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31-140 / 3,39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종합] 깜짝 사의 표명 홍남기…與 내부선 "사실상 항명"

    ... 부총리는 이날 오전 국무회의가 끝난 뒤 문재인 대통령에게 사의를 표명했던 것으로 전해졌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오후 홍남기 부총리 사의 표명 보도가 나오자 출입기자단에 문자메시지를 보내 "대통령은 바로 반려 후 재신임했다"고 전했다. 출입기자단에 공지하기 전 따로 홍 부총리에게 이런 사실을 알리진 않은 것으로 보인다. 홍남기 부총리의 사의 표명에 대해 기동민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대통령 결정이 나오기 전에 굳이 상임위 예산 ...

    한국경제 | 2020.11.03 16:48 | 김명일

  • thumbnail
    주식 양도세 등 당정 대립에 사의 표명한 관료 홍남기

    ... 지적에 "누군가 책임질 일…정치적 행동 아냐" 문 대통령 반려 사실 모르고 국회서 발언…"후임자 올때까지 최선" 주식 양도소득세 강화 등 논란 속에서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결국 사의를 표명했다. 문재인 대통령의 재신임으로 사의는 즉시 반려됐지만 재난지원금과 추가경정예산안 등 굵직굵직한 경제정책을 결정하는 과정에서 짓눌려온 관료사회의 항의 메시지가 담겨 있는 것으로 해석된다. ◇ 홍남기 "누군가는 책임져야…진다면 제가" 홍 부총리의 사의 표명 ...

    한국경제 | 2020.11.03 16:14 | YONHAP

  • thumbnail
    홍남기 "대주주 논란 관련 사의"…문대통령, 즉각 반려

    '경제 컨트롤타워 바꿀 때 아냐' 판단한듯…靑 "재신임한 것"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3일 문재인 대통령에게 사의를 밝혔으나 반려됐다. 홍 부총리는 이날 오전 국무회의 직후 문 대통령에게 사직서를 제출했다. 주식 양도소득세 부과 대주주 기준을 놓고 여당인 더불어민주당과 논란을 벌인 데 따른 것이다. 홍 부총리는 당초 대주주 기준을 '3억원'으로 하는 방안을 추진했으나, ...

    한국경제 | 2020.11.03 15:42 | YONHAP

  • thumbnail
    홍남기 "대주주 논란 책임지고 사퇴"…與 "무책임" 질타 [종합]

    ... "(예산안이) 처리될 때까지 최선을 다해 예산안 심의에 응하겠다"고 말했다. 홍남기 부총리는 이날 오전 국무회의가 끝난 뒤 문재인 대통령에게 사의를 표명했던 것으로 전해졌다. 하지만 문 대통령은 바로 이를 반려, 재신임했다고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전했다. 홍남기 부총리의 사의 표명에 대해 기동민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대통령 결정이 나오기 전에 굳이 상임위 예산 심의하는 자리에서 본인 거취 관련 이야기를 공개적으로 하는 이유가 무엇이냐"며 ...

    한국경제 | 2020.11.03 15:29 | 김명일

  • thumbnail
    [속보] 靑 "홍남기 사의…문 대통령, 반려 후 재신임"

    청와대는 "홍남기 부총리는 오늘 국무회의 직후 대통령에 사의를 표명했으나 문 대통령은 바로 반려 후 재신임했다"고 밝혔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3일 기자들에게 보낸 문자메시지를 통해 이같이 전했다. 홍 부총리는 이날 국회 기획재정위원회에 출석해 주식 양도소득세 대주주 요건에 대한 질의응답 과정에서 "2개월간 계속 갑론을박이 있는 상황이 전개된 것에 대해서 누군가 책임 있는 자세가 필요하다싶어 오늘 사의 표명과 함께 사직서를 제출했다"고 말했다. ...

    한국경제TV | 2020.11.03 15:03

  • [2보] 문대통령, 홍남기 사의 반려…靑 "재신임한 것"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3일 문재인 대통령에게 사의를 밝혔으나 반려된 것으로 알려졌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국무회의 직후 홍 부총리에 대한 재신임을 확인했다고 청와대 관계자가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전했다. 이 관계자는 "오늘 국무회의 직후 홍 부총리가 문 대통령과의 면담에서 사의를 표명했지만 문 대통령은 이를 반려했고, 재신임했다"고 밝혔다. 홍 부총리는 문 대통령에게 '그동안 혼선을 야기해 죄송하다'는 취지의 언급을 하며 사의를 ...

    한국경제 | 2020.11.03 14:59 | YONHAP

  • thumbnail
    [속보] 홍남기 부총리 사의 표명…"대주주 확대 유예에 책임"

    ... 했다”고 했다. 홍 부총리는 2018년 12월 취임해 1년 11개월동안 경제 정책을 이끌어왔다. 기재부 장관으로는 윤증현 전 장관에 이어 두번째 장수(長壽) 장관이다. 하지만 문재인 대통령은 홍 부총리의 직을 유지시키겠다는 뜻을 드러냈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홍 부총리가 오늘 국무회의 직후 대통령에게 사의를 표명했으나 대통령은 바로 반려한 뒤 재신임했다"고 밝혔다. 서민준 기자 morandol@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11.03 14:51 | 서민준

  • thumbnail
    [속보] 홍남기 사의 표명…"주식 양도세 기준 10억 유예 책임"

    ... 10억 을 유지하기로 해서 현행 유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처럼 2개월간 갑론을박이 전개된거에 대해서 책임 있는 자세 필요하다 생각해 책임 지고 사의를 표명했다"고 밝혔다. 정치적 행보가 아니냐는 지적에 대해서는 "정치적 행보가 전혀 아니다"라고 일축했다. 다만 대통령은 홍 부총리의 사직서를 즉시 반려 후 재신임을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성상훈 기자 uphoo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11.03 14:47 | 성상훈

  • thumbnail
    [속보] 홍남기 부총리, 사직서 제출…문 대통령 '반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3일 문재인 대통령에게 사의를 밝혔으나 반려된 것으로 알려졌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국무회의 직후 홍 부총리에 대한 재신임을 확인했다고 청와대 관계자가 전했다. 이 관계자는 "오늘 국무회의 직후 홍 부총리가 문 대통령과의 면담에서 사의를 표명했지만 문 대통령은 이를 반려했고, 재신임했다"고 밝혔다. 홍 부총리는 문 대통령에게 '그동안 혼선을 야기해 죄송하다'는 취지의 언급을 ...

    한국경제 | 2020.11.03 14:46 | 안혜원

  • thumbnail
    마하티르 전 총리 "프랑스인 학살 조장?…문맥 읽어야"

    ... 맥락에서 읽어야 한다"고 트윗에 올렸다. 나집 전 총리는 "그가 적은 것이 그가 정확하게 의미하고자 한 것이 아님을 확신한다"면서도 "마하티르가 더 많은 피해를 보기 전에 그의 모든 소셜 미디어 계정을 빼앗아야 한다"고 역설적으로 제안했다. 마하티르는 1981년 총리직에 올라 22년 장기 집권했고, 이후 15년만인 2018년 5월 다시 총리에 취임해 올해 2월 '정치 승부수'로 총리직 사임 후 재신임을 노렸다가 총리직을 되찾지 못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10.31 12:2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