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67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5ㆍ31 지방선거 기초단체장 누가 뛰나] 전남

    ... △최충민(44·완도운영위원장·민) ◆진도군= △임준모(62·전 진도군기획관리실장·열) △김경부(66·진도군수·민) △김상헌(46·도의원·민) △박연수(57·전 진도부군수·민) △이동진(60·전 한국토지신탁사장·민) △장전형(45·전 민주당대변인·민) △하일룡(68·도의원·무) ◆신안군= △강성만(45·한화갑대표보좌관·민) △고길호(60·신안군수·민) △고판술(62.·신안군의회의장·민) △김관선(48·전 광주시의원·민) △김일중(54·전 ...

    한국경제 | 2006.01.27 16:37

  • 지방선거 기초단체장 누가 뛰나-서울

    ... 채비를 갖추고 있다. 여기에 구철회(具哲會ㆍ60) 전 시의원이 열린우리당 후보로 2002년에 이어 재도전 의지를 굳혔으며 최병순(崔炳順ㆍ53) 오영석(吳亨錫ㆍ57) 전 구의원 등도 가세할 것이란 소문이 있다. 민주당에서는 장전형(張全亨ㆍ43) 전 대변인이 유력 후보로 거론된다. ▲동작구 = 한나라당 소속 재선인 김우중(金禹仲ㆍ62) 구청장의 재출마가 확실시 된다. 2002년 선거에 출마했던 정한식(鄭韓植ㆍ49) 동작도시경영연구소 이사장이 재도전 의사를 ...

    연합뉴스 | 2005.05.28 00:00

  • 박대표 민주당에 홍어 선물

    ... 오후 이성헌(李性憲) 사무부총장을 마포 민주당사로 보내 난과함께 홍어 2마리를 한 대표에게 전달하고 대표 재선을 축하했다. 이에 대해 한 대표는 "박 대표께 고맙다는 말을 꼭 전해달라"고 화답하면서 매우 기뻐했다고 민주당 장전형(張全亨) 대변인이 5일 전했다. 장 대변인은 "남도의 대표적 음식으로 민주당의 상징 어족이기도 한 홍어는 돼지고기, 김치에 탁주를 곁들인 `3합'으로도 널리 알려져 있다"면서 "박 대표의 선물은 지역통합.정치화합.국민통합의 3합을 ...

    연합뉴스 | 2005.02.06 00:00

  • 박근혜 대표, 민주 한화갑대표 취임 축하 홍어 '러브콜'

    ... 박 대표는 지난 4일 이성헌 사무부총장을 마포 민주당사로 보내 난과 함께 홍어 2마리를 한 대표에게 전달하고 대표 재선을 축하했다. 이에 한 대표는 "박 대표께 고맙다는 말을 꼭 전해달라"고 화답하면서 매우 기뻐했다고 민주당 장전형 대변인이 6일 전했다. 장 대변인은 "전라남도의 대표적 음식이며 민주당의 '상징 음식'이기도 한 홍어는 돼지고기와 묵은김치를 곁들인 '3합'으로 널리 알려져 있다"며 "박 대표의 홍어 선물을 지역통합,정치화합,국민통합의 '3합'을 ...

    한국경제 | 2005.02.06 00:00

  • 민주 '입각논란' 강.온 양기류

    ... 지난 21일자 논평에서 "(김 의원은) 김중배의 다이아몬드가 탐나서가실 분은 아니라고 본다"는 표현을 쓴데 대해 김 의원측은 격렬한 항의의 뜻을 표시했고, 일부 당직자들도 `심했다'는 반응을 보인 것으로 전해졌다. 공동 대변인인 장전형(張全亨) 대변인이 같은 날 "환영하지만 정치적 상황으로볼 때 경계할 일"이라는 내용의 논평을 낸 것과는 대조적이다. 그러나 장 대변인은 합당을 반대하는 강경파로부터 비판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연합뉴스) 이승우기자 ...

