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9,70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친딸 15년 성폭행 촬영, 네번 낙태시킨 아버지…징역 25년

    ... 아버지가 1심에서 징역 25년을 선고 받았다. 울산지법 형사11부(박주영 부장판사)는 지난 29일 성폭력 범죄의 처벌 및 피해자 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A 씨(54)에 대해 이 같이 판결했다고 밝혔다. 재판부는 또 A 씨에게 아동·청소년 관련 기관 등과 장애인 복지시설 10년간 취업 제한, 위치추적 전자장치 20년간 부착 등을 명령했다. 재판분에 따르면 A 씨는 2004년 11∼12월 자신의 집에서 아내를 폭행한 ...

    한국경제 | 2020.05.30 11:43 | 이보배

  • thumbnail
    "장애등급 왜 안올려" 보험공단 직원 차 방화 70대 실형

    ... 조사에서 "장애등급 3급이 되면 매월 30만원의 수당을 더 받는데, A씨가 등급을 올려주지 않아 화가 났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범행 사흘 전 공단 주차장에 휘발유 통을 숨겨 놓고 범행을 준비한 것으로 드러났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많은 사람이 근무하는 공공기관 주차장에서 범행이 이뤄져 자칫 추가 피해가 발생할 수 있었고, 사전에 범행을 계획한 점 등을 볼 때 죄질이 매우 불량하다"고 지적했다. 이어 "피해자가 처벌을 원치 않고, 피고인이 고령이면서 ...

    한국경제 | 2020.05.30 11:00 | YONHAP

  • thumbnail
    국과수 재부검 멕시코 한인 태권도사범 치사사건 "폭행만 인정"

    법원 "가해자 폭행과 피해자 사망 사이 인과관계 불분명" 조각난 뇌·심장 태평양 건너와 재부검…재판부 "인위적 변형으로 2차부검 한계" 멕시코에서 평소 알고 지내던 한인 태권도 사범을 폭행해 숨지게 한 혐의로 기소된 40대 남성 2명이 한국 법원에서 징역형의 집행유예형과 벌금형에 각각 처해졌다. 이번 사건은 우리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이 멕시코 수사당국의 부검 결과에 문제를 제기, 이례적으로 피해자의 시신과 여러 조각으로 절단된 뇌·심장 등 장기를 ...

    한국경제 | 2020.05.30 10:00 | YONHAP

  • thumbnail
    '합의 거부' 아내 고소인에게 흉기 휘두른 남편…2심도 징역 5년

    아내를 명예훼손 혐의로 고소한 고소인이 합의를 해주지 않는다는 이유로 흉기로 살해하려 한 남편이 항소심에서도 징역 5년을 선고받았다. 서울고법 춘천재판부 형사1부(박재우 부장판사)는 살인미수 혐의로 기소된 A(57)씨의 항소심에서 원심과 같은 징역 5년을 선고했다고 30일 밝혔다. A씨는 지난해 8월 4일 오후 9시 50분께 피해자 B씨가 운영하는 양양군 한 펜션에 아내를 대신해 합의를 시도하고자 홀로 찾아갔으나 '바쁘니 다음에 오라'는 취지로 ...

    한국경제 | 2020.05.30 09:00 | YONHAP

  • thumbnail
    "코로나 상황이 안좋아서…" 참여재판 놓고 고민하는 법원

    ... 지난 27일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9부(김창형 부장판사)는 대학원생 제자를 성추행한 혐의로 기소된 전 서울대 교수 A씨 공판 준비기일을 열었다. A씨 측은 혐의를 부인하며 국민참여재판을 통해 죄를 가리겠다는 의사를 밝혔지만, 재판부는 난색을 표했다. 주춤하던 코로나19 확산세가 다시 거세지는 상황에서 법정에 많은 인원을 불러모으는 게 부담스럽기 때문이다. 재판부는 "물론 (국민참여재판을 원하지 않는다는) 피해자의 의사도 중요하지만, 더 걱정스러운 건 국민참여재판을 ...

