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52,46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하루 평균 38명 극단적 선택…'우울한 대한민국'

    작년 우리나라에서는 하루 평균 약 38명이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 한국은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국가 중 자살률이 가장 높은 국가다. 22일 통계청이 발표한 '2019년 사망원인통계'에 따르면 지난해 총 사망자 수는 29만5110명으로 전년 대비 3710명(1.2%) 줄었다. 사망자 수 및 사망률은 2014년부터 5년 연속 증가하다가 지난해엔 소폭 감소했다. 인구 10만명 당 사망자 수를 의미하는 '조사망률'은 ...

    한국경제 | 2020.09.22 12:00 | 구은서

  • thumbnail
    '좀비탐정' 최준혁, "좀비가 그런 거 따질 처지 아니야"..배고픔에 갈등

    ... 놓였다. 이날 좀비가 된 김무영은 배고픔에 토끼를 산 채로 잡아먹은 뒤 자괴감을 느꼈다. 이에 김무영은 "지금 토끼를 산 채로 잡아먹은 거냐. 나는 더 이상 인간이 아니다. 이렇게 사느니 차라리 죽는 게 낫다"며 바위에서 떨어져 자살을 시도했다. 그러나 바위 위에 떨어진 김무영은 피를 어마 무시하게 흘리면서도 죽기 않았고 김무영은 자신이 좀비가 됐음을 조금씩 깨닫기 시작했다. 김무영은 골방에 들어갔고 여전히 배고픔에 갈등했다. 마침 창 밖에는 비둘기가 있었고, ...

    스타엔 | 2020.09.21 22:34

  • thumbnail
    불가리아, 2012년 이스라엘 관광버스 테러 공범에 종신형

    ... 이들은 2012년 7월 불가리아 흑해 연안의 부르가스 공항 주차장에서 이스라엘 승객이 탄 관광버스를 노린 폭탄 테러의 공범으로 지목됐다. 이 테러로 이스라엘 관광객 5명과 불가리아인 1명이 숨졌으며 수십명이 부상했다. 당초 자살 폭탄 테러로 알려졌으나, 유로폴 수사 결과 범인은 원격 조종 장치로 폭탄을 폭발시킨 것으로 확인됐다. 테러 직후 이스라엘 정부는 범행의 배후로 헤즈볼라를 지목했으며, 불가리아 정부도 지난 2013년 용의자 2명이 헤즈볼라 소속이고 ...

    한국경제 | 2020.09.21 21:31 | YONHAP

  • [사설] 반대 거센 '기업규제 3법', 김종인 위원장 독단 안 된다

    ... 이렇게 강한 어조로 반대한 것은 기업들이 얼마나 절박한 심정인지 잘 보여준다. 기업규제 3법에 대해선 국민의힘 내에서도 반대 목소리가 높다. 주호영 원내대표는 따져봐야 한다는 입장이고 대다수 경제통 의원들은 ‘경제정책 자살골’이라며 반대한다. 멀쩡한 기업도 흔들 독소조항이 많아서다. 상법 개정안의 감사위원 분리선임제는 외국 투기자본의 공세에 국내 기업들의 손발을 묶는 조치다. 다중대표소송제도 소송 남발을 불러 기업이 경영에 집중할 수 없게 ...

    한국경제 | 2020.09.21 17:52

  • thumbnail
    저수지 인근 차량서 20대 추정 시신 3구…경찰 조사

    ... 3명의 주거지 행정구역은 서로 다른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이들이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보고 사망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이휘경기자 ddehg@wowtv.co.kr ...

    한국경제TV | 2020.09.21 17:39

  • thumbnail
    '극단적 선택 여성' 늘자 한국에 자문 구한 일본…왜?

    일본 내 극단적인 선택을 하는 여성이 늘어나자 관련 당국이 국내에 자문한 것으로 알려졌다. 산케이신문은 21일 관계자를 인용해 "후생노동성 지정 법인 '목숨 지키는 자살대책추진센터'(JSCP)가 지난달 중순 한국 보건복지부 산하 '중앙자살예방센터'의 백종우 센터장에게 연락했다"고 보도했다. 신문은 "양국은 여성 자살자가 급증하는 상황에 대한 배경 등을 놓고 의견을 교환했다"며 "한국에선 ...

    한국경제 | 2020.09.21 17:25 | 이미경

  • thumbnail
    서산 저수지 인근 주차된 차량서 3명 숨진 채 발견

    ... 받고 종적을 확인하던 중 차량을 찾아냈다. 3명의 주거지 행정구역은 서로 다른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이들이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보고 사망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21 17:22 | YONHAP

  • thumbnail
    "최근 한일 여성 자살 급증…양국, 정보 교환하며 배경 분석"

    ... 가능성도 한국과 일본 양국에서 최근 스스로 목숨을 끊는 여성이 급증해 양측 당국이 협력해 원인 등을 분석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달 일본에서 스스로 목숨을 끊은 여성이 급증했으며 한국에서도 비슷한 경향이 먼저 나타나 자살 예방 사업 등을 추진하는 양측 당국이 분석을 위해 정보 공유 등에 나섰다고 산케이(産經)신문이 21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일본에서는 지난달에 자살한 여성이 작년 같은기간에 비해 40.1% 늘어난 650명으로 집계(속보치)돼 ...

    한국경제 | 2020.09.21 10:35 | YONHAP

  • thumbnail
    '사ㅏㅇ려0ㅔ요' 의미 알아채 생명 살린 소방관 복지부 표창

    장난인 줄 알았던 119 문자신고의 의미를 알아채 응급환자를 극적으로 구조하는 데 이바지한 119 접수 요원이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을 받았다. 강원도소방본부는 지난 18일 종합상황실에서 '자살 예방 및 생명존중문화 조성'에 공헌한 김웅종(41) 소방장에게 복지부 장관 표창장을 전했다. 김 소방장은 7월 19일 오전 'ㅅ00ㅏㄹ0ㅕ줴0애요0', 'ㅏ0사ㅏㅇ려0ㅔ요'라는 문자 메시지가 '살려주세요'라는 의미일지도 모른다고 판단해 구급대를 출동시켰다. ...

    한국경제 | 2020.09.21 09:39 | YONHAP

  • thumbnail
    스스로 목숨 끊는 일본여성 40% 급증…日기관, 한국에 '협조요청'

    지난 8월 한달간 스스로 목숨을 끊은 일본 여성의 숫자가 작년 같은 기간보다 40% 급증했다. 극단적인 선택을 하는 여성이 갑자기 늘어나자 일본의 자살대책기관이 올 상반기 자살한 여성의 숫자가 크게 늘어난 우리나라에 정보 공유를 요청했다. 21일 산케이신문에 따르면 8월 한달간 자살한 일본인의 숫자는 1849명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5.3% 증가했다. 특히 여성의 경우 40.1% 늘어난 650명에 달했다. 올 상반기만 하더라도 스스로 목숨을 ...

    한국경제 | 2020.09.21 08:43 | 정영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