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60,97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새 대법관 후보, 손봉기·하명호·오경미 3명 압축(종합)

    오는 9월 임기가 끝나는 이기택 대법관 후임 후보가 손봉기 대구지법 부장판사, 오경미 광주고법 전주재판부 고법판사, 하명호 고려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등 3명으로 압축됐다. 대법관후보추천위원회는 29일 오후 대법원 회의실에서 회의를 열어 국민 천거로 추천된 대법관 후보 17명 중 이들 3명을 김명수 대법원장에게 제청 후보로 추천했다. 추천위는 "삼권분립의 헌법정신과 국민의 기본권보장 의지가 확고하고 시대의 변화와 사회의 여망을 읽어내는 통찰력, ...

    한국경제 | 2021.07.29 19:06 | YONHAP

  • thumbnail
    [속보] 차기 대법관 후보에 손봉기·하명호·오경미

    대법관 후보 추천위원회가 오는 9월 퇴임하는 이기택 대법관 후임으로 손봉기 대구지방법원 부장판사와 하명호 고려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오경미 광주고등법원 전주재판부 고법판사를 추천했다. 29일 대법관 후보 추천위는 이날 오후 2시부터 법원 내·외부에서 천거된 심사 대상자 15명의 적격 여부를 심사하고, 이같이 후보를 압축했다고 밝혔다. 손봉기 부장판사는 울산지법 수석부장판사와 대구지방법원장 등을 역임하고, 현재 대구지법 부장판사로 ...

    한국경제 | 2021.07.29 18:45 | 김정호

  • thumbnail
    새 대법관 후보, 손봉기·하명호·오경미 3명 압축

    판사 2명·교수 1명…문재인 정부의 마지막 대법관 후보 오는 9월 임기가 끝나는 이기택 대법관 후임 후보로 손봉기 대구지법 부장판사, 오경미 광주고법 전주재판부 고법판사, 하명호 고려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등 3명으로 압축됐다. 대법관후보추천위원회는 29일 오후 대법원 회의실에서 회의를 열어 국민 천거로 추천된 대법관 후보 17명 중 이들 3명을 김명수 대법원장에게 제청 후보로 추천했다. 추천위는 "삼권분립의 ...

    한국경제 | 2021.07.29 18:37 | YONHAP

  • thumbnail
    경기 졌다고 10대 제자들 폭행한 유소년 축구팀 감독 집행유예

    ... 폭행한 혐의로 기소됐다. 이로 인해 B군은 전치 6∼8주의 고막 파열 등 상처를 입은 것으로 조사됐다. A씨는 B군에 대한 폭행을 비롯해 올해 초까지 선수 12명을 상대로 17차례에 걸쳐 신체적 학대행위를 한 혐의를 받는다. 재판부는 "피고인은 축구팀에 소속 아동들이 체육활동을 통해 건강하고 안전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해야 함에도 손이나 축구화 등 도구로 때리거나 침을 뱉었고, 폭행 과정에서 피해 아동 1명은 고막이 파열되는 상해를 입었다"며 "범행 횟수가 ...

    한국경제 | 2021.07.29 18:26 | YONHAP

  • 건물주 몰래 세놓고 번 돈, 누구 몫?

    ... 400만원을 받아내는 등 일부 승소했다. A씨는 이어 “B씨가 2011~2018년 전대 금지 조항을 어기고 얻은 2억3000여만원이 부당이득인 만큼 이를 반환하라”는 소송도 냈다. 법원은 A씨 주장을 받아들이지 않았다. 재판부는 “피고의 전대 행위로 원고 임대료 수입이 감소하지 않은 만큼 손해 발생을 전제로 한 A씨 주장은 이유 없다”고 판단했다. 다만 재판부는 A씨가 항소심 과정에서 낸 예비적 청구를 일부 받아들여 B씨가 A씨에게 ...

