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41-50 / 1,67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적자에도 '신고가' 섬유업체들, 왜?

    ... 규모가 113억원이지만 올해 주가가 103.78% 상승했다. 두 종목 모두 지난 15일 1년내 신고가를 경신했다. ‘적자’와 ‘신고가’ 외 두 종목의 공통점은 소유 부동산 가치가 높은 자산주라는 것이다. 서정연 신영증권 연구원은 “서울을 비롯해 지방 곳곳에서 공장 부지로 활용하던 부동산을 계속 유지해 자산 가치가 높아졌다”며 “대한방직의 장부상 부동산 가치는 2490억원, 전방은 2990억원에 ...

    한국경제 | 2015.05.17 22:48 | 윤정현

  • thumbnail
    신데렐라주 찾기…다음은 유통·은행·조선

    ... 주간 단위로 유가증권시장에서 주가상승률 상위 종목을 분석한 결과 바이오·제약, 화장품, 증권주의 투자 수익률이 월등했던 것으로 나타났다. 코스피지수가 1900 후반에서 2010선을 횡보하던 3월 첫째 주만 해도 자산주로 꼽히는 염료제조업체 이화산업(주간 상승률 46.43%), 저유가로 원가 절감 수혜를 보는 흥아해운(22.07%), 사조산업(17.24%) 등 여러 업종의 중소형주가 상승률 상위 목록에 이름을 올리는 ‘난전’이 ...

    한국경제 | 2015.04.17 21:24 | 김동욱/이고운

  • thumbnail
    주목받지 못한 '단역배우' 이젠 저평가주도 오른다…저 PER ↑

    ... 올랐다. 박연채 키움증권 리서치센터장은 “강세장이 이어지면서 성장주 외에도 가치주에 대한 관심도 커지고 있다”며 “성장주부터 가치주까지 골고루 오르고 있다”고 설명했다. ◆투자자들 ‘자산주 찾기’ 나서 주가순자산비율(PBR)이 낮은 종목도 저평가 주식을 찾는 투자자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 PBR이 1배 미만이면 주가가 자산가치도 반영하지 못하고 있다는 의미다. 자산가치에 비해 주가가 낮은 한국가스공사(PBR ...

    한국경제 | 2015.04.16 20:40 | 심은지

  • thumbnail
    숨겨둔 주식 증여한 천일고속, 미워도 사는 이유

    ... 손자·손녀에 대한 증여 땐 여기에 30%가 할증되기 때문이다. 지난해 올린 영업이익(26억원)의 15배가 넘는 규모다. 증여세를 내기 위해 고액 배당에 나설 것이란 예상과 함께 서울버스터미널 보유 지분(16.67%) 등 자산주로서의 가치도 재조명됐다. 증권사 관계자는 “최대주주의 보유 지분이 크게 늘고 승계 작업까지 마무리돼 경영이 안정될 것이라는 기대도 힘을 보탠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윤정현 기자 hit@hankyung....

    한국경제 | 2015.04.12 21:26 | 윤정현

  • thumbnail
    [은퇴자 주식투자 요령] 자산 10~20% 주식 투자해야 은퇴자금 마련…당장 안쓰는 노후자금, 중소형株에 오래 묻어야

    ... 파고들며 압도적 지배력을 가진 업체들의 주가도 탄탄하게 올랐다. 자산 관련 지표가 우수한 종목 역시 장기 성과가 좋았다. 건물이나 땅 등을 많이 보유해 주가순자산비율(PBR)이 1배 이하인 고려산업(5.61배 상승)과 같은 자산주는 약세장에서 뛰어난 방어력을 보였다. 배당이 후한 종목을 노려라 전문가들이 꼽은 은퇴자 주식 투자의 또 다른 투자 키워드는 배당이다. 정부의 배당 활성화 정책에 힘입어 상장사들이 배당을 늘리고 있고, 저금리로 확정수익인 배당의 ...

