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9781-29790 / 45,52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고법 "장례식장 혐오시설 아니다"

    ... 반대해도 자연녹지 신축가능" 서울고법 행정5부(김용헌 부장판사)는 신모(54)씨가 자연녹지에 장례식장를 짓지 못하게 한 춘천시장을 상대로 불허가 처분을 취소해 달라며 낸 소송에서 원심대로 원고승소 판결했다고 7일 밝혔다. 재판부는 "장례식장이 신축된다고 해서 주변 농가가 피해를 입을 것이라는 주장을 받아들일 수 없다"며 "1심 판결을 인용한다"고 밝혔다. 1심은 "장례식장은 혐오시설이 아니고 생활에 반드시 필요한 시설인 만큼 주민들이 반대한다는 이유로 신축을 ...

    연합뉴스 | 2009.09.07 00:00

  • thumbnail
    "조합설립무효소송 '대법원 첫 판결' 주목"

    ... 대한 대법원의 1호 선고가 어떻게 내려지느냐에 따라 재개발 · 재건축의 주체인 조합과 이에 맞서는 비상대책위원회 간 희비가 엇갈리게 된다. 이들 구역은 2008년과 2009년 1 · 2심에서 잇달아 조합설립 무효 판결을 받았다. 재판부는 "비용분담에 관한 사항을 구체적으로 정하지 않은 채 이뤄진 조합설립은 무효"라고 판결했다. 이 소식이 전해지자 서울 부산 인천 등 재개발 · 재건축이 활발한 지역에서 비대위들이 앞다퉈 조합을 상대로 같은 소송을 수십 건 제기했다. ...

    한국경제 | 2009.09.07 00:00 | 조성근

  • `헌법불합치法' 효력 제한 판결 근거는

    ... 적용한다는 기존의 관례를 인정하지 않았다. 잠정적용을 단순히 시간적 개념으로 해석할 것이 아니라 합헌적인 부분과 위헌적인 부분을 구분해 법 개정 전이라도 합헌적인 부분만 적용해야 헌법불합치 결정의 근본 취지에 부합한다는 논리다. 재판부는 특히 헌법불합치 결정이 난 법률이 향후 어떤 방향으로 개정될지 모르기 때문에 현 상태로 판결할 것이 아니라 국회가 법을 개정할 때까지 기다렸다 그 결과에 따라 판결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헌재 관계자는 "법 개정 전이라도 위헌적인 ...

    연합뉴스 | 2009.09.07 00:00

  • "헌법불합치 조항 즉시 효력중단" 첫 판결

    ... 헌재는 2008년 말까지 위헌적 요소를 개정하되 개정 전까지는 기존 법률을 존속시키는 잠정적용을 결정했다. 한씨가 퇴직수당 감액 처분을 받은 2008년 2월에는 법이 개정되지 않아 기존 판례대로라면 공단의 처분은 정당했다. 하지만 재판부는 헌재의 잠정적용 결정을 기계적으로 해석해 이미 위헌 판정을 받은 법규정을 그대로 적용하는 것은 헌법불합치 결정의 취지에 어긋나 위법하다고 판단했다. 재판부는 "해당 법률조항 중 합헌인 부분과 위헌인 부분이 구분될 경우 합헌인 ...

    연합뉴스 | 2009.09.07 00:00

  • "헌법불합치 결정땐 법률효력 즉시 정지 해야"

    ... 법원의 판결이 처음으로 나왔다. 서울행정법원 제5부(부장판사 이진만)는 전직 교사 한모씨가 헌법불합치 결정이 난 공무원연금법 조항으로 퇴직수당이 줄었다며 공무원연금관리공단을 상대로 낸 소송에서 원고 승소 판결했다고 7일 밝혔다. 재판부는 "헌재의 잠정적용 결정을 기계적으로 해석해 이미 위헌 판정을 받은 법규정을 그대로 적용하는 것은 헌법불합치 결정의 취지에 어긋나 위법하다"며 "해당 법률조항 중 합헌인 부분과 위헌인 부분이 구분될 경우 합헌인 부분에 한정해 잠정적용을 ...

