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8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연예 마켓+ㅣ한국 영화가 위기라고? 200억 대작 줄줄이 나오는 이유

    ... '엑시트', '기생충' 등 추정 수익률이 100% 이상일 것으로 관측되는 작품 모두 탄탄하고 독특한 이야기로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반면 'PMC:더 벙커', '사자', '자전차왕 엄복동' 등의 작품은 볼거리를 강조했지만, 관객들의 공감대를 형성하는데 실패하면서 순익분기점을 넘기는 데 실패했다.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sue123@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

    HEI | 2020.01.12 08:39 | 김소연

  • thumbnail
    [TEN 인터뷰] '해치지않아' 강소라 "사자탈 연기 후 야생동물 위해 기부하게 됐죠"

    ... 유독 그랬다. 예전부터 디즈니를 너무 좋아했고, 그때 ‘겨울왕국2’를 본 지 이틀밖에 되지 않은 상황이었다. 한동안 OST에 꽂혀서 귓가에 맴돌 만큼 많이 들었다. 10. 전작이었던 영화 ‘자전차왕 엄복동’이 좋은 성적을 거두지 못했다. 그만큼 흥행에 대한 각오도 남다를 것 같다. 강소라: 어떤 작품을 찍든 간에 열심히 임한다. 요즘에는 관객들의 취향을 예측하기 힘들다. 비주류인데 잘 되기도 하고, 누가 봐도 ...

    텐아시아 | 2020.01.08 11:13 | 박창기

  • thumbnail
    배우 강소라 "첫 코미디 도전…사자탈 쓰고 재미 살렸죠"

    ... 배우들이 저마다 동물 특유의 움직임을 잘 살려냈다. “착한데 재미있기까지 한 영화예요. 어린 친구들이 좋아할 거예요. 아이와 부모가 공감할 수 있는 코미디예요.” 강소라는 지난해 2월 개봉한 영화 ‘자전차왕 엄복동’이 흥행에 참패한 상처가 남아 있다. 제작비 150억원을 들인 이 영화의 손익분기점은 관객 300만 명이었지만 17만 명밖에 들지 않았다. 실패작의 기준으로 ‘UBD’(‘엄복동’의 ...

    한국경제 | 2020.01.07 16:58 | 유재혁

  • thumbnail
    강소라 "'해치지않아'로 코미디 맛봤죠"

    ... 야생 동물들이 동물원이라는 제한된 장소에 있는 것에 대해서 생각하게 됐어요. 북극곰 까만 코와의 이야기는 곰의 성장 과정을 그린 다큐멘터리를 참고했어요. 마치 제가 까만 코의 성장 과정을 다 본 것처럼요. " 전작 '자전차왕 엄복동'의 흥행 실패에 대해서도 '쿨'하게 언급했다. "저는 대본을 재밌게 읽어서 출연한 건데, 왜 흥행이 안 됐는지는 관객들이 알지 않을까요. (웃음) UBD('엄복동'의 이니셜로 만들어진 관객 단위를 나타내는 신조어)에 ...

    한국경제 | 2020.01.07 12:54 | YONHAP

  • thumbnail
    [J기자의 설] '흉작' 메가박스와 '3色' 신생사…2019 韓 투자배급사 결산⑤

    [J기자의 설] '이 돌아왔다' CJ ENM…2019 韓 투자배급사 결산① < 기사 링크 > [J기자의 설] '원 히트 원더' 롯데…2019 韓 투자배급사 결산② < 기사 링크 > [J기자의 설] ... 2017년 드림이앤엠에서 사명을 바꾸며 종합 엔터테인먼트사로 새로 출범했다―는 투자·제작·배급을 도맡은 영화 '자전차왕 엄복동'(17만 2212명)이 손익분기점에 약 380만 명 미달되며 자존심을 크게 구겼다. 부족한 완성도에 누리꾼들은 ...

    bntnews | 2019.12.25 08:01

  • thumbnail
    [TEN 인터뷰] '아내를 죽였다' 이시언 "예능 이미지 벗고 진지한 모습 보여주고 싶었어요"

    ...217; 등과 영화 ‘깡철이’ ‘나의 사랑 나의 신부’ ‘자전차왕 엄복동’ 등에서 다양한 연기 스펙트럼을 선보였다. MBC 예능 ‘나 혼자 산다’에서는 ... 표현하려고 했는데, 영화에는 제대로 나오지 않은 것 같아서 아쉽다. 10. 기억에 남는 장면을 꼽는다면? 이시언: 지혜 씨와 호흡을 맞춘 첫 장면이다. 데뷔 10년 만에 가장 농도가 짙은 스킨십 장면이었다. 지혜 씨와는 워낙 친해서 ...

