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29,12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18 어게인' 김하늘, 꿈꾸고 행동하는 `여성들의 워너비` 등극

    ... <18 어게인> 2회에서 다정(김하늘 분)은 탄탄하게 쌓아온 실력과 뛰어난 역량으로 방송국 블라인드 채용 테스트에 참가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리포터로서 경력을 쌓아온 다정은 미혼을 선호하는 사회에서 숱한 차별 대우와 자존심 상하게 하는 언행을 참으며 묵묵히 일해왔다. 그럼에도 꿋꿋하게 오랜 꿈인 아나운서를 포기하지 않고 도전을 이어가며 고군분투하는 모습이 시청자들의 가슴을 뭉클하게 만들었다. 김하늘은 가정을 위해 꿈을 미루었지만 실력은 완벽한 늦깎이 ...

    한국경제TV | 2020.09.23 10:31

  • thumbnail
    "앞치마라도 입을게요"…'애로부부' 허윤아, 센스 있는 실검 1위 소감

    ... 못돼서 대놓고 얘기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이에 이남용은 "네가 하도 달라니까 더 하기 싫어. 재촉하면 하기가 싫은 법"이라고 반발했다. 남편의 토로에도 허윤아는 "난 개의치 않아. 이런 걸로 자존심 상할 것도 없고, 일단 나는 하고 보자는 생각"이라며 "한 달에 한 번조차 밀리면 진짜 화가 난다. 한 달에 두 번 대신 생활비를 올려준다는데 난 싫다. 내 자궁 건강 어떡할 거냐"라고 되물었다. 이를 지켜보던 ...

    텐아시아 | 2020.09.22 17:54 | 정태건

  • thumbnail
    K-방역 벤치마킹한 이탈리아, 코로나19 선방에 WHO도 주목(종합)

    ... 베르가모의 화장장 앞에서 군용 트럭이 줄지어 시신을 다른 지역으로 옮기던 장면은 비극의 상징으로 세계인의 뇌리에 남아있다. 중국과 함께 전 세계 코로나19 확산의 진앙이라는 조롱을 받으며 유럽 이웃 국가들로부터도 외면당해 자존심에 큰 상처를 입었다. 하지만 9월 현재 수치로 나타나는 이탈리아의 코로나19 상황은 다른 유럽 국가들과 비교해 꽤 인상적이다. 최근 이탈리아의 하루 신규 확진자 수는 1천500∼1천900명 수준이다. 여전히 한국과는 비교하기 ...

    한국경제 | 2020.09.22 17:40 | YONHAP

  • thumbnail
    케이시시정공㈜, 2020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지정

    ... 자리잡고 있다. 케이시시정공은 1992년 설립돼 28년 동안 유공압 부품 기술개발에 전념해 왔다. 창업할 시기에 한국의 밸브 산업은 일본, 독일, 미국 회사가 국내 시장의 100% 차지했다. 박덕규 대표이사는 “자존심이 상했다. 어떻게든 주요 부품들을 국산화해서 외산 제품 의존도를 줄여야겠다”며 연구개발 비용을 전체 매출의 10% 이상 투자했다. ‘품질이 곧 자존심’이라는 경영철학 하에 2004년에는 유공압연구소도 ...

    한국경제 | 2020.09.22 16:23

  • thumbnail
    흔들리는 두산 선발진, 반등의 키는 플렉센과 김민규

    ... 유희관과 장원준이 각각 15승 6패로 활약했다. 2018년에는 세스 후랭코프가 18승(3패)을 거두고 린드블럼이 15승(4패)을 챙겼다. 장원준이 부진했지만, 이용찬이 15승(3패), 유희관이 10승(10패)을 올리며 토종 투수의 자존심을 살렸다. 올해도 두산은 알칸타라, 크리스 플렉센, 이영하, 이용찬, 유희관으로 이어지는 탄탄한 선발진을 구성하며 정규시즌을 시작했다. 그러나 이용찬이 팔꿈치 수술을 받아 이탈하면서 균열이 생겼고, 플렉센은 7월 16일 SK 와이번스전에서 ...