    한국경제 | 2015.04.08 07:00 | 송형석

  • thumbnail
    [증시 '4년 박스권' 벗어난다] 장기투자자 등에 업은 강소주(强小株) 증시 2100시대 이끈다

    ... 사례다. 틈새시장을 좌지우지하는 과점기업들도 장기투자자에게 큰 수익을 안겨줬다. 카드 결제승인대행사(VAN) 중 1위인 나이스정보통신(7.36배), 국내 제약용 캡슐시장의 90% 이상을 점유하는 서흥(6.50배) 같은 종목이 해당한다. 자산주들의 주가도 꾸준하다. 6년간 주가가 2.69배 오른 동아타이어가 대표적이다. 이 종목의 지난해 사업보고서 자산을 기준으로 산출한 주가순자산비율(PBR)이 0.71배다. 주가가 꾸준히 올랐음에도 불구하고 시가총액이 자산가치에 미치지 ...

    한국경제 | 2015.04.07 22:37 | 송형석

  • thumbnail
    펀드들이 쓸어담는 한미반도체·피에스케이

    저평가된 반도체주와 현금 및 부동산이 많은 자산주가 자산운용사들의 ‘러브콜’을 받고 있다. 연초 이후 두 자릿수 주가 상승률을 보이고 있는 중소형 코스닥주도 운용사들의 쇼핑 목록에 포함됐다. 반면 기업가치 대비 주가가 많이 오른 종목은 비중을 줄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저평가 반도체·자산주 ‘러브콜’ 2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한국투자밸류 미래에셋 등 주요 자산운용사는 한미반도체와 피에스케이 ...

    한국경제 | 2015.04.02 22:03 | 허란

  • thumbnail
    보유한 부동산이 시가총액 육박…다시보자! 땅부자주

    ... 방직업체인 경방은 서울 소재 복합쇼핑몰인 타임스퀘어를 가지고 있다. 경방의 투자부동산 가치는 8811억원, 토지 가치는 2091억원이다. 합산하면 1조원 이상으로 시총의 두 배 이상이다. 배성진 현대증권 연구원은 “자산주는 기준금리 인하 등의 이벤트가 발생할 경우 보유 부동산 가치가 높아지면서 저평가 매력이 부각된다”고 말했다. 저평가 자산주에 대한 가치투자자들의 수요가 꾸준하기 때문에 본업에 큰 이상이 생기지 않는 한 주가가 큰 폭으로 흔들리지 ...

    한국경제 | 2015.03.20 21:40 | 이고운 / 허란

  • thumbnail
    다시 보는 성장株 되짚어 보는 자산株

    ... 다른 한편에서는 경기 회복이 불확실한 시점에서 성장주 홀로 질주를 계속하면서 의구심과 불안이 커지고 있다. 이런 가운데 성장주의 대안으로 주목받는 것이 토지, 현금, 건물 등 과거 성장의 결실을 회사 내에 많이 쌓아두고 있는 자산주다. 전문가들은 자산주 투자 시에는 사업성과 자산의 환금성이 확실하고 배당 성향이 높은 기업에 투자해야 제대로 평가받을 수 있다고 조언한다. 또 최근 자산주 가운데 유통주식 수가 적은 종목들은 ‘품절 테마’로 급상승을 ...

    한국경제 | 2015.03.02 07:10 | 허란

  • thumbnail
    화장품·핀테크·바이오 '꿀 실적株'로 골라담고…부동산·현금+'꿀 배당' 저평가 자산株 주목해야

    ... 그러는 사이 증시를 주도해온 이들 ‘성장주’의 질주가 언제 멈출지에 대한 의구심도 커졌다. 전문가들은 실적이 뒷받침되는 성장주의 상승이 끝난 것은 아니지만 현금과 부동산 등 과거 성장의 과실을 많이 쌓아 놓은 자산주에 관심을 가질 때라고 조언했다. ◆성장주 질주 언제까지 코스닥지수 600선 돌파를 이끈 바이오주는 올 들어 주가 상승세가 가파르다. 금융투자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바이오주 업종 지수는 연초부터 지난달 25일까지 44.0% ...

    한국경제 | 2015.03.02 07:02 | 허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