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48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한림대, 고교교육 기여대학 6년 연속 선정

    ... 사회통합 전형 운영 등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특히 대입 전형에 있어 지속해서 블라인드 면접을 하고 있으며, 외부 공공사정관을 도입하는 등 공정성을 높이는 데 힘쓰고 있다. 한림대는 이번 선정으로 사업비 7억여원을 지원받는다. 앞으로 찾아가는 고교 대상 전공 특강, 전공 체험 캠프, 춘천 입시상담소, 찾아가는 입학전형 설명회를 대면 또는 비대면으로 운영하고, 1대1 진로 상담 등 진로 탐색과 진학지도를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한다. /...

    한국경제 | 2020.05.29 16:15 | YONHAP

  • 충남대, 2020 고교교육 기여대학 지원사업 선정

    ... 2008년 이후 13년 연속 선정됐으며, 9억3000만원의 역대 최고액을 지원받는다. 이 사업은 2008년 도입된 입학사정관제 역량강화 지원사업의 후속사업이다. 전형 과정의 공정·투명성 제고를 통해 대입전형 신뢰성을 높이고 ... 수요자 중심의 전형 운영, 제출 서류 부담 완화 등 대입제도 개선을 위해 노력한 점도 인정 받았다. 손은령 충남대 입학본부장은 “유형Ⅰ에 선정된 충남대는 2년의 사업기간 이 사업에 선정되지 않은 대전, 충청권 대학들과 연계해 ...

    한국경제 | 2020.05.29 10:53 | 임호범

  • thumbnail
    서울대 등 75곳, 고교 교육 기여대학 선정…2년간 700억 지원

    ... 뽑았다. 덕성여대, 차의과대, 한양대(ERICA), 가톨릭관동대, 대구가톨릭대, 동국대(경주), 목포대, 창원대 등이다. 지원 예산은 전년보다 약 140억원 증가한 697억8000만원이다. 지원사업에 선정되면 대학은 2년간 입학사정관 등 평가전문인력 인건비, 대입전형 운영비 등을 받을 수 있다. 교육부는 "고교교육 기여대학 지원사업을 통해 대학 입시에 대한 국민의 요구와 기대에 부응할 수 있도록 지속해서 노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배태웅 ...

    한국경제 | 2020.05.28 14:05 | 배태웅

  • thumbnail
    조국 딸 스펙, 의전원 입시 영향줬나…검찰·정경심측 법정공방

    ... 면접에서 탈락했다. 검찰은 정 교수가 조씨와 공모해 허위 자기소개서와 인턴십 확인서 등을 제시해 서울대 의전원의 입학사정업무를 방해했다고 보고 업무방해 혐의 등을 적용했다. 이날 출석한 신찬수 학장은 당시 교무부학장으로 의전원의 ... 학장은 그렇다고 답했다. 재판부는 또 과거 서울대 치의학전문대학원에서 한 차례 허위 첨부자료를 냈다는 이유로 입학이 취소된 사례에 해서도 질문했다. 재판부는 "당사자가 낸 허위 논문이 합격에 어느 정도 비중을 차지했는지 따진 ...

    한국경제 | 2020.05.21 18:48 | YONHAP

  • thumbnail
    서울 강남구, 전문가 초청 26일까지 온라인 대입설명회

    서울 강남구가 운영하는 인터넷 수능방송 '강남인강'은 온라인 대학입시 설명회를 개최한다고 20일 밝혔다. 유명 입시 전문가인 이만기 유웨이교육평가연구소장을 비롯해 이석록 전 한국외국대 입학사정관 실장, 이영덕 강대마이맥입시연구소 소장이 연사로 나선다. 이날부터 이달 26일까지 총 5회에 걸쳐 진행하며 강남인강 홈페이지(edu.ingang.go.kr)에서 회원가입 절차 없이 누구나 들을 수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5.20 10:19 | YONHAP

  • thumbnail
    [#나눔동행] "지식 나누며 오히려 더 배워요"…6년째 무료 법률상담

    입학사정관으로 진로지도 병행하는 노성 씨 "어렵고 딱딱한 법의 문턱을 조금이라도 낮출 수 있길 바라" '무료'라는 글자가 선명한데도 사람들이 쉽게 다가서지 못하는 곳들이 있다. 책장이 법률 서적으로 가득한 변호사나 법무사, ... 상담을 통해 매번 새로운 이들을 만나면 되레 지식을 얻게 될 때가 많기 때문이다. "정확하게 상담하기 위해 련 법률이나 입학 정책을 공부하다 보면 오히려 제가 배울 때가 많아요. 그렇게 자극을 받아 연구 논문의 아이디어를 ...

