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9791-29800 / 45,38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대법 "어음 사기액은 할인금 기준"

    ... 판결이 나왔다. 대법원 2부(주심 양창수 대법관)는 발행한 약속어음을 나중에 결제해주겠다고 하고 할인을 받아 액면금 1억4천500만원을 가로챈 혐의(사기) 등으로 기소된 김모 씨의 사건을 수원지법 합의부로 돌려보냈다고 6일 밝혔다. 재판부는 "어음 할인의 경우 할인받은 이는 액면금보다 적은 금액을 할인금으로 받는 것이 통례"라며 "원심은 (액면금이 아닌) 실제 할인금을 편취액으로 인정했어야 한다"고 판단했다. 침대판매업을 하던 김 씨는 2007년 경영난으로 자금 압박을 ...

    연합뉴스 | 2009.08.06 00:00

  • 맞선女 최면걸다 키스한 30대

    ... 알고 키스했으나, 최면에 빠지지 않은 채 이를 지켜본 이씨가 고소해 결국 강제추행 혐의로 약식기소됐다. 박씨는 벌금형이 선고되자 정식재판을 청구해 "뽀뽀만 했을 뿐 키스를 하려 한 것이 아니었다"고 무죄를 주장했으나 담당 재판부인 서울중앙지법 형사17단독 이제식 판사는 박씨에게 벌금 300만원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피고인과 피해자의 엇갈린 법정 진술과 사건 당시의 정황 등을 따져본 결과 피해자의 진술이 더 신빙성이 있는 것으로 인정된다"고 밝혔다. (서울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9.08.05 00:00

  • "현대상선건물 매매 외국자본에 과세 정당"

    ... 서울행정법원 행정6부(김홍도 부장판사)는 "벨기에 법인들은 형식적 거래 당사자일 뿐 실질적인 거래 주체는 영국법인"이라며 "벨기에 법인은 조세회피만을 목적으로 설립된 회사인 만큼 L사에 법인세를 부과하는 처분은 타당하다"고 밝혔다. 재판부는 "조세조약은 이중과세와 조세회피를 방지하고 이를 통해 국제거래의 여건을 조성하기 위해 체결된 것"이라며 "국가 간 조세조약의 규정을 해석함에 있어서 실질과세 원칙은 적용돼야 한다"고 밝혔다. 프루덴셜 재판을 맡은 서울행정법원 ...

    연합뉴스 | 2009.08.05 00:00

  • "주식매매 방식 빌딩매입…법인세 부과 정당"

    ... 냈다. 서울행정법원 행정6부(부장판사 김홍도)는 "벨기에 법인들은 형식적 거래 당사자일 뿐 실질적인 거래 주체는 영국법인"이라며 "벨기에 법인은 조세회피만을 목적으로 설립된 회사인 만큼 L사에 대한 법인세 부과는 타당하다"고 판결했다. 재판부는 "조세조약은 이중과세와 조세회피를 방지하고 이를 통해 국제거래 여건을 조성하기 위해 체결된 것"이라며 "국가 간 조세조약의 규정을 해석할 때 실질과세 원칙은 적용돼야 한다"고 덧붙였다. 프루덴셜생명보험 재판을 맡은 서울행정법원 ...

    한국경제 | 2009.08.05 00:00 | 조성근

  • thumbnail
    [쌍용차 완전진압 임박] 법원 '기업가치 재조사' 카드 빼들까

    ... 전제로 한 파산 신청은 구속력이 없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협동회의 조기파산 신청은 법원의 쌍용차 회생 여부 판단에 적지 않은 영향을 미칠 것이란 게 법조계의 분석이다. 협동회는 채권 금액 1763억원으로 최대 무담보 채권자다. 재판부도 이들의 주장을 감안할 수밖에 없을 것이란 지적이다. 한 구조조정 전문 변호사는 "협동회가 계속기업 가치가 청산 가치보다 낮아졌다는 합리적 근거를 제시할 경우 법원은 기업가치 재조사를 명할 수도 있다"며 "노조의 장기 점거로 청산 ...