    한국경제 | 2021.07.29 18:13 | 최진석

  • thumbnail
    전 靑 행정관 "만감 교차한다는 조국, 인간이 저럴 수도 있다니"

    ... 2주간 인턴을 했다는 스펙을 만들었다는 것이다. 이게 진짜 인턴이냐"라고 말했다. 박 전 행정관은 이날 페이스북에 "정경심 1심 판결의 7대 스펙이 모두 위조 또는 허위인 것이 다"라면서 "재판부는 업무방해죄, 사문서위조 등으로 징역 4년을 선고했다"라고 적었다. 이어 "그런데도 '만감이 교차한다, 검찰이 어쨌다' 등 언론플레이를 하는 조국과 그 지지자들을 보면 인간이 저럴 수도 있구나 하는 생각이 ...

    한국경제 | 2021.07.29 18:04 | 이미나

  • thumbnail
    국시 탈락 의대생들 "하반기 응시기회 달라" 소송 패소

    ... 부당하다며 소송을 제기했다. A씨 등은 상반기 시험이 사실상 전년도에 치러진 의사 국시 실기시험의 연장선에 있다고 주장했지만, 법원은 "상반기 시험은 하반기 시험과 동일한 제86회 의사 국시 실기시험"이라며 받아들이지 않았다. 재판부는 "제86회 시험은 원래 2021년 하반기 시행 예정이었지만, 제85회 실기 합격자가 소수에 불과해 신규 의사 수가 부족하게 돼 복지부 장관이 여러 상황을 고려해 상·하반기로 나눠 치르도록 한 것"이라고 판단했다. 그러면서 "원고들은 ...

    한국경제 | 2021.07.29 17:37 | YONHAP

  • thumbnail
    한국타이어 조양래 회장 신촌세브란스에서 정신감정 받는다

    성년 후견 심판 절차를 진행 중인 조양래 한국앤타이어 회장이 조만간 신촌세브란스병원에서 정신 감정을 받는다. 29일 업계에 따르면 서울가정법원은 이날 조 회장의 정신 감정을 촉탁할 기관으로 신촌세브란스병원을 결정했다. 재판부는 조 회장 본인과 청구인인 장녀 조희경 한국타이어나눔재단 이사장 등의 의견과 예상 감정 일정을 고려해 이같이 결정했다고 밝혔다. 법원은 지난 5월 17일 국립정신건강센터에 감정 촉탁을 의뢰했으나 조 이사장은 같은 달 24일 ...

    한국경제 | 2021.07.29 17:32 | YONHAP

  • thumbnail
    뺑소니 혐의 운전자 '단기 기억상실' 주장…2심도 무죄

    ... 의심되더라도 증거가 없으면 피고인 이익으로 봐야 한다는 법원 판결이 나왔다. 29일 법조계에 따르면 수원고법 형사2부(김경란 부장판사)는 도로교통법 위반(사고후 미조치) 혐의로 기소된 A씨에게 원심과 같은 무죄를 선고했다. 재판부는 사고 당시 뇌전증으로 인한 의식 소실로 사고를 낸 줄 몰랐다는 A씨의 주장을 받아들였다. A씨는 2019년 4월10일 오전 6시45분께 안산에서 승용차를 운전하다 앞서 달리던 B씨의 차량 뒷부분을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B씨는 전치 ...

    한국경제 | 2021.07.29 17:32 | 이보배

  • thumbnail
    "교통사고후 단기 기억상실"…뺑소니 혐의 운전자 2심도 무죄

    ... 못한 것일 뿐, 도주의 고의가 없었다"고 변론했고, 1·2심 법원 모두 A씨 측의 주장을 받아들였다. 수원고법 형사2부(김경란 부장판사)는 최근 도로교통법 위반(사고후 미조치) 혐의로 기소된 A씨에게 원심과 같이 무죄를 선고했다. 재판부는 "병원에서 한 뇌파 검사는 20∼30분 정도의 짧은 시간에 이뤄진 것에 불과해 해당 검사에서 이상 징후가 발견되지 않았다고 해서 뇌전증이 없다고 단정할 수 없다는 것이 법원 감정 촉탁의 결과"라고 판시했다. 그러면서 "피고인이 ...

    한국경제 | 2021.07.29 16:5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