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9,78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43거래일만에 순매수 돌아선 투신·사모…그동안 자동차株는 사모았다

    ... 시가총액 상위주를 꾸준히 매도했다. 전체적으로 주식 비중을 줄였단 의미다. 지수가 급격히 오를 때는 향후 조정 가능성을 열어놓고 보수적으로 펀드를 운용한다는 게 업계의 설명이다. 다만 투신과 사모는 이 기간 주식 비중을 줄이면서도 자동차 부품주는 꾸준히 사모은 것으로 나타났다. 자율주행이나 전기차 부품과 관련 있는 종목들이 순매수 상위 종목에 올랐다. 증권업계에서는 "투신이 앞에서 다 팔면서 뒤로는 사모으는 종목은 그럴만한 이유가 있다"는 조언이 ...

    한국경제 | 2020.09.28 15:44 | 고윤상

  • thumbnail
    은행 최고우대금리, 농협이 가장 좋지만 받기는 가장 어려웠다(종합)

    ... 우대금리 적용 비중을 분석한 결과다. 우선 농협은행의 경우 주담대 대표 상품의 최고우대금리(1.4%) 적용자가 전체 차주의 1.2%에 불과했다. 농협은행은 대표 신용대출 상품의 최고우대금리 역시 1.4%로 제시했지만, 실제 적용자는 ... 뜯어보면 10가지가 넘는 조건이 달라붙는 경우가 많다. 대다수는 신용카드 사용 실적, 급여 이체, 공과금·관리비 자동이체, 부동산 전자계약 등이 기본으로 들어간다. 이에 대해 은행들은 '우대금리가 고객에게 혜택을 주기 위한 차원'이라고 ...

    한국경제 | 2020.09.28 13:40 | YONHAP

  • thumbnail
    대출 최고우대금리, 가장 좋지만 받기는 가장 어려운 은행은

    ... 우대금리 적용 비중을 분석한 결과다. 우선 농협의 경우 주담대 대표 상품의 최고우대금리(1.4%) 적용자가 전체 차주의 1.2%에 불과했다. 농협은 대표 신용대출 상품의 최고우대금리 역시 1.4%로 제시했지만, 실제 적용자는 2.2%에 ... 뜯어보면 10가지가 넘는 조건이 달라붙는 경우가 많다. 대다수는 신용카드 사용 실적, 급여 이체, 공과금·관리비 자동이체, 부동산 전자계약 등이 기본으로 들어간다. 이에 대해 은행들은 `우대금리가 고객에게 혜택을 주기 위한 차원`이라고 ...

    한국경제TV | 2020.09.28 06:57

  • thumbnail
    은행 최고우대금리, 농협이 가장 좋지만 받기는 가장 어려웠다

    ... 우대금리 적용 비중을 분석한 결과다. 우선 농협의 경우 주담대 대표 상품의 최고우대금리(1.4%) 적용자가 전체 차주의 1.2%에 불과했다. 농협은 대표 신용대출 상품의 최고우대금리 역시 1.4%로 제시했지만, 실제 적용자는 2.2%에 ... 뜯어보면 10가지가 넘는 조건이 달라붙는 경우가 많다. 대다수는 신용카드 사용 실적, 급여 이체, 공과금·관리비 자동이체, 부동산 전자계약 등이 기본으로 들어간다. 이에 대해 은행들은 '우대금리가 고객에게 혜택을 주기 위한 차원'이라고 ...

    한국경제 | 2020.09.28 06:43 | YONHAP

  • thumbnail
    코스피, 장중 2300선 붕괴…"테슬라 데이 실망감 유입"

    ... 새로운 기술이 제시되지 않았다는 게 국내 금융투자업계의 중론이다. 이경민 대신증권 연구원은 "테슬라 배터리 데이에서 특별한 내용이 언급되지 않으면서 실망감이 유입됐다"며 "이에 따라 그간 증시를 이끌었던 자동차주가 하락했고, 2차전지주도 일제히 조정을 받는 모습"이라고 했다. 증시가 조정을 받자 개인은 또 다시 매수에 나섰다. 개인은 2235억원 사들인 반면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502억원, 1549억원 팔고 있다. 프로그램 매매는 ...

