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1,01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1% 기적' 도전한 한국, 독일 꺾고도 조별리그 탈락

    ... 스트라이커로 나선 가운데 좌우 날개는 문선민-이재성이 맡았다. 손흥민과 구자철은 지난해 11월 세르비아와 평가전에서 투톱 스트라이커 호흡을 맞춘 적이 있었다. 왼쪽 종아리 부상으로 결장하는 '캡틴' 기성용의 빈자리는 장현수에게 맡겼다. 주장 완장은 손흥민이 찼다. 장현수는 조별리그 1, 2차전을 통해 잇단 실수로 출전 여부가 불투명했지만 기성용의 공백을 메우는 수비형 미드필더로 중용됐다. 장현수가 수비형 미드필더로 보직을 바꾸면서 중앙 수비는 김영권-윤영선 ...

    한국경제 | 2018.06.28 00:59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축구대표팀, 독일 상대로 전반 0-0…'후반에 승부 낸다'

    ... 한국은 27일 밤(한국시각) 러시아 카잔 아레나에서 벌어진 독일과의 러시아월드컵 조별리그 F조 마지막 3차전서 맞대결을 펼치고 있다. 한국은 4-4-2 포메이션을 선택했다. 최전방에 손흥민과 구자철을 세웠다. 2선엔 정우영 장현수 이재성 문선민을 포백에는 가운데 김영권 윤영선, 좌우 풀백으로 홍철과 이용을 배치했다. 주장은 손흥민이 맡았다. 수문장은 조현우였다. 수비시에는 장현수가 3선으로 내려가 5-4-1 전형으로 변했다. 독일은 4-2-3-1 전형으로 ...

    한국경제 | 2018.06.27 23:55 | 김아름

  • thumbnail
    [러시아월드컵 독일전]손흥민, 기성용 대신해 월드컵 주장으로 출전

    ... 대신해 독일과의 3차전 경기에서 임시주장을 맡는다. 손흥민이 주장으로 월드컵 무대를 밟는 건 이번이 처음이다. 신태용 감독은 기성용이 부상으로 이탈한 뒤 독일전 주장 선정을 두고 고심한 것으로 전해졌다. 그동안 중앙수비수인 장현수(FC도쿄)가 대표팀의 부주장으로 활약해왔지만, 이번 대회에서 불안한 경기력으로 팬들의 많은 비난을 받으면서 주장을 맡기기가 어려웠을 터. 반면 손흥민은 A매치 첫 주장 역할을 맡았던 온두라스전에서 대표팀의 구심점이 돼 팀을 잘 ...

    스타엔 | 2018.06.27 23:22

  • '주장' 손흥민·구자철, 독일전 선봉 선다… 장현수는 미드필더로 선발출전

    ... 2018 러시아 월드컵 조별리그 F조 3차전 독일전을 앞두고 손흥민과 구자철을 최전방 공격수로 배치한 4-4-2 전술을 공개했다. 2선에서 문선민(인천 유나이티드)과 이재성(전북 현대)이 좌우 날개에 서고 중원은 정우영(비셀 고베)과 장현수(FC 도쿄)가 책임진다. 포백 라인 수비진은 홍철(상주 상무), 김영권(광저우 에버그란데), 윤영선(성남 FC), 이용(전북 현대)이 구축한다. 윤영선은 이번 대회에서 처음으로 그라운드를 밟는다. 또 손흥민은 부상으로 결장하는 ...

    한국경제 | 2018.06.27 22:12 | 조희찬

  • thumbnail
    축구대표팀 선발명단, 손흥민·구자철 투톱…'부상' 기성용 자리엔 장현수

    ... 발표했다. 주장 완장을 찬 에이스 손흥민(토트넘)이 구자철(아우크스부르크)과 투톱으로 나서고 문선민(인천 유나이티드) 이재성(전북 현대)이 좌우 날개로 공격을 뒷받침한다. 기성용(스완지 시티)이 없는 허리에는 정우영(비셀 고베)과 장현수가, 포백에는 홍철(상주 상무) 김영권(광저우 에버그란데) 윤영선(성남 FC) 이용(전북 현대)이 선다. 골키퍼 장갑은 조현우(대구 FC)가 낀다. 한국은 16강 진출을 위해 이 경기에서 독일을 2골 차 이상으로 누르고 같은 시간 열리는 ...

