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91-600 / 60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비디오] 방화 잇달아 비디오 출시..극장흥행작 안방까지...

    ... 김유미씨와 함께 출연, 화제를 모았다. 시네마스코프기법으로 촬영된 화면은 1편의 영상시를 연상시킨다. 신세대스타 정우성과 심은하가 콤비를 이룬 "본투킬"은 킬러와 순결한 영혼의 호스티스의 사랑을 담은 한국판 액션느와르. 장현수감독이 "게임의 법칙"이후 2년만에 선보이는 이영화는 도심 한복판에서의 테러신부터 제작비 3억여원이 투입된 라스트신까지 전편에 걸쳐 폭발적인 액션이 펼쳐진다. 장감독의 강렬한 연출과 정일성촬영감독의 노련한 카메라워크, 조경환과 김학철의 ...

    한국경제 | 1996.08.02 00:00

  • 상반기 극장가 우리영화 대약진 .. 흥행 1위 '은행나무...'

    ... "투캅스2" (시네마서비스)로 63만명. 3위는 미국영화 "쥬만지"로 59만명. 상반기 인기판도의 두드러진 특징은 한국영화의 대약진. 흥행 1,2위를 모두 휩쓴데다 장선우 감독의 "꽃잎" (미라신코리아)이 34만명으로 5위, 장현수 감독의 "본투킬" (순필름)이 17만명으로 15위에 올랐다. 한국영화 관객점유율도 30%를 넘어선 것으로 집계됐다. "흥행베스트20" 가운데는 미국영화가 13편을 차지해 할리우드 열풍이 이어졌으며 홍콩영화도 3편이나 들어있다. ...

    한국경제 | 1996.07.01 00:00

  • [새 비디오] '맥주가 애인보다 좋은 7가지 이유' 등

    ... 6.7은 현실세계로 탈출한다. 가상과 현실을 넘나드는 테크노액션과 컴퓨터그래픽을 활용한 특수 효과가 압권. "론머맨"의 브렛 레너드 감독. 맥주가 애인보다 좋은 7가지 이유 (스타맥스) 강우석 김유진 박종원 박철수 장길수 장현수 정지영 등 7명의 감독이 공동 연출한 섹스코미디물. 술에 대한 집안의 내력 때문에 맥주만 마시는 조나단과 7명의 여성이 펼치는 애정행각을 통해 젊은층의 삶의 방식과 섹스에 관한 이야기를 코믹하게 그렸다. 하나의 주제아래 7개의 ...

    한국경제 | 1996.05.02 00:00

  • [영화주평] '본투길' .. 고독/사랑 '한국판 레옹'

    장현수 감독의 "본투킬"은 액션과 멜로를 접목시킨 영화. 고독한 킬러의 사랑을 다룬 한국판 레옹이다. 카메라조작이나 대역없는 액션연기, 대규모 지하철 신, 칼을 사용한 섬뜩한 테러 등 충격적인 장면을 많이 담고 있다. 이 영화는 여러가지 면에서 "레옹"과 비교된다. 사회와 단절된채 킬러임무만 수행하는 주인공 길 (정우성)은 커다란 눈의 레옹 (장르노)을 연상시키고 가수를 꿈꾸는 소녀 수하 (심은하)는 12살짜리 마틸다 (나탈리 포트만)를 ...

    한국경제 | 1996.04.18 00:00

  • [1면톱] 영화 각광받는 벤처 비즈니스로..창투사 투자 '붐'

    ... 작품으로 곧 개봉될 영화는 순필름이 제작한 "본투 킬"과 한맥영화사 제작의 "피아노 맨"이다. 이달 20일 개봉 예정인 "본투킬"은 일신창업투자와 한림창업투자(대표 오정 현)가 공동투자한 액션영화로 영화 "게임의 법칙"을 만든 장현수감독의 문제 작이다. 국내영화사상 처음 CD-롬 타이틀로 제작됐으며 SKC와 국내최고액수의 비디 오판권계약까지 마쳤다. 5월4일 개봉예정인 "피아노 맨"은 일신창투와 장은창투가 투자한 작품. 첨단 그래픽을 활용하는등 영상기술의 ...