    한국경제 | 2009.09.07 00:00 | 서보미

  • 카라지치, 심리 10개월 연기 요청

    보스니아 내전 전범 용의자 라도반 카라지치가 국제유고전범재판소(ICTY)에 심리 개시를 10개월 연기해줄 것을 요청했다고 AFP 통신이 4일 보도했다. 카라지치는 재판부에 제출한 요청서를 통해 "불필요하게 심리를 지연할 의도는 없지만 심리에 적절히 준비하려면 적어도 10개월 정도의 시간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그는 검토해야 할 검찰 측 증거 문서가 7만2천634건, 93만8천쪽에 달하고 자신과 8명의 변호인단이 면담해야 할 증인과 참고인이 검찰 ...

    연합뉴스 | 2009.09.05 00:00

  • 조정센터 출범 5개월…한화사건 첫심리

    ... 것이다. 당사자 간의 대화와 타협으로 분쟁을 해결하는 사법절차인 조정은 정식 소송은 아니지만 성립되면 소송에서 확정 판결을 받은 것과 동일한 법적 효력을 갖는다. 법원조정센터는 불필요한 소송으로 인한 사회적인 비용을 줄이고, 재판부의 배당사건을 줄여 집중적인 심리가 가능하도록 하기 위해 법원 부설기관으로 지난 4월 설립됐으며 현재 서울과 부산에서 운영중이다. 서울조정센터는 4개월간 지난해 같은 기간 서울중앙지법 조정전담부에서 처리한 540건에 비해 17% 늘어난 ...

    연합뉴스 | 2009.09.04 00:00

  • "게임머니도 부가세 대상" 법원 첫 판결

    ... 대상이라는 법원의 첫 판결이 나왔다. 서울행정법원 제1부(부장판사 이내주)는 온라인 게임머니 중개업자 문모씨(42) 등이 강동세무서장을 상대로 "부가세 4억6200만원을 취소하라"며 낸 소송에서 원고패소 판결했다고 4일 밝혔다. 재판부는 "원고가 게임머니를 유상으로 매수한 뒤 이윤을 남기고 매도한 만큼 부가세법상 세율 10%를 적용해야 한다"고 판시했다. 재판부는 또 "부가세법에서 재화와 용역의 공급 대가가 4800만원 미만인 개인사업자를 간이과세자로 규정하고 2%의 ...

    한국경제 | 2009.09.04 00:00 | 조성근

  • 추부길 전 靑비서관 징역 1년6월

    서울고법 형사4부(김창석 부장판사)는 4일 박연차 전 태광실업 회장에게서 세무조사 무마 청탁과 함께 금품을 받은 혐의로 기소된 추부길 전 청와대 홍보기획비서관에 대한 항소심에서 징역 1년6월에 추징금 2억원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피고인이 범행 당시 비록 공무원의 지위에 있지는 않았지만 청와대 비서관직을 그만둔 지 얼마 되지 않은 상황에서 세무조사 무마 청탁과 함께 거액을 수수하고서 청탁을 실현하려고 한 점이 인정돼 엄벌이 불가피하다"고 밝혔다. ...

    연합뉴스 | 2009.09.04 00:00

  • [우리은행 전·현직 은행장 징계] '키코' 5개은행 징계 유보…"진행 중인 소송에 여파 우려"

    ... 알려졌다. 자칫 금융당국의 결정이 법원의 판단에 영향을 미칠 수도 있기 때문이다. 한편 서울고등법원은 지난달 키코에 가입했다 예상하기 어려운 환율 급등으로 손실을 봤어도 계약을 무효화할 수 없다는 결정을 내린 바 있다. 기존 1심 재판부는 환율 급등으로 계약의 기초가 된 객관적 사정이 계약 후 현저히 변경됐기 때문에 기존 계약의 효력을 인정할 수 없다는 논거로 일부 기업의 손을 들어 줬다. 하지만 2심 재판부는 "계약 당시 기업과 은행이 환율이 급격히 변동할 가능성을 ...

    한국경제 | 2009.09.04 00:00 | 이태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