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31-40 / 1,67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미국 금리인상 폭풍우 피할 포트폴리오 구성은…

    ... 주가(PBR)가 높은 일부 중소형주에 집중하는 전략은 삼가야 한다. 늘어난 포트폴리오는 ‘공격조’과 ‘방어조’로 나눠 운영해야 한다는 게 대다수 전문가의 조언이다. 이 중 방어조엔 주가 변동성이 낮은 자산주와 배당주와 실적 개선주 등을 담는 게 정석이다. 자산주는 보유현금과 시가총액 비율을 통해 선별할 수 있다. KDB대우증권은 보유현금을 시가총액으로 나눈 비율이 0.5가 넘으며 부채비율이 낮은 기업들로 자동차 부품업체 서연(1.15배), 건강식품업체 ...

    한국경제 | 2015.11.23 07:01 | 송형석

  • thumbnail
    다 같은 배당주가 아니네

    ... 크기 때문이다. 배당주를 특징별로 분류하면 △기업은행, 메리츠화재 등 금융주 △SK텔레콤, KT&G 등 옛 공기업주 △두산, 하이트진로홀딩스 등 지주회사 △맥쿼리인프라와 같이 자산에 투자한 뒤 이익을 주주에게 분배해주는 자산주 등이 있다. 주가가 저평가된 배당주로는 은행주가 꼽힌다. 기업은행은 올 2분기 3068억원의 순이익을 거둬 증권사 추정치 평균(2513억원)을 웃돌았지만 최근 한 달간 주가가 1.4% 빠졌다. 금융정보 제공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

    한국경제 | 2015.08.03 18:39 | 심은지

  • thumbnail
    [休테크] 일본펀드 '수익률 고공행진' 계속된다

    ... 있다”고 말했다. 중국 주식과 채권시장에 대해서는 “미국 금리 인상과 연관성이 덜한 만큼 기회를 찾을 수 있지만 과도한 정부 개입이 우려스럽다”고 평가했다. 하반기 국내 증시에서는 중소형주가 대형 자산주·배당주에 비해 크게 출렁일 것이란 분석이 우세하다. 국내 40개 중소형주 펀드는 연초 이후 32.09% 수익률을 올렸다. 이 기간 일반 대형주펀드(427개) 수익률은 13.97%에 그쳤다. 최광욱 에셋플러스자산운용 ...

    한국경제 | 2015.07.24 07:00 | 허란

  • thumbnail
    낙폭 큰 알짜주 "다시 날자"

    ... 급등락 등 대외변수 영향력이 커지면서 외풍을 타지 않고 꾸준히 투자자에게 신뢰를 얻을 수 있는 종목에 관심이 커지고 있다”며 “한국전력, SK, 삼성SDI 등이 자산 규모는 크고 PBR은 1배 미만인 ‘알짜 자산주’로 주목된다”고 했다. 건설주와 증권, 콘텐츠 분야도 반등 가능성이 큰 낙폭과대 업종으로 꼽힌다. 정부 정책 기대 등으로 업황 전망이 밝은 것도 강점이다. 박형렬 KDB대우증권 연구원은 “부동산 ...

    한국경제 | 2015.07.13 07:10 | 민지혜

  • thumbnail
    은행업종 PBR 0.5배…외환위기 후 최저 "JB금융·BNK금융·신한지주 등 매력적"

    ... 시장을 대표하던 대형주는 물론 급등하던 바이오 화장품주 주가에도 제동이 걸렸다. 중국과 국내 증시의 하락세는 어느 정도 잠잠해졌지만 하락장에서 곤두박질치는 종목이 속출했다. 그동안 고평가됐던 종목은 여지없이 타격을 입은 반면 자산주를 비롯해 주가순자산비율(PBR)이 1배가 되지 않는 저평가된 종목들은 새롭게 주목받기 시작했다. 저PBR주 유망 최근 증시가 조정을 받으면서 자산가치가 주가에 비해 높거나 부동산 보유 규모가 큰 종목이 상대적으로 안정적인 주가 ...