    한국경제 | 2020.09.22 10:14 | YONHAP

  • thumbnail
    '애로부부' 허윤아 남편 "집에서 늘 벗고 있는 아내…매력 떨어져"

    ... 했다"고 말했다. 이에 이남용은 "네가 하도 해달라니까 더 하기 싫다"며 "재촉하면 하기가 싫은 것"이라며 반발했다. 그러나 허윤아는 "난 개의치 않는다"며 "이런 걸로 자존심 상할 것도 없고, 일단 나는 하고 보자는 생각"이라고 태연히 말했다. 또 허윤아는 "한 달에 한 번조차 밀리면 진짜 화가 난다"며 "한 달에 두 번 대신 생활비를 올려준다는데, 난 싫다. 내 ...

    연예 | 2020.09.22 10:03 | 김소연

  • thumbnail
    '애로부부' 허윤아 남편 "다 벗고 있으니 성적 매력 떨어져"

    ... 못돼서 대놓고 얘기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이에 이남용은 “네가 하도 달라니까 더 하기 싫어. 재촉하면 하기가 싫은 거야”라며 반발했다. 그러나 허윤아는 “난 개의치 않아. 이런 걸로 자존심 상할 것도 없고, 일단 나는 하고 보자는 생각이야”라고 태연히 말했다. 또 허윤아는 “한 달에 한 번조차 밀리면 진짜 화가 난다. 한 달에 두 번 대신 생활비를 올려준다는데, 난 싫어. 내 자궁 건강 어떡할...

    텐아시아 | 2020.09.22 09:46 | 태유나

  • thumbnail
    K-방역 벤치마킹한 이탈리아, 코로나19 선방에 WHO도 주목

    ... 베르가모의 화장장 앞에서 군용 트럭이 줄지어 시신을 다른 지역으로 옮기던 장면은 비극의 상징으로 세계인의 뇌리에 남아있다. 중국과 함께 전 세계 코로나19 확산의 진앙이라는 조롱을 받으며 유럽 이웃 국가들로부터도 외면당해 자존심에 큰 상처를 입었다. 하지만 9월 현재 수치로 나타나는 이탈리아의 코로나19 상황은 다른 유럽 국가들과 비교해 꽤 인상적이다. 최근 이탈리아의 하루 신규 확진자 수는 1천500∼1천900명 수준이다. 여전히 한국과는 ...

    한국경제 | 2020.09.22 08:00 | YONHAP

  • thumbnail
    끝없는 '장타 욕심' 디섐보 "체중 늘리고 48인치 드라이버 사용"

    ... 디섐보의 이런 장타력 증대 계획은 다음 메이저대회 마스터스를 겨냥한 것이라고 골프 채널은 분석했다. 깊고 질긴 러프로 무장한 US오픈 개최 코스를 무장 해제한 장타력으로 '유리알 그린' 오거스타 내셔널 골프 클럽을 정복한다는 야심이다. 1997년 마스터스 때 타이거 우즈(미국)의 장타에 18언더파라는 스코어를 허용해 자존심을 구긴 이후 전장을 꾸준히 늘려온 오거스타 내셔널이 디섐보의 장타 폭격 예고에 어떤 대안을 내놓을지 관심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21 16:26 | YONHAP

  • thumbnail
    EPL 최다골 합작한 손-케인 듀오…'공포의 KBS' 업그레이드 예약

    ... 왼쪽 윙포워드로 활약한 바 있다. 베일이 토트넘에서 다시 왼쪽 윙포워드 자리를 고집할 경우 손흥민과 포지션 혼선이 불가피했다. 베일은 레알 마드리드가 자신의 중국행 이적을 사실상 가로막자 1년간 태업 논란을 일으키며 맞대응했을 정도로 자존심이 강한 선수다. 하지만 베일은 BT스포츠와의 인터뷰에서 "조제 모리뉴 감독이 제안한 포지션이 마음에 든다"면서 "손흥민, 케인과 함께 펼쳐나갈 공격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모리뉴 감독이 베일에게 오른쪽 윙포워드 자리를 제안했고, ...

    한국경제 | 2020.09.21 11:3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