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2,68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호주, 美 중거리 미사일 아시아 배치 의향에 "우린 안받는다"

    ... 요청이 없었으며 고려되지도 않았다"고 말했다. 또 그는 향후 그런 요청이 있더라도 거절하겠다는 뜻을 분명히 했다고 통신은 전했다. 앞서 호주는 지난 주말 자국을 방문한 마크 에스퍼 미 국방부 장관과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과 장관급 회담을 했다. 양국은 이 자리에서 인도·태평양 지역에서 중국의 공세적인 확장전략에 반대한다는데 입장을 같이하고, 관련 내용을 담은 공동성명도 발표했다. 에스퍼 장관은 이후 기자회견에서 아시아 지역 내 지상 발사형 중거리 미사일 ...

    한국경제 | 2019.08.05 16:31 | YONHAP

  • thumbnail
    사방 꽉 막힌 아베 외교…"풀리는 게 하나도 없네"

    ... 볼 수 있다. 아베 총리는 평소 장기 집권이 외교력의 바탕이 된다는 주장을 해왔다. 각국 정상들과 여러 차례 회담을 거듭하면서 신뢰 관계를 쌓을 수 있다는 이유에서다. 그는 이런 관계를 토대로 러·일 평화조약 체결 ... 북한으로부터 "낯가죽 두껍다"는 비아냥만 들어야 했다. 이와 관련, 도쿄신문은 북한과는 정상회담은 물론이고 장관급이나 실무 차원의 협의조차 공식적으로 이뤄지지 않고 있다고 지적했다. 여기에 더해 북한은 최근 ...

    한국경제 | 2019.08.05 10:56 | YONHAP

  • thumbnail
    美국방·국무장관, 中 맹폭 "역내 불안정 초래…단호히 반대"(종합)

    ... 고리로 전면적으로 넓어지는 모양새인 셈이다. 에스퍼 장관은 이날 폼페이오 장관과 함께 미국과 호주의 외교·국방 장관회담인 '2+2회의'(AUSMIN)를 가진 뒤 한 기자회견에서 "우리는 어떤 나라도 인도·태평양을 지배할 수 없고 그렇게 ... 촉진하는 것이며, 이란의 도발을 막는 목적도 있다고 주장했다. 이와 관련, 린다 레이놀즈 호주 국방부 장관은 "우리는 이 문제를 장관급 회담(2+2회의)에서 논의했지만, 아직 어떤 결정도 내려지지 않았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9.08.05 02:00 | YONHAP

  • thumbnail
    美국방 "중국 공격적 행위로 역내 불안정 야기…단호히 반대"

    ... 사이의 긴장이 더 고조될 가능성이 있다고 로이터는 전망했다. 한편, 이날 시드니에선 미국과 호주의 외교·국방 장관 회담인 '2+2회의'가 열렸다. 회담 직후 열린 기자회견에서 에스퍼 장관은 미국이 주도하는 호르무즈 해협 호위 연합체 ... 촉진하는 것이며, 이란의 도발을 막는 목적도 있다고 주장했다. 이와 관련, 린다 레이놀즈 호주 국방부 장관은 "우리는 이 문제를 장관급 회담(2+2회의)에서 논의했지만, 아직 어떤 결정도 내려지지 않았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9.08.04 18:16 | YONHAP

  • thumbnail
    한일 참석 RCEP장관회의 中 개최…유명희 "모든 가능성 염두"(종합)

    日조치 저지 막바지 총력…한일 장관급 일대일 회담은 어려울 듯 한일 통상장관이 참석하는 역내포괄적경제동반자협정(RCEP) 장관회의가 오는 2∼3일 중국 베이징(北京)에서 열린다. 유명희 통상교섭본부장은 현지에서 일본 수출규제 ... 장관회의를 계기로 만나자고 제안을 했지만, 일본은 '일정상의 이유로 어렵다'며 사실상 거부했다. 현장에서라도 장관급 혹은 실무자급 만남이 성사될 가능성에 대해 유 본부장은 "이틀간 실무자를 포함해서 장관에 이르기까지 각종 계기가 ...

