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21-30 / 1,67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국순당, 막걸리보다 주식 투자로 더 벌었다

    ... 외국인은 국순당을 지난 6개월 동안 13억원, 지난 2년 동안 41억원을 순매수했다. 작년 말 3.87%였던 외국인 지분율은 4.75%까지 올랐다. 증권업계 관계자는 “국순당은 부채가 적고 보유 현금이 많은 전형적인 자산주”라며 “외국인이 국순당의 자산가치에 주목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국순당 주가가 반등하기 위해선 본업인 주류 사업의 매출 회복이 뒷받침돼야 한다는 지적이 나온다. 공장 통합과 인원 감축으로 비용을 ...

    한국경제 | 2018.05.08 17:49 | 임근호

  • thumbnail
    [빅데이터 이 종목] 백화점주 울상인데… 나홀로 웃는 신세계

    백화점은 도심 주요 부지에 땅을 갖고 있기 때문에 통상 자산주로 분류한다. 주가가 높은 자산 가치에 못 미치는 경우가 많아 가치투자자들이 선호한다. 하지만 내수 부진 속에서 ‘나홀로 질주’ 중인 신세계는 조금 다르다. 전문가들은 이 회사의 자산 가치보다 성장 가치를 더 높게 평가하고 있다. 주가가 많이 올랐는데도 더 뛸 가능성이 크다고 보는 이유다. ◆백화점이 끌고 면세점이 밀고 27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신세계 주가는 올 ...

    한국경제 | 2018.02.27 19:30 | 윤정현

  • 자산재평가 공시에 급등했다 제자리 돌아온 삼보산업, 왜

    ... 7160원에 장을 마감했다. 업황이 좋지 않은 상황에서 자산재평가 효과로 장중에 주가가 오르자 차익실현 매물이 몰렸기 때문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알루미늄 합금괴 전문 제조업체인 삼보산업은 1979년과 1980년 각각 기아자동차와 현대자동차에 납품하기 시작했다. 자본유보율이 3000%가 넘어 자산주로 꼽혀왔지만 자동차업황 악화에 2016년 영업적자로 돌아섰고 올 3분기도 41억원 규모의 영업손실을 냈다. 윤정현 기자 hit@hankyung.com

    한국경제 | 2018.01.16 18:02 | 윤정현

  • thumbnail
    [빅데이터 이 종목] '현금부자' LF…M&A시장 '신흥강자' 부상

    ... 제시했다. LF가 중국에서 운영하는 아웃도어 브랜드 라푸마는 만성적인 적자에 시달렸다. 하지만 올 들어 중국 라푸마 매장과 브랜드 운영을 현지 업체에 맡기고 수수료를 받는 방식으로 사업 방식을 손질하자 실적이 개선되고 있다. 자산주로서의 입지도 부각되고 있다. 이 회사의 올해 상반기 말 기준 순현금은 1760억원이다. 순현금은 현금성자산과 단기 금융자산에서 장·단기 차입금 등을 뺀 금액이다. LF는 서울 압구정동(다섯 채)과 명동(한 채)에 빌딩 ...

    한국경제 | 2017.09.18 18:07 | 김익환

  • thumbnail
    [Cover Story] 증시 발목 잡는 '북한 리스크'…안전한 고배당주로 GOGO!

    ... 시도하고 있지만 여전히 시장 방향성을 놓고 눈치를 살피는 투자자들이 많다. 증시에선 시장 불확실성이 커질수록 관심을 받는 종목들이 있다. 외풍에 끄떡하지 않는 가치주들이다. 변동성이 큰 IT주와 금융주보다는 기초 체력이 탄탄한 자산주나 배당주 등에 주목하는 투자자들도 적지 않다. 주가순자산비율(PBR)이 0.5배 수준에 불과한 우량주들이 적지 않다. 한국전력 롯데쇼핑 현대백화점 등 자산주들이 대표적이다. PBR이 낮은 종목 중에서 한진 두산엔진 휴맥스 등은 ...

