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29,59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온라인 농산물 도매시장 열린다…양파·마늘부터 시범 운영

    ... 주요 산지유통센터(APC)가 공급자로 참여한다. 주요 구매자는 전국 농협 공판장 중도매인과 농협하나로유통을 비롯해 대형마트, 식자재 유통업체, 중소슈퍼마켓연합회, 전처리업체 등이다. 거래 방식은 최고가 제시자가 낙찰자가 되는 입찰 거래와 정해진 가격으로 거래하는 정가 거래 방식을 병행 운영한다. 인터넷과 모바일을 통해 참여할 수 있으며 주말을 제외하고 매일 개장한다. 입찰 거래는 하루 2회(오전 9∼10시, 오후 7∼8시)씩 운영하다가 향후 ...

    한국경제 | 2020.05.26 11:00 | YONHAP

  • thumbnail
    조달청, 포스트 코로나19 대비 '온라인 평가' 활성화

    e-발주시스템 활용…감염병 확산 방지·입찰 비용 절약 조달청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진정 이후에 대비해 공공기관이 발주하는 협상 계약 전 과정을 온라인으로 통합 관리하는 e-발주시스템 활성화를 추진한다고 26일 밝혔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지난달 정부는 협상 계약 평가 등을 모두 온라인으로 전환했다. 온라인 평가 대상 사업 규모을 10억원 미만에서 20억원 미만으로 확대하고, 20억원 이상도 감염병 예방 등 필요하면 ...

    한국경제 | 2020.05.26 11:00 | YONHAP

  • thumbnail
    "한국 군사헬기 도입 또 지연" FT 보도

    ... 8억달러(9907억원) 규모의 전력증강 2차 프로젝트로, 적 잠수함을 탐지·추적할 수 있는 군사용 헬기 12대를 도입하는 사업이다. 이탈리아 방산그룹 레오나르도사와 미국 록히드마틴 간 2파전으로 진행돼 왔다. 방사청은 경쟁 입찰을 통해 대잠헬기 12대 및 무기체계, 지원 서비스 등을 납품 받을 예정이었다. 하지만 코로나19 팬데믹(세계적 대유행)으로 한국 군 관계자들이 두 회사를 방문해 시험 평가를 실시할 수 없게 됐다. 신인균 자주국방네트워크 대표는 ...

    한국경제 | 2020.05.26 10:28 | 조재길

  • thumbnail
    현대로템, 카이로에 전동차 8량 첫 출고

    ... 카이로 전동차는 8량 1편성으로 구성되며 최고 운행속도는 시속 80㎞다. 편성당 약 1천740명이 탑승할 수 있다. 갱웨이(차량간 연결통로)를 도입해서 승객이 열차 사이를 자유롭게 이동할 수 있도록 했다. 현대로템은 입찰에서 기획재정부와 한국수출입은행이 대외경제협력기금(EDCF)과 수출자금으로 구성된 금융패키지를 지원해 효과가 있었다고 말했다. 카이로 1호선 전동차 사업에서 얻은 노하우도 도움이 됐다. 여름철 최고 기온이 50도 가까이 상승하는 ...

    한국경제 | 2020.05.26 09:30 | YONHAP

  • thumbnail
    [집코노미TV] 삼성·대우, 반포3주구서 첨단 아파트 경쟁

    ... 구현했습니다. 조경은 1000여종의 상록수 밀레니얼 포레스트를 구성했고, 메인 커뮤니티는 2개 층의 인도어골프와 다목적체육관을 둬서 랜드마크가 될 수 있도록 계획했습니다. ▷김정호 대우건설 강남영업지사 소장 대우건설이 제안한 조건은 입찰지침을 가장 많이, 100% 준수했다는 겁니다. 원하시는 계약서를 원안 그대로 조합에 갖고왔고요, 입찰지침에 나와 있는 마감재나 가전제품 등의 조건을 지침을 준수해서 갖고 온 게 특징입니다. 특히 주변 단지들이 워낙 고급 자재에 ...