    연합뉴스 | 2005.01.25 00:00

  • 민주당 "청와대 `부총리제안' 해명해야"

    민주당 장전형(張全亨) 대변인은 22일 김효석(金孝錫) 의원에 대한 청와대의 교육부총리직 제안에 대해 "청와대는 정치적 배경에 대해 분명한 해명을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장 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통해 "청와대는 목적이 순수했다고 말하고 있지만, 어느 국민이 보더라도 과정이 순수하지 못했다"면서 "민주당은 이번 교육부총리 파문을 민주당 흔들기로 규정할 수밖에 없다"고 덧붙였다. 이와 관련, 민주당은 조만간 간부회의를 소집해 향후 대응방안을 논의할 ...

    연합뉴스 | 2005.01.22 00:00

  • 여야, 김효석 입각제의 `합당설' 공방

    ... 의원 빼가기를 통해 자신이 태어난 어머니의 집을 허물어뜨리겠다는 반인륜적 정치적 음모는 최소한의 양심이 있다면 당장 그만둬야 옳다"고 주장했다. 민주당은 청와대를 향해 "김 의원에 대한 교육부총리 제안 배경을 해명하라"고공격했다. 장전형(張全亨) 대변인은 논평에서 "청와대는 목적이 순수했다고 말하고 있지만, 민주당은 이번 파문을 민주당 흔들기로 규정할 수밖에 없다"면서 "청와대는 김 의원 교육부총리 제안 배경에 대해 분명하게 해명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특히 민주당 ...

    연합뉴스 | 2005.01.22 00:00

  • 민주 "한반도 무력충돌 있어선 안돼"

    민주당 장전형(張全亨) 대변인은 21일 조지 부시미국 대통령 집권 2기 출범과 관련, "부시 대통령이 `무력사용도 불사하겠다'고 한것은 2기 행정부도 대북강경정책을 이어가겠다는 것으로 보여 우려하지 않을수 없다"고 말했다. 장 대변인은 논평을 통해 "2기 부시행정부 출범을 환영한다"고 전제한뒤 "어떤경우나 형태든 한반도에서 무력충돌이나 전쟁이 있어서는 안된다"면서 "북한 핵문제는 6자 회담의 틀 내에서 합리적으로 해결하는 것이 정도"라고 말했다. ...

    연합뉴스 | 2005.01.21 00:00

  • 민주 '김효석 입각 타진설' 발끈

    ... 민주당적을 유지한 채 (부총리직을) 수행하는 것 역시 연립정권이 아니므로 불가능하다"고 못박았다. 그는 김 의원에 대해서도 "김중배의 다이아몬드가 탐나 가실 분은 아니라고 본다"며 부총리직 제안을 받아들일 가능성을 경계했다. 장전형(張全亨) 대변인은 유 대변인에 비해 톤은 다소 낮았지만 "김효석 의원의역량으로 볼 때 환영할 만한 일이지만 정치적 상황으로 볼때 경계할 만한 일"이라고날카로운 반응을 보였다. 민주당은 이처럼 여권을 성토하는 한편으로 워싱턴 방문중 ...

    연합뉴스 | 2005.01.21 00:00

  • 민주, 전자정당위원회 발족

    ... 확대.개편하고, 정호선(鄭鎬宣) 전 의원을 위원장에 임명했다. 부위원장에는 권추호 새정치운동국민연합 상임회장이, 자문위원장에는 이강욱국가발전기독연구원 이사장이 각각 임명되는 등 모두 64명의 위원이 전자정당위원회에 참여한다고 장전형(張全亨) 대변인이 밝혔다. 장 대변인은 "최근 당에 대한 네티즌들의 지지도가 높아지는 등 인터넷을 통한정치홍보의 중요성을 인식했다"며 "이에 따라 전자정당위원회의 역할을 강화해 나갈계획"이라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이승우기자 ...

    연합뉴스 | 2005.01.1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