    한국경제 | 2020.09.23 10:20 | 이송렬

  • thumbnail
    자율주행차 사망사고 책임은…미 검찰은 "보조운전자 과실치사"

    초유의 사건 주목…운전석서 운행 감시한 보조운전자만 기소 교통당국은 우버에도 '근본적 원인 제공' 질책 자율주행 자동차가 보행자를 감지하지 못하고 치어 숨지게 했다면 누가 책임을 져야 할까. 소프트웨어나 센서를 개발한 연구원이나 기업일까? 자율주행 차를 운용한 업체나 차주일까? 돌발 상황을 위해 배정된 보조 운전자일까? 구체적 상황에 따라 판단이 달라질 수 있겠지만 일단 미국에서 발생한 전례 없는 사건에 대해 수사기관은 보조 운전자에게 모든 ...

    한국경제 | 2020.09.16 15:52 | YONHAP

  • 골드만삭스의 자동차주 탑픽 5 [월가 분석]

    골드만삭스가 추천하는 자동차주 5 월가의 심층 분석을 들여다보는 시간입니다. 올해 테슬라가 세 자리수 수익률을 거두는 등, 온실가스배출 감축 및 안전성 향상 노력을 기울이고 있는 자동차 기술산업이 투자자들의 높은 관심을 받고 있는데요. 이에 따라 오늘은 골드만삭스가 추천하는 자동차 관련 종목 5가지를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골드만삭스의 선택 종목1: 제너럴 모터스 먼저 골드만삭스는 GM을 꼽고 있는데요. 골드만삭스는 GM이 전기자율주행차 부문에서 ...

    한국경제TV | 2020.09.15 07:15

  • thumbnail
    희비 갈린 전기차주…테슬라 폭락, 니콜라 GM 등에 업고 급등

    ... 전날 종가보다 21.06% 급락한 330.21달러에 장을 마쳤다. 테슬라의 주가 하루 낙폭으로는 역대 최대다. 이날 주가 급락으로 테슬라의 시가총액이 820억달러(97조5천400억원)나 쪼그라들었다. 이는 미국의 대표적인 자동차 회사인 제너럴모터스(GM)와 포드의 시가총액을 합친 금액보다 더 많은 수준이다. 테슬라의 최고경영자(CEO)인 일론 머스크의 재산도 덩달아 감소했다. 블룸버그 억만장자지수(Bloomberg Billionaires Index)에 ...

    한국경제 | 2020.09.09 11:32 | YONHAP

  • thumbnail
    '개미의 힘'…美 증시 급락에도 코스피 '선방'

    ... “너무 오른 것 아니냐”는 지적이 나오던 상황이었다. 미국에서 일부 기술주만 오른 것과 달리 국내 증시에서 매수세가 분산된 것도 도움이 됐다는 분석이다. 지난달에는 현대차·기아차·현대모비스 등 자동차주가 큰 폭으로 올랐고, 이달 들어선 뉴딜 수혜주가 오르고 있다. 이날도 LS일렉트릭(16.7%), 효성(19.3%), 씨에스윈드(12.9%), 후성(12.6%), 한화솔루션(6.1%) 등 뉴딜 수혜주가 급등하며 증시 낙폭을 줄이는 데 ...

    한국경제 | 2020.09.04 17:22 | 임근호/고재연/설지연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사업 다각화와 수익성 개선 덕분에…DGB캐피탈, 신용등급 '껑충'

    ... 자산건전성이 개선됐다는 판단에서다. DGB캐피탈은 주력 사업 부문이었던 산업재금융에 대한 의존도를 크게 낮췄다. 최근엔 자동차, 기업, 개인금융을 중심으로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경기 민감도가 높은 산업재금융 비중은 2016년 말 39.2%에서 ... 개인금융 비중은 상승했다. 나이스신용평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에서 고위험 차주의 상환 능력이 저하될 수 있지만 분산된 사업 포트폴리오와 보수적인 위험 관리 능력을 감안할 때 우수한 사업안정성이 ...

    마켓인사이트 | 2020.09.04 1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