    한국경제 | 2019.08.01 12:52 | YONHAP

  • thumbnail
    "美, 韓日에 '분쟁 중지협정' 검토 촉구"…ARF 계기 '중재' 주목

    ... 막으면서 협상 시간 벌기' 중재카드 제시…'본격 관여' 움직임 한미일 외교장관 회담 개최 가능성 속 ARF 한일갈등 분수령 되나 미국 측이 일본의 대(對)한국 수출 규제 조치로 촉발된 한일 갈등과 ... 성사될 수 있다는 관측이 나온다. 앞서 국무부 고위당국자도 지난 26일 전화 브리핑에서 ARF 계기에 한미일 장관급 회담을 갖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다는 입장을 밝힌 바 있다. 이 고위당국자는 한일 갈등에 우려를 표명하며 한일 양국이 ...

    한국경제 | 2019.07.31 05:55 | YONHAP

  • 로이터 "미, 한일에 분쟁 중지협정 검토 촉구"

    ... 국무장관이 이번 주 태국 방콕에서 열리는 아세안지역안보포럼(ARF) 계기에 한국과 일본의 외교부 장관과 만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고 로이터통신은 보도했다. 앞서 국무부 고위당국자도 지난 26일 전화 브리핑에서 ARF 계기에 한미일 장관급 회담을 갖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다는 입장을 밝힌 바 있다. 폼페이오 장관은 이날 낮 출장길에 올랐으며, 강경화 외교부 장관과 고노 다로(河野太郞) 일본 외무상도 이 회의에 참석한다. 앞서 미국은 최근 데이비드 스틸웰 동아...

    한국경제 | 2019.07.31 03:17 | YONHAP

  • thumbnail
    [선한결의 중동은지금] 이란 핵협정 '인공호흡'…"중수로 설계변경 계속 추진"

    ... 28일(현지시간) 이란을 비롯해 프랑스, 영국, 독일, 중국, 러시아, 유럽연합(EU) 등은 오스트리아 빈에서 차관급 비공개 회담을 열고 이란핵협정 관련 논의를 벌이고 이란핵협정을 지속해야 한다는 데에 합의했다. 지난해 5월 이란핵협정에서 돌연 ... 준수 조치를 지속하기로 했다”는 성명을 발표했다. 미국을 제외한 이란핵협정 당사국은 또 조만간 관련 장관급 회담도 개최하기로 했다. 구체적인 일정은 아직 확정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압바스 아락치 이란 외무차관은 회담 ...

    한국경제 | 2019.07.29 11:01 | 선한결

  • 한·미·일 3자 회동 재추진 되나

    ... 회동을 재추진하는 방안을 시사했다. 내달 초 태국 방콕에서 열리는 아세안지역안보포럼(ARF)에 강경화 외교부 장관과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 고노 다로 일본 외무상이 모두 참석하는 만큼 한·미·일 장관급 회담이 열릴지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미 국무부는 지난 26일 한·일 갈등과 관련해 우려를 표한 뒤 “한·일 양국이 생산적이고 양국 모두에 도움이 되는 방식으로 이 문제를 대처해 나가도록 장려할 ...

    한국경제 | 2019.07.28 17:13 | 김동욱/주용석

  • thumbnail
    美폼페이오-日고노 통화…"北비핵화·지역 이슈 등 논의"

    내달 초 ARF 외교 장관회담 참석 예정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과 고노 다로(河野太郞) 일본 외무상이 전화 통화를 하고 북한의 완전한 비핵화와 지역 및 글로벌 이슈에 관해 논의했다고 미 국무부가 27일(현지시간) 밝혔다. ... 없다"고 말했다. 이는 내주 ARF를 계기로 한미일간 3자 협의 재추진 가능성을 시사한 것으로 풀이돼 한미일 장관급 회담 등 '고위급 3자 협의'가 성사될지 주목된다. 앞서 미국은 최근 데이비드 스틸웰 동아시아·태평양 담당 차관보의 ...

    한국경제 | 2019.07.27 23:3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