    한국경제 | 2018.06.27 22:03 | 김아름

  • thumbnail
    [월드컵] '독일파' 손흥민·구자철, 독일전 투톱… 장현수 선발

    ... 4-4-2 전술을 들고 나왔다. 독일 분데스리가 아우크스부르크에서 뛰는 구자철은 다른 공격수들을 대신해 손흥민의 파트너로 낙점됐다. 2선에서 문선민과 이재성이 좌우 날개로 선다. 주장 기성용이 부상으로 빠진 중원엔 정우영과 장현수가 배치됐다. 스웨덴전, 멕시코전에서 잇단 실수로 비난의 중심에 섰던 장현수는 이번에는 수비형 미드필더로 자리를 바꿔 세 경기 연속 선발로 나오게 됐다. 수비진에선 왼쪽부터 홍철, 김영권, 윤영선, 이용이 포백 라인을 구축한다. ...

    한국경제 | 2018.06.27 21:56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캡틴' 손흥민, 기성용 대신해 독일전 완장

    부주장 장현수 대신 손흥민이 임시주장으로 출전 한국 축구대표팀 에이스 손흥민(토트넘)이 부상으로 이탈한 주장 기성용(스완지시티)을 대신해 완장을 차고 독일전에 나선다. 손흥민은 27일(현지시간) 러시아 카잔 아레나에서 열리는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월드컵 조별리그 마지막 경기 독일전에서 임시주장 역할을 맡는다. 손흥민이 주장으로 월드컵 무대를 밟는 건 이번이 처음이다. A매치를 통틀어서도 지난달 28일 온두라스와 국내 평가전 ...

    한국경제 | 2018.06.27 21:51 | YONHAP

  • thumbnail
    독일전 선발 누가 나올까…구자철·장현수 선발 출장 예상

    ... 선발 명단으로 이재성과 손흥민의 투톱 시스템을 예측했다. 독일 분데스리가에서 뛰고 있는 구자철도 선발 출장할 것으로 봤다. 27일 FIFA는 한국이 독일전에서 이재성, 손흥민, 황희찬, 구자철, 정우영, 이승우, 이용, 김영권, 장현수, 홍철, 조현우를 선발로 낼 것으로 예상했다. FIFA의 전망은 기존의 4-4-2 포메이션이다. FIFA는 한국이 멕시코전에서 사용한 손흥민-이재성 투톱을 사용할 거라 예측했다. 또한 기성용의 공백은 구자철과 정우영이 메우며, 측면은 ...

    한국경제 | 2018.06.27 20:10 | 김아름

  • thumbnail
    이영표, 독일전 선발에 조언 "위험지역 파울 경계하라" 장현수 실수 언급

    "독일은 정말 어려운 팀이다…위험지역에서는 절대 파울을 하지마라." 대한민국은 27일 밤 11시(한국시간) 러시아 카잔에서 열리는 ‘FIFA 월드컵 러시아 2018’ F조 조별 예선 3차전에서 전 대회 우승팀인 독일과 대결한다. 이영표 KBS 해설위원은 독일전을 앞둔 선발에게 다시 한번 위험지역에서 파울을 경계할 것을 주문했다. 이영표 위원은 “독일은 특정 선수에 의존하는 것이...

    한국경제 | 2018.06.27 16:52 | 이미나

  • thumbnail
    `부상` 기성용·박주호 벤치서 독일전 본다…주장 완장은 장현수?

    ... 훈련과 26일 카잔 도착 후 공식훈련 때 목발을 짚지 않은 채 대표팀과 동행해 훈련하는 선수들을 지켜봤다. 한편 독일전을 앞두고 온라인에서는 주장인 기성용의 빈자리를 누가 채우게 될 것인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원칙적으로는 부주장 장현수가 역할을 대신해야 하지만 앞선 경기에서 잦은 실수를 보이며 논란의 중심에 서있는 만큼 반발여론이 높은 상황이다. 기성용 부상, 장현수 주장 (사진=연합뉴스) 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 2018.06.27 16: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