집단소송 예고

    ... "소비자의 정당한 권리 요구를 블랙컨슈머로 매도하지 말아달라"고 요청한 바 있다. 임블리 쏘리 측의 집단소송 공지는 지난 20일 부건에프엔씨가 진행한 임블리 기자회견에 대한 반발로 해석되고 있다. 이날 임블리 임지현 전 부건에프엔씨 상무의 남편인 박준성 부건에프엔씨 대표는 "임지현 상무가 상무 보직을 내려 놓는다"며 "앞으로 인플루언서로만 활동할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박준성 대표는 "회사 측은 현 ...

    한국경제 | 2019.05.21 12:58 | 김소연

  • thumbnail
    Premium 소비자 화를 더 부추긴 부건에프엔씨 기자간담회

    ... ‘임블리 사태’로 박준성 부건에프엔씨 대표가 기자간담회를 20일 열었습니다. 핵심은 “걱정과 불편을 끼쳐드려 죄송하다” 그러나 “품질에는 문제가 없다”였습니다. “임지현 상무가 7월1일자로 상무직을 그만두겠다”면서도 “6월부터 인플루언서로서 소비자 간담회를 정기적으로 열고 소통할 것”이라고도 했습니다. 이를 놓고 소비자들은 “그게 말이냐 방귀냐” ...

    모바일한경 | 2019.05.21 08:38 | 민지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