    텐아시아 | 2019.12.10 10:18 | 박창기

  • thumbnail
    10년만에 스크린 첫 주연 이시언 "연기갈증에 새로운 모습 도전"

    ... 정호가 그다음 날 아내를 죽인 살인범으로 몰리면서 벌어지는 일을 그린 미스터리 스릴러다. 정호는 경찰 추적을 피해 전날 자신의 행적을 좇으며 기억의 퍼즐 조각을 하나둘씩 맞춰나간다. 영화 '깡철이' '나의 사랑 나의 신부' '자전차왕 엄복동'과 드라마 '더킹 투하츠', '응답하라 1997', '더블유', '투깝스' '라이브' 등 그동안 이시언이 쌓아온 필모그래피와는 다소 결이 다른 작품이다. 직장에서 쫓겨난 뒤 술과 도박에 빠져 지내다 인생의 막다른 코너에 ...

    한국경제 | 2019.12.09 14:33 | YONHAP

  • thumbnail
    200~300억원대…한국영화 제작비 '고공행진'

    ... 편당 170억원이 들어갔다. 올해 개봉한 '뺑반' '기생충' '사자' '나랏말싸미' '타짜: 원아이드 잭' '자전차왕 엄복동' '엑시트''시동' '천문': 하늘에 묻는다' 등에도 100억원대가 투입됐다. 제작비 상승 요인은 다양하다. ... 고예산 영화가 한꺼번에 쏟아져 나와 네 작품 모두 흥행에 성공하지 못한 게 대표적인 사례다. 지난해 겨울에도 '마약' '스윙키즈' 'PMC: 더 벙커' 등 대작들이 한꺼번에 고전하기도 했다. 한 중견 제작사 대표는 "큰돈을 들인 ...

    한국경제 | 2019.12.08 08:01 | YONHAP

  • thumbnail
    역대 최다 영화관객?…11월까지 작년보다 970만명↑

    ... 미국 유력 매체들은 '기생충'이 국제영화상 부문 이외에 작품상, 감독상 등에도 후보로 이름을 올릴 것으로 점쳤다. 올해도 '대마불사' 공식은 통하지 않았다. '뺑반' '사자' '나랏말싸미' '타짜: 원 아이드 잭' '우상' '자전차왕 엄복동' '롱 리브 더 킹' 등 100억원대 안팎의 많은 제작비가 투입된 영화들이 손익분기점 문턱을 넘지 못했다. 뜻밖의 흥행 강자도 나왔다. 10억원 미만의 저예산 영화 '항거: 유관순 이야기'가 115만명을 불러모았고, 공포물 ...

    한국경제 | 2019.12.01 11:54 | YONHAP

  • thumbnail
    [bnt화보] 왁스 “꾸준히 앨범 내며 활동 중, 방송 안 하면 활동 쉬는 줄 알더라”

    ... 개설하여 유튜버로도 활동하고 있는 그녀는 “음악 관련 콘텐츠는 물론 산책하면서 그날 기분에 맞게 신청곡 받아 라이브를 하기도 하고 다양한 콘텐츠를 다룬다. 게을러서 꾸준하게 못 하지만 앞으로 열심히 할 예정이다”고 설명했다. 영화 '자전차왕 엄복동'에 특별출연하며 연기에도 도전을 펼쳤던 그녀는 “우연한 기회에 특별출연을 하게 돼 연기라는 것을 처음 경험해봤다. 도전하는 게 무섭기도 하고 두려움도 있지만 그래도 좋다. 다시 연기한다면 더 잘할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하며 연기에 ...

    bntnews | 2019.10.10 14: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