    한국경제 | 2017.08.20 14:53 | 강영연

  • thumbnail
    '외풍' 몰아치는 증시…'맷집' 좋은 가치주·자산주로 파고 넘어라

    ... 유럽중앙은행(ECB) 통화정책회의에서 나올 재닛 옐런 미 중앙은행(Fed) 의장과 마리오 드라기 ECB 총재 발언도 변수다. 기초 체력이 탄탄하고 ‘맷집’을 갖춘 종목이 주목받고 있다. 실적 안정성 갖춘 전통 자산주 관심 자산가치가 높은 종목은 많다. 그중에서도 실적 안정성을 갖춘 우량주를 주목하라는 게 전문가들 조언이다. 한국전력 한국가스공사 대한유화 등이 대표적이다. 한국전력은 조정장에서 잘 버티고 있다. 이달 주가는 소폭 올랐다. 한국전력의 ...

    한국경제 | 2017.08.20 14:39 | 강영연

  • thumbnail
    숨 고르기 돌입한 증시…아바코·테스·대화제약 등 실적 탄탄 중소형주 주목할 때

    ... 제약·바이오업종에선 세계 최초로 마실 수 있는 경구용 항암제 리포락셀을 개발한 대화제약과 만성백혈병 신약 슈펙트를 만든 일양약품이 주목받을 것으로 분석된다. 건설 폐기물 처리업체인 인선이엔티 등과 같은 실적 호전 자산주도 관심을 가질 시기다. 대형주 중에선 현대미포조선과 대한항공을 추천한다. 현대미포조선은 수주가 회복되는 가운데 현대중공업그룹의 지주회사 전환 과정에서 자산 가치가 부각되고 있다. 대한항공은 국제 화물 수송량이 늘고 있고 유가 ...

    한국경제 | 2017.06.18 14:41

  • thumbnail
    소외됐던 자산주도 들썩…"장기 강세장 온다"

    거침없이 오르던 코스피지수가 2340선 안팎에서 숨을 고르고 있는 가운데 그동안 덜 오른 저평가 자산주로 투자자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정보기술(IT)업종을 중심으로 한 ‘대세주’가 끌어올려 놓은 장에서 투자자들이 추가 상승 여력이 큰 저평가 ‘틈새주’ 찾기로 눈을 돌리고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들썩이는 저평가 자산주 패션업체인 LF는 31일 1300원(4.55%) 오른 2만9900원에 장을 마쳤다. ...

    한국경제 | 2017.05.31 18:38 | 윤정현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 '폭탄 배당' 거듭하는 천일고속

    ... 사장(37.1%)과 박주현 부사장(31.8%) 형제에게 전량 증여했다. 회사 주식을 물려받은 형제가 납부해야 할 증여세는 400억원가량으로 추산된다. 천일고속은 알짜회사인 서울고속버스터미널 지분(16.6%)을 보유하고 있어 자산주로 주목받았다. 업계에선 배당금 재원을 마련하기 위해 자산 일부를 처분할 것이란 관측도 나온다. 2일 대구 북구의 보유 부동산을 362억원에 팔기 위한 계약을 맺기도 했다. 폭탄 배당을 이어가고 있지만 재무구조는 안정적이다. 지난해 ...

    한국경제 | 2017.03.07 18:35 | 김익환

  • thumbnail
    증권사 채권혼합형 펀드 추천…"고배당주 메리츠화재·한전 주목"

    ... 고려할 만하다. 공매도 전략을 병행하는 롱쇼트펀드나 공모주펀드 등도 자주 거론되는 추천 상품이다. 주식 투자자들도 변동성이 작은 종목으로 대피하는 게 바람직하다. 매년 배당금을 받을 수 있는 배당주, 자산 대비 주가가 저렴한 자산주 등이 긴 호흡으로 투자하기 좋은 주식들이다. 배당주는 대외 환경과 무관하게 일정 수준의 배당수익을 얻을 수 있다는 게 강점이다. 경기 회복기에는 주가 상승에 따른 시세 차익도 얻을 수 있다. 전문가들은 국내 상장사들이 배당성향을 ...

    한국경제 | 2015.12.03 07:01 | 송형석 / 심은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