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8,76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헬리오시티' 보류지 재매각

    서울 송파구 가락동 헬리오시티 아파트 내 보류지가 할인된 가격에 재매각된다. 19일 서울시에 따르면 가락시영 재건축조합은 최근 아파트 2가구와 상가점포 4실 등 보류지 잔여분 매각 공고를 냈다. 최고가 공개 경쟁입찰 방식으로 이뤄지며 입찰은 21일 마감된다. 매각 대상은 지난 9일 유찰된 물건이다. 84㎡L형(16층)은 17억2000만원으로, 84㎡A는 17억원으로 기준가격을 정했다. 앞서 제시한 가격보다 각각 3000만원, 3500만원 낮다. ...

    한국경제 | 2020.02.19 17:15 | 이유정

  • thumbnail
    '공사비 8000억' 반포 3주구, 시공사 재선정 나서

    ... 재건축시장 최대어로 꼽히는 서울 서초구 반포주공1단지 3주구가 시공사 선정 절차에 들어갔다. 19일 서울시에 따르면 반포주공1단지 3주구 재건축조합은 오는 25일 시공사 선정을 위한 현장설명회를 연다. 공사비 예정가격은 8087억원으로, 입찰보증금 800억원 가운데 10억원을 24일까지 납부한 건설사만 현장설명회 참여자격을 얻는다. 입찰마감은 오는 4월 10일이다. 시공사 후보 가운데 삼성물산이 일찌감치 도전장을 내며 수주의지를 나타냈다. 삼성물산은 조합이 시공사 선정을 ...

    한국경제 | 2020.02.19 17:14 | 이유정

  • thumbnail
    "주택 임대관리 사업 새 먹거리…공모형 제안사업도 적극 진출"

    하나자산신탁은 하나은행 및 재무적투자자와 함께 지난달 이마트가 내놓은 서울 마곡지구 CP4구역 매각 입찰에 참여했다. CP4구역은 업무시설, 판매시설, 숙박시설을 지을 수 있는 복합부지다. 6개 업체가 입찰에 나서 이르면 이달 말께 결과가 나올 예정이다. 대규모 민간 공모형 제안사업을 신탁회사가 주도하는 건 이례적이라는 평가다. 이창희 하나자산신탁 사장(60·사진)이 전통적인 영업 방식을 고수하는 신탁업계에 새로운 바람을 불러일으키고 ...

    한국경제 | 2020.02.19 17:11 | 김진수

  • thumbnail
    포레나 천안 두정, 인근에 8000여가구 '스트리트형 상가'

    ... 일반주거지역으로 토지이용계획이 변경되면서 대규모 주거지역으로 탈바꿈 중이다. 한화건설 관계자는 사업 완료 때 풍부한 주거 수요와 연계돼 안정적인 상권이 형성될 것으로 보고 있다. 포레나 천안 두정 상가의 분양은 내정가 이상 최고 금액을 입찰한 사람이 낙찰받는 방식인 실별 ‘내정가 공개 경쟁입찰’로 진행될 예정이다. 상가 입찰은 3월 초 홍보관 현장에서 이뤄질 예정이다. 홍보관은 천안시 서북구 성정동 1426에 마련돼 있다.

    한국경제 | 2020.02.19 14:48

  • thumbnail
    우리금융, 푸르덴셜생명 인수전 깜짝 등판?…IMM "컨소시엄 구성 검토 중"

    ... 프라이빗에쿼티(PE) 관계자는 "푸르덴셜생명 인수전에 우리금융과 뛰어드는 것에 대해 검토 중"이라며 "내부적으로는 아직 결론이 나지 않았다"고 말했다. 현재 IMM PE는 푸르덴셜생명 인수 예비입찰(매각 주관사 골드만삭스)에 참여 중이다. 우리금융은 예비입찰에서는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지만 내달 19일 진행하는 본입찰에서 IMM PE와 함께 모습을 드러낼 수 있다는 관측이 나온다. 우리금융이 IMM PE와 컨소시엄을 구성해 ...