    한국경제 | 2020.05.26 07:00 | 윤아영

  • thumbnail
    '1년 징계' 강정호, 내년부터 KBO리그 복귀 가능해졌다

    ... 진심으로 죄송합니다"라며 거듭 사과했다. 상벌위 결과가 나옴에 따라 이제 공은 강정호의 국내 보류권을 가진 키움 히어로즈 구단에 넘어갔다. 강정호는 키움의 전신인 넥센 히어로즈 소속이던 2015년 포스팅시스템(비공개 경쟁입찰)을 거쳐 메이저리그에 진출했기 때문에 현재는 임의탈퇴 신분이다. 현행 KBO 규정상 국내에 복귀할 경우 강정호에 대한 선수 보류권은 여전히 키움에 있다. 강정호에 대한 여론이 여전히 싸늘한 상황에서 키움 구단은 어려운 선택을 ...

    한국경제 | 2020.05.25 19:02 | YONHAP

  • thumbnail
    '1년 징계' 강정호, 내년부터 KBO리그 복귀 가능해졌다(종합)

    ... 한번 진심으로 죄송합니다"라며 거듭 사과했다. 상벌위 결과가 나옴에 따라 이제 공은 강정호의 국내 보류권을 가진 키움 히어로즈 구단에 넘어갔다. 강정호는 키움의 전신인 넥센 히어로즈 소속이던 2015년 포스팅시스템(비공개 경쟁입찰)을 거쳐 메이저리그에 진출했기 때문에 현재는 임의탈퇴 신분이다. 현행 KBO 규정상 국내에 복귀할 경우 강정호에 대한 선수 보류권은 여전히 키움에 있다. 강정호가 감당할만한 수준의 징계가 나온 상황에서 키움 구단도 어려운 선택을 ...

    한국경제 | 2020.05.25 18:43 | YONHAP

  • 코엔텍 인수 '3파전'으로 압축

    ... 코엔텍과 새한환경 인수전이 스틱인베스트먼트, E&F PE(프라이빗에쿼티)-IS동서 컨소시엄, 태영건설 자회사인 TSK코퍼레이션의 3파전으로 압축됐다. 25일 투자은행(IB)업계에 따르면 맥쿼리PE와 매각주관사 JP모간이 진행한 본입찰에 기관투자가 세 곳이 참여했다. 지난달 적격예비인수후보에 포함됐던 MBK파트너스와 호반건설, 미국계 인프라펀드 스톤픽인프라스트럭처파트너스 등은 최종 입찰에는 나서지 않았다. 맥쿼리PE가 매물로 내놓은 자산은 코엔텍 지분 59%와 ...

    한국경제 | 2020.05.25 17:42 | 김채연

  • 펀드 사무관리시장 1위 신한아이타스 아성 흔들?

    ... 한국투신운용이 펀드 사무관리회사를 신한아이타스에서 국민은행으로 바꾸기 때문이다. 한국투신운용은 여러 사무관리회사를 쓰고 있으며, 지난 3월 말 기준 신한아이타스에 맡긴 펀드 규모는 15조원 수준이다. 한국투신운용 관계자는 “신한아이타스와의 계약이 만료돼 교체하는 것”이라며 “지난해 여러 회사로부터 입찰 제안을 받아 국민은행을 새 사무관리회사로 뽑았다”고 말했다. 임근호 기자 eig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5.25 17:40 | 임근호

  • 법원 "가격 담합한 업체에 2년간 입찰 제한은 적절"

    서울시가 발주한 사업을 따내는 과정에서 가격을 담합했다가 적발된 업체가 2년간 입찰 참가를 제한한 시의 조치에 반발해 행정소송을 냈지만 패소했다. 25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행정법원 행정6부(부장판사 이성용)는 측량전문업체 A사가 서울시를 상대로 낸 입찰 참가 자격 제한처분 취소 소송에서 원고 패소 판결했다. A사는 서울시가 발주한 상수도 지리정보시스템(GIS) 데이터베이스 정확도 개선 사업 입찰 과정에서 경쟁 업체들과 담합했다. 이 사업은 ...

    한국경제 | 2020.05.25 17:35 | 안효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