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60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장현수, 문체부 조사서 병역특례 봉사활동 서류조작 '인정'

    문체부, 대면조사서 서류조작 사실 확인…복무 기간 5일 연장 병역특례 봉사활동 서류를 조작한 것으로 드러나 국가대표 자격 영구박탈 징계를 받은 축구 선수 장현수(FC도쿄)가 조작 사실을 시인했다. 문화체육관광부와 국민체육진흥공단은 13일 서울 송파구 방이동 체육공단 사무실로 장현수를 불러 대면조사를 벌였고, 장현수는 조작 사실을 대부분 인정한 것으로 전해졌다. 문체부 관계자는 "장현수 선수의 서류조작 사실이 밝혀졌는데, ...

    한국경제 | 2018.11.13 17:34 | YONHAP

  • thumbnail
    벤투 감독도 어쩔 수 없었던 장현수의 대표팀 퇴출…"안타깝다"

    "기술·전술적으로 도움을 줄 선수…남은 경력에서 행운을 바란다" "장현수 선수는 기술적·전술적 이해도의 측면과 경험에서 대표팀 전력에 도움을 줄 선수였는데, 잃게 돼 안타깝게 생각합니다. 두 차례 소집을 함께했던 장현수 선수에게 감사의 말을 전하고 싶고, 남은 선수 경력에서 행운이 있기를 바랍니다. " 파울로 벤투(49) 한국 축구대표팀 감독은 5일 병역특례 봉사활동 ...

    한국경제 | 2018.11.05 10:46 | YONHAP

  • thumbnail
    병무청, 예술·체육특례자 봉사시간 허위기록 전수조사

    병무청은 예술·체육특기 병역특례자를 대상으로 봉사시간 허위기록 여부 등을 색출하는 전수조사에 착수했다고 5일 밝혔다. 이는 축구선수 장현수(27·FC도쿄)가 병역특혜 봉사활동 서류를 조작해 국가대표 선수 자격 영구박탈 중징계를 당한 것과 관련한 국회 국방위원회의 지적에 따른 것이다. 전수조사는 문화체육관광부와 합동으로 전담팀을 구성해 이달 30일까지 진행된다. 전수조사 대상자는 2015년 7월 1일 예술·체육요원 ...

    한국경제 | 2018.11.05 09:13

  • thumbnail
    '장현수 후폭풍'…예술·체육특례자 봉사시간 허위기록 전수조사

    ... 30일까지 기록·증빙서류 정밀조사…위반시 엄중조치 병무청은 5일 예술·체육특기 병역특례자를 대상으로 봉사시간 허위기록 여부 등을 색출하는 전수조사에 착수했다고 밝혔다. 이는 축구선수 장현수(27·FC도쿄)가 병역특혜 봉사활동 서류를 조작해 국가대표 선수 자격 영구박탈 중징계를 당한 것과 관련한 국회 국방위원회의 지적에 따른 것이다. 전수조사는 문화체육관광부와 합동으로 전담팀을 구성해 이달 30일까지 진행된다. ...

    한국경제 | 2018.11.05 08:56 | YONHAP

  • thumbnail
    장현수 국가대표 자격 '영구 박탈' 축구협회 "재발 방지 차원"

    병역특례 봉사활동 서류를 조작한 장현수(27·FC도쿄)에게 대한축구협회가 '국가대표 영구 퇴출'이르는 중징계를 내린 것에 대해 병역 문제가 어떤 사안보다 예민하고 중대하다는 국민 정서를 반영했다는 평가가 나오고 있다. 축구협회 공정위원회(옛 상벌위원회·위원장 서창희 변호사)는 1일 장현수에 대해 국가대표 자격을 영구 박탈하고 벌금 3000만원을 부과하는 중징계를 내렸다. 국가대표 자격 영구 박탈은 사면이 ...

    HEI | 2018.11.02 08:54 | 강경주

  • thumbnail
    장현수 "어떤 변명으로도 합리화할 수 없어…자숙하겠다"

    병역특례 봉사활동 서류조작으로 국가대표 자격 영구박탈 병역 특례로 이행해야 하는 봉사활동 서류를 조작한 것으로 드러나 국가대표 선수 자격 영구박탈 징계를 받은 장현수(27·FC도쿄)는 "불미스러운 일로 많은 분에게 실망을 드려 송구스럽다"면서 "대한축구협회의 징계와 국민 여러분의 질책을 겸허히 받아들이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장현수는 1일 축구협회를 통해 낸 사과문에서 "병역특례 혜택을 ...

    한국경제 | 2018.11.01 17:34 | YONHAP

  • thumbnail
    장현수, 국가대표 영구 제명…'봉사활동 서류조작 벌금 3천만원'

    체육요원 대체 복무 기간 중 봉사활동 증빙 서류를 조작한 축구대표팀 수비수 장현수가 국가대표 자격 박탈이라는 중징계를 받게 됐다. 축구협회는 1일 오후 축구회관에서 공정위원회를 열어 장현수에게 징계를 내렸따. 이에 따라 장현수는 대표님 자격 영구 박탈당함은 물론 벌금 3000만원을 내야 한다. 장현수는 2014년 인천 아시안게임 축구 금메달로 병역특례 혜택을 받았다. 특례 체옥요원은 봉사활동을 수행해야 하는데 장현수가 일부 서류를 조작한 사실이 ...

    스타엔 | 2018.11.01 17:33

  • thumbnail
    봉사활동 서류조작한 장현수, 국가대표팀 유니폼 영원히 못입는다

    대한축구협회가 병역특혜 봉사활동 서류를 조작한 장현수(28)에게 ‘국가대표 선수 자격 영구박탈’이라는 중징계를 내렸다. 축구협회는 1일 서울 신문로 축구회관 6층 회의실에서 공정위원회를 열고 병역특례 봉사활동 서류를 조작한 장현수에게 국가대표 자격 영구박탈 조치를 내리고 벌금 3000만원을 부과했다. 지금까지 축구대표팀의 ‘붙박이 주전’으로 뛰던 장현수는 이번 징계로 내년 1월 열리는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은 ...

    한국경제 | 2018.11.01 16:50 | 조희찬

  • thumbnail
    봉사활동 서류조작 장현수 '태극마크 영구박탈·벌금 3000만원'

    "사회적인 물의를 일으킨 선수가 대표선수 되는 것은 불합리…사면 없어" 장현수 사과문 발표 "축구협회 징계와 국민 여러분의 질책을 겸허히 받아들인다" 대한축구협회가 병역특혜 봉사활동 서류를 조작한 장현수(27·FC도쿄)에게 국가대표 선수 자격 영구박탈과 함께 벌금 3천만원의 중징계를 내렸다. 축구협회는 1일 서울 신문로 축구회관 6층 회의실에서 공정위원회(위원장 서창희 변호사)를 열어 ...

    한국경제 | 2018.11.01 16:15 | YONHAP

  • thumbnail
    '봉사활동 서류 조작' 장현수 "구단·동료·팬들에게 사과…깊이 반성"

    병역 특례 봉사활동 기록해 물의를 빚은 축구선수 장현수(27)가 소속팀인 FC도쿄로부터 경고를 받았다. 일본 J리그 FC도쿄는 구단 홈페이지를 통해 "장현수는 최근 병역특례와 관련한 사회봉사 활동을 사실과 다르게 보고했다. 이에 우리 구단은 FC도쿄를 응원해주시는 팬들께 사과드린다"라고 30일 밝혔다. 그러면서 "장현수에게 주의 조처를 내렸으며 향후 봉사활동에 관해 적극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또한 ...

    HEI | 2018.10.30 18:00 | 강경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