    한국경제 | 2020.02.19 14:45 | 채선희

  • thumbnail
    뇌물 받고 짬짜미 입찰한 재건축조합장 등 임원 4명 실형

    ... 임원들은 건설 브로커의 제안에 따라 2015년 3월 이주관리·범죄예방 업체를 선정하는 과정에서 특정 업체와 계약을 맺어주는 대가로 수천만 원을 받아 챙긴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당시 뒷돈을 받은 조합 임원들은 용역업체 공개입찰에서 들러리 회사를 세워 입찰을 진행했고, 결국 뇌물을 건넨 업체들이 사업비 총 8억5천만원짜리 계약을 따낼 수 있도록 한 것으로 드러났다. 재판부는 "피고인들이 뇌물을 수수해 사업 추진과정에서 공정성과 투명성이 저하됐고, 조합원들의 ...

    한국경제 | 2020.02.19 12:20 | YONHAP

  • thumbnail
    중국산에 밀렸던 부산신항 크레인 국산화…1조원대 파급효과

    ... 크레인을 도입한다. 배에 컨테이너를 싣고 내리는 안벽 크레인 9기는 현대삼호중공업이, 부두 장치장에서 컨테이너를 옮기고 쌓는 트랜스퍼 크레인 1차분 36기는 한진중공업이 각각 수주했다. 트랜스퍼 크레인 2차분 12기는 3월에 입찰을 통해 제작사가 정해질 예정이다. 국산 크레인 설치에는 총 2천919억원이 투입된다. 항만공사는 한국해양수산개발원, 부산테크노파크, 부산연구원, 부경대, 관련 업계 전문가들과 크레인 국산화의 파급 효과를 산출한 결과 생산유발 6천417억원, ...

    한국경제 | 2020.02.19 11:43 | YONHAP

  • thumbnail
    홍남기 "이달말 1차 경기대책…가능한 모든 정책 총동원"

    ... 재난관리기금 등 지자체 자체 재원을 적극 활용할 것"이라며 "이미 367억원을 집행했고 향후 약 1천억원을 추가 집행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또 "진단시약이나 마스크 등 주요 물품 구매 때 입찰 소요 기간을 단축하고자 수의 계약을 적극 활용하도록 조치했다"며 "현재까지 수의계약 220건·73억원, 계약심사 면제 57건·62억원을 적용했다"고 소개했다. 그는 "지역경제 ...

    한국경제 | 2020.02.19 09:16 | YONHAP

  • thumbnail
    양현종 "ML도전·올림픽·주장 완장…모든 짐 이겨내겠다"

    ... 피칭을 마치고 "내가 가진 모든 짐을 이겨내겠다"고 밝혔다. 2020년은 양현종 선수 인생에 가장 중요한 해가 될 것으로 보인다. 개인적으론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 진출 여부가 달렸다. 2014년 포스팅시스템(비공개 경쟁입찰)을 통해 메이저리그 진출을 노렸던 양현종은 홍보 부족 등 현실적인 여건 탓에 기대 이상의 몸값을 부르는 팀이 나오지 않아 꿈을 접었다. 양현종은 류현진(토론토 블루제이스), 김광현(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의 성공 사례를 보며 메이저리그 ...

    한국경제 | 2020.02.19 09:15 | YONHAP

  • thumbnail
    토론토 부사장, KIA 캠프 깜짝 방문…"양현종 인상적"

    ... 더니딘에 스프링캠프를 차렸다. 토론토 구단 고위 관계자들은 차량으로 약 2시간 30분을 이동해 양현종을 보러 온 셈이다. 한편 새 시즌을 마치고 자유계약선수(FA)가 되는 양현종은 최근 메이저리그 진출에 재도전하겠다고 선언했다. 그는 2014년 포스팅시스템으로 미국 진출을 노렸지만, 입찰액이 기대보다 적어 잔류를 택했다. 양현종은 토론토 고위 인사들의 방문에 관해 "크게 신경 쓰지 않는다"며 "나 자신에 집중할 것"이라고 밝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2.19 05:5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