    한국경제 | 2009.08.05 00:00 | 이상열

  • "권리침해 고압송전선 고비용불구 철거해야"

    ... 한다는 판결이 나왔다. 서울중앙지법 민사72단독 주채광 판사는 권모(64)씨가 '고압송전선으로 인해 토지 이용에 심각한 제약이 있다'며 한국전력을 상대로 낸 송전선로철거 청구소송에서 원고승소 판결을 내렸다고 5일 밝혔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송전선이 토지를 통과하는 형상이나 그로 인해 이용이 제한되는 면적, 원고가 노후생활을 위해 단독주택을 지으려고 한 점 등에 비춰볼 때 원고의 청구를 권리남용에 해당한다고 볼 수 없다"고 밝혔다. 권씨는 1987년 11월부터 ...

    연합뉴스 | 2009.08.05 00:00

  • "현대상선건물 매매 외국자본에 과세 정당"

    ... 서울행정법원 행정6부(김홍도 부장판사)는 이에대해 “벨기에 법인들은 형식적 거래 당사자일 뿐 실질적인 거래 주체는 영국법인”이라며 “벨기에 법인은 조세회피만을 목적으로 설립된 회사인 만큼 L사에 법인세를 부과하는 처분은 타당하다”고 밝혔다.재판부는 “조세조약은 이중과세와 조세회피를 방지하고 이를 통해 국제거래의 여건을 조성하기 위해 체결된 것”이라며 “국가 간 조세조약의 규정을 해석함에 있어서 실질과세 원칙은 적용돼야 한다”고 설명했다.프루덴셜 재판을 맡은 서울행정법원 ...

    한국경제 | 2009.08.05 00:00 | 김동민

  • 법원 "고압선, 개인권리 침해시 철거해야"

    ... 철거해야 한다는 판결이 나왔다. 서울중앙지법 민사72단독 주채광 판사는 권모(64)씨가 '고압송전선때문에 토지 이용에 심각한 제약이 있다'며 한국전력을 상대로 낸 송전선로철거 청구소송에서 원고승소 판결을 내렸다고 5일 밝혔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송전선이 땅위를 통과해 이용이 제한되는 면적,원고가 노후생활을 위해 단독주택을 지으려고 한 점 등에 비춰볼 때 원고의 청구를 권리남용에 해당한다고 볼 수 없다”고 설명했다. 권씨는 1987년 11월부터 소유하고 있는 ...

    한국경제 | 2009.08.05 00:00 | 김동민

  • `사설 경마사범 매출 몰수' 가까스로 합헌

    ... 조항에 대해 서울동부지법이 위헌제청한 사건에서 합헌 결정을 내렸다고 4일 밝혔다. 전체 9명의 재판관 중 4명이 합헌, 5명이 위헌 의견을 냈지만 위헌결정을 위한 정족수(6명)를 채우지 못한데 따른 가까스로 합헌 결정이다. 재판부는 "이 사건 규정은 유사 경마에 제공된 재물을 전부 박탈함으로써 이를 원천적으로 금지하기 위한 것으로 징벌적 성격의 몰수ㆍ추징이라고 봐야 한다"며 "몰수 대상인 `재물'은 주최자가 취득한 마권 발매금액 전부와 상대방이 얻은 환급금 ...

    연합뉴스 | 2009.08.04 00:00

  • 삼성전자 임원 사상최대 보험금 받을까

    ... 급여 수억 원을 받는다는 것을 전제로 계산한 것으로 알려졌다. 대체로 법원에서는 사고 직전의 소득수준과 연령 등을 토대로 하는 '호프만식 계산법'으로 보험금을 산출하는데 유족의 의견이 충분히 반영된다면 이번 건은 지금까지 국내 재판부가 결정한 교통사고 보험금 가운데 가장 큰 액수(35억1천여만 원)를 넘어서게 된다. 이에 앞서 2003년 가수 강원래가 83억 원의 손해배상을 냈다가 21억 원의 화해권고를 받아들인 바 있다. 관건은 삼성전자 부사장급 임원의 ...

    연합뉴스 | 2009.08.0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