    한국경제 | 2020.05.17 09:05 | YONHAP

  • thumbnail
    서울 주요대학 '정시 40%' 조기달성 성과…공정성 강화는 물음표

    ... 2022학년도에 최대한 조기 달성되도록 유도하겠다고 예고했다. 대입 공정성 강화 방안 발표는 한 언론사가 조국 전 법무부 장 딸의 입시 비리 의혹을 보도한 지 100일 만에 이뤄졌다. 학종 등의 수시모집 전형이 불투명하고 불공정하다는 여론의 ... 자율에 맡겨져야 할 대입이 언제까지 교육부 재정지원사업에 휘둘려야 하느냐"는 불만이 나온다. 한 사립대 입학처장은 "조국 사태는 10여년 전 입학사정관제가 처음 도입됐을 때 횡행했던 문제 중 하나였고, 이후 학종이 ...

    한국경제 | 2020.04.29 12:08 | YONHAP

  • thumbnail
    흉기로 외할머니 살해한 20세 손녀, 항소심서 징역 25년→17년

    ... 방치돼 적절한 치료를 받지 못했다"며 "성격장애 등으로 인한 공감능력 결여, 사회적 규범에 대한 심 결여 등의 증상이 이 사건 범행에 상당한 영향을 미쳤을 것으로 보인다"고 지적했다. 재판부는 이런 사정에다가 ... 찾아온 외할머니 B(78)씨를 미리 준비한 흉기로 수십차례 찔러 살해한 혐의로 기소됐다. 그는 2018년 대학에 입학해 1학기를 마치고 자퇴한 이후 취업 문제 등으로 심한 스트레스를 받아온 것으로 전해졌다. 이후 같은 해 10월 발생한 ...

    한국경제 | 2020.04.14 18:06 | 강경주

  • thumbnail
    '외할머니 살해' 20세 손녀 징역 25년→17년 항소심서 감형

    법원 "정신과 문제 적절한 치료 못받은 사정, 가족의 교화 의지 참작" 자신을 돌봐주러 집으로 찾아온 외할머니를 흉기로 무참히 살해한 20세 손녀가 1심에서 징역 25년에 처해졌다가 항소심에서 징역 17년으로 감형받은 사실이 ... 찾아온 외할머니 B(78)씨를 미리 준비한 흉기로 수십차례 찔러 살해한 혐의로 기소됐다. 그는 2018년 대학에 입학해 1학기를 마치고 자퇴한 이후 취업 문제 등으로 심한 스트레스를 받아온 것으로 전해졌다. 이후 같은 해 10월 ...

    한국경제 | 2020.04.14 14:09 | YONHAP

  • thumbnail
    '공부가 머니' 코로나 19확산 -> 온라인 공부법 , 학년별 대공개

    ... 사태에 대한 많은 변화가 일고 있다. 이로 인해 불안감이 증폭되고 있는 가운데 '공부가 머니?' 전문가들이 발 벗고 나선다고 해 귀추가 주목된다. 이날 전문가로 현재 교사로 재직 중인 김지나, 강용철 선생님은 물론, 전 서울대 입학사정관 진동섭과 교육 컨설턴트 이병훈이 출연, 초등학교 저학년부터 고등학교 수험생까지 학년별로 적용할 수 있는 학습법을 공개한다. 초등학교 교사이자 고3 수험생의 학부모이기도 한 김지나 교사는 "매년 바뀌는 입시 체제와 교육과정에 국가적 ...

    스타엔 | 2020.04.03 20: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