    한국경제 | 2015.07.13 07:01 | 민지혜

  • thumbnail
    한전, 어쩌다 2위…주가 제자리걸음했지만…SK하이닉스·현대차 힘 못쓰자 시가총액 2위로

    ...o;며 “하지만 국내 바이오·헬스케어 기업의 연구개발(R&D) 역량이 높아진 만큼 장기 성장 추세는 훼손되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반면 시장이 불안해지면 부동산과 현금을 많이 보유한 자산주가 재평가받는 만큼 주가순자산비율(PBR) 1배 미만인 저평가 주식에 투자수요가 쏠릴 가능성을 점치는 시각도 있다. 유승민 삼성증권 투자전략팀장은 “대외 환경이 불확실해지면서 안정성이 높은 대형 가치주로 관심이 옮겨갈...

    한국경제 | 2015.07.08 20:56 | 김동욱/심은지

  • 수산주 '펄떡'…동원수산 상한가

    ... 7.69%)과 신라에스지(7.8%), 한성기업(15.03%)의 주가도 큰 폭으로 뛰었다. 전문가들은 수산주 강세에 대해 복합적으로 해석하고 있다. 우선 대다수 수산주의 주가순자산비율(PBR·주당순자산/주가)이 1배 안팎인 자산주라는 점을 이유로 꼽는다. 사조산업과 사조오양, 한성기업 등은 PBR이 1배 미만인 자산주다. 서동필 흥국증권 투자전략담당 이사는 “시장이 불안해지면 부동산과 현금을 많이 보유한 자산주는 재평가받는 분위기”라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15.07.07 21:29 | 심은지

  • thumbnail
    강판 제조사 디씨엠, 지분 5% 보유 공시…경영참여 선언에 대한방직 상한가

    ... 전날 장 마감 후 경영참여 목적으로 대한방직 지분 5.08%(5만3829주)를 보유하고 있다고 공시한 것이 주가 상승을 이끌었다는 분석이다. 대한방직은 지난해 84억원의 영업적자를 냈지만 보유 중인 부동산 가치가 부각되면서 자산주로 주목받았다. 최근 1년 사이 주가가 5배 넘게 뛰었다. 서정연 신영증권 연구원은 “대한방직의 장부상 부동산 가치는 2490억원에 이른다”고 말했다. ‘슈퍼개미(큰손 개인투자자)’로 알려진 ...

    한국경제 | 2015.07.02 21:25 | 윤정현

  • thumbnail
    주식시장이 처음 가는 길, 변동성 얕보지 마라

    ... 달라져 이미 중소형주 펀드들은 변동성 위험에 대비하기 위해 고변동성에서 저변동성 종목으로 ‘리밸런싱(자산 재조정)’을 진행했다. 최영철 동양자산운용 스타일운용팀장은 “동양중소형고배당펀드는 배당주, 가치주, 자산주 비중을 높여 포트폴리오의 안정성을 높여왔다”고 말했다. ‘미래에셋한국헬스케어1’은 최근 서흥 바이넥스 셀트리온 비중을 낮췄으며, ‘동부바이오헬스케어1’은 차바이오텍 디엔에이링크 ...

    한국경제 | 2015.06.14 20:22 | 허란/민지혜

  • thumbnail
    [슈퍼개미 大해부] 김봉수 KAIST 교수의 투자 조언, "보유 주식·부동산 많은 소형 자산株 골라라"

    “시가총액 1000억원 미만 소형주 가운데 부동산과 주식 등을 많이 보유한 자산주를 찾아보세요.” ‘슈퍼개미’ 김봉수 KAIST 교수(사진)의 투자 조언이다. 김 교수는 “개인투자자는 대형주보다 소형주에서 상대적으로 더 높은 수익을 올릴 수 있다”며 “투자 손실을 줄이려면 소형주 가운데 자산가치가 큰 회사를 골라야 한다”고 말했다. 김 교수는 저평가된 주식을 ...

    한국경제 | 2015.05.21 21:00 | 심은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