    한국경제 | 2020.05.30 09:00 | YONHAP

  • thumbnail
    학생들 등록금을 쌈짓돈처럼…5억원 가로챈 교직원 징역 8개월

    ... 함께 관리하던 외부 장학금 계좌에서 4천800여만원을, 산학협력단 계좌에서 7천800여만원을 인출해 마음대로 쓴 혐의도 있다. 이씨가 이렇게 무단으로 인출한 금액은 한 번에 적게는 30만원부터 많게는 900여만원에 달했다. 재판부는 "피고인의 죄질이 나빠 엄한 처벌이 불가피하다"며 "사후에 피고인이 피해금 대부분을 반환했다 하더라도, 6년간 위 돈이 제대로 집행되지 않아 학생들이 입은 피해가 실질적으로 회복됐다고 보기 어렵다"고 ...

    한국경제 | 2020.05.30 08:30 | YONHAP

  • thumbnail
    쿠팡에 525차례 빈 포장만 반품…2000만원 챙긴 30대 집행유예

    ... 악용했다. 쿠팡에서 물품을 주문해 배송받고 나면 내용물은 빼낸 뒤 포장만 다시 해 반품을 신청하고, 직원이 이를 수령하는 즉시 돈을 돌려받은 것이다. 김씨는 지인들의 회원 아이디까지 빌려 가며 거짓 반품을 한 것으로 조사됐다. 재판부는 "11개월간 온라인 판매업체의 환불 정책을 악용해 525회에 걸쳐 반환 대상 물품을 편취한 것으로 죄질이 불량하다"며 "편취한 규모도 작지 않아 엄한 처벌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다만 형사처벌을 ...

    한국경제 | 2020.05.30 07:47 | YONHAP

  • thumbnail
    [고침] 사회(친딸 12살부터 15년간 성폭행 4차례 낙태…징…)

    ... 반복하도록 한 혐의로 50대 아버지가 1심에서 징역 25년을 선고받았다. 울산지법 형사11부(박주영 부장판사)는 성폭력 범죄의 처벌 및 피해자 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A(54)씨에게 29일 이같이 판결했다. 재판부는 A씨에게 아동·청소년 관련 기관 등과 장애인 복지시설 10년간 취업 제한, 위치추적 전자장치 20년간 부착 등을 명령했다. 판결문을 보면 경남에 사는 A씨는 2004년 11∼12월 자신의 집에서 아내를 폭행한 뒤, 그 광경을 ...

    한국경제 | 2020.05.30 07:42 | YONHAP

  • thumbnail
    출소 열흘 만에 또 식당서 무전취식·소란…징역 1년 6개월

    ... 시켜 먹고 2만4천원을 지불하지 않고, "내가 사람도 죽인 사람이다"라는 말로 협박하며 약 50분간 소란을 피우기도 했다. A씨는 이런 수법으로 식당 10곳에서 업무를 방해하거나 음식값을 지불하지 않은 혐의로 기소됐다. 재판부는 "피고인은 출소한 지 10일이 지난 시점부터 다수 피해자를 상대로 반복적으로 범행했다"라면서 "죄질이 불량하고 개전의 정이 없는 점, 대다수 피해자와 합의하지 못한 점 등을 고려했다"고 양형 이유를 밝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5.30 07:33 | YONHAP

  • thumbnail
    '프듀 순위조작' 안준영 1심 징역 2년…"대중 불신에 큰 책임"(종합2보)

    ...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1부(김미리 부장판사)는 29일 사기 등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안 PD에게 징역 2년과 추징금 3천700여만원을 선고했다. 함께 기소된 김용범 총괄 프로듀서(CP)에게도 징역 1년 8개월의 실형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안 PD에 대해 "순위조작 범행에 메인 프로듀서로 적극 가담한 점에서 피고인의 책임이 결코 가볍지 않다"며 "대중 불신에도 큰 책임이 있다"고 지적했다. 다만 "시청자의 투표 결과를 그대로 따를 경우 성공적인 데뷔가 어려울까 우려한 ...

    한국경제 | 2020.05.29 18:3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