    한국경제 | 1996.04.13 00:00

  • [패션가소식] 한복관련 정보제공 주간지 '주간한복' 창간

    한복관련 정보제공 주간법창간 한복전문 주간지 "주간한복"(발행인 장현수, 타블로이드판)이 창간됐다. 창간호에는 유명 디자이너 소개와 한복상품 디자인 개발,국내외 패션정보 등이 실렸다. 552-2154 (한국경제신문 1996년 3월 24일자).

    한국경제 | 1996.03.24 00:00

  • [출판가] 영화진흥공사, 시나리오 10편 수록 '선집' 간행

    .영화진흥공사(사장 호현찬)는 94년 우수영화 10편의 시나리오를 담은 "한국시나리오선집 제12권 1994"를 발간했다. 수록작품은 "게임의 법칙"(강제규.장현수) "두여자 이야기"(유상욱) "마누라죽이기"(김상준.오시욱) "만무방"(홍지운) "세상밖으로"(여균동) "손톱"(여혜영) "장미빛인생"(육상효) "태백산맥"(송능한) "헐리우드키드의 생애"(유지형외) "어디서 무엇이 되어 다시 만나랴"(권은아)등. 484면, 1만2,000원. ...

    한국경제 | 1996.01.09 00:00

  • [영화계] 박철수씨외 감독6인, 옴니버스영화 제작

    ...행감독 7명이 한데 모여 "맥주가 애인보다 좋은 일곱가지 이유" (박철수필름)라는 옴니버스 영화를 제작한다. 7명의 감독이 통일된 주제아래 각각 1편씩의 단편을 만들어 하나로 엮는것. 박철수 감독이 총감독을 맡고 김유진 장현수 정지영 박종원 장길수 강우석감독이 참여한다. 이들은 술과 여자에 얽힌 에피소드를 각자의 색깔대로 연출, 전체적인 하나의 이야기로 만들게 된다. 이같은 제작방식은 감독들의 역량을 한눈에 비교할수 있는 기회여서 관객들에게는 또다른 ...

    한국경제 | 1995.09.15 00:00

  • [영화가] '게임의 법칙', 세계 30여개국 배급

    .94년 개봉돼 20만명(서울 개봉관)이상을 동원한 장현수 감독의 "게임의법칙"이 전세계에 배급된다. 제작사인 세양필름(대표 조창학)은 최근 칸영화제 필름마켓에서 미시네케논사와 세계배급계약을 체결, "올가을 미국LA지역의 50개극장 동시 개봉을 시작으로 연말까지 캐나다 등 28개국에서 "게임의법칙"을 상영키로 했다"고 밝혔다. 또 홍콩의 메이저배급사인 메디아아시아사를 통해 홍콩 중국 대만과 직접배급계약을 맺었다고. "게임의법칙"은 활발한 ...

    한국경제 | 1995.06.01 00:00

  • [94 문화계 결산] (3) <영화> 30대감독 대거 등장

    94년은 한국영화계 세대교체의 신호탄이 올려진 해였다. 젊은감독군의 활약이 그 어느때보다 두드러졌다. 강우석 박광수 여균동 박헌수 장선우 김홍준 장현수등 대부분 30대중반 감독들이 한국영화의 장미빛 미래를 위해 초석을 다진 한해였다. 이들이 만들어낸 영화들은 흥행이나 작품성 모두에서 고무적인 결과를 이끌어냈다. 올들어 10만명이상의 관객을 동원한 작품은 11월말 현재 총8편. 서울에서만 85만명을 끌어모은 "투캅스"를 비롯, "그섬에 ...

    한국경제 | 1994.12.0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