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2351-62360 / 63,09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 사표수리전 사직의사 철회하면 해직안돼 "... 대법원

    ... 수업진행에 지장을 받는 등 근무가 어 렵게 되자 다음해인 89년 2월28일자에 사표를 수리하기로 학교측과 합의,사 표를 낸뒤 건강상태가 호전돼 89년 2월 23일 사직의사를 철회했으나 학교 측이 같은해 3월2일 사 표를 그대로 수리, 의원면직시키자 소송을 냈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원고 이씨가 스스로 사직원 제출의사를 밝혀 사용 자가 이를 받아들인 사실은 인정되나 사표가 정식으로 수리되기 전까지는 사직의사를 철회 할 수 있다 "고 밝혔다.

    한국경제 | 1992.04.13 00:00

  • 유서대필사건,공판절차 재개 신청 제출

    ... 이를 발표하지 않은채 은폐했다"고 주장했다. 공대위측은 이날 유서대필논쟁이 한창이던 지난해 5월 13일께 서울지검 강력부 남기춘검사등 2명이 김씨가 근무했던 경기도 철원부근의 모 군부대를 찾아가 김씨가 소속돼있던 의무대 선임하사 서기선씨(91년 12월 예편)의 수첩에서 김씨가 쓴 흘림 체 글씨를 발견, 이를 뜯어 수거해 갔으나 `유서의 글씨와 유사하다''는 이유로 유서 사건 수사기록에서 빼고 재판부에 증거로 제출하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한국경제 | 1992.04.13 00:00

  • "국세청의 투기거래자 중과세 훈령은 무효"...서울고법

    ... 승소판결을 내렸다. 성씨는 지난 83년부터 충남 천안시부근에 3천여평등 모두 3곳의 토지를 매매하 는 과정에서, 국세청으로 부터 투기거래자로 지목돼 기준시가보다 높은 실거래 가격 기준으로 세금이 부과되자 소송을 냈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투기거래자로 인정할 수 있는 객관적 기준이 명시돼 있지 않은 국세청 훈령 980호 72조에 따라 과세할 경우, 국민의 재산권이 부당하게 침해 당할 우려가 크다"며 " 따라서 이 훈령에 따른 국세청의 과세는 당연 ...

    한국경제 | 1992.04.11 00:00

  • 동양그룹회장 가족 증여세취소소 소송

    ... 서울강남세무서장과 성북세무서장을 상대로 낸 증여세등 부과처분취소소송에서 원고패소판결을 내렸다. 현회장등은 지난86 88년 동양시멘트 동양증권 동양제과등에대한 유상증자를 하는 과정에서 국세청에의해 위장증여사실이 적발돼 세금이 부과되자 소송을 냈었다. 재판부는 "원고들은 부동산소득 근로소득 주식배당소득등으로 동양시멘트등의 주식을 취득했다고 주장하고 있으나 주식취득자금은 이양구 전회장으로부터 증여받은 것으로 인정된다"고 패소판결이유를 밝혔다.

    한국경제 | 1992.04.10 00:00

  • 제주중문호텔용 부지 매입선불금돌려받아

    ... 한국관광공사 제주지사가 분양하는 중문관광단지내 1만4천6백여평을 사기로 예약하고 3억원을 지급했다. 그러나 대우측의 자금사정으로 해당부지가 제3자에게 넘어가고 90년말 원고회사가 다른 호텔예정부지를 관광공사측에 요구했으나 거절당하자 소송을 냈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원고 대우측이 맡긴 3억원은 사업대상 부지의 분양이 있을 경우 매각대금의 일부를 충당키 위한 것이었으므로 토지분양이 없었다면 피고는 선수금을 돌려줘야 마땅하다"고 밝혔다.

    한국경제 | 1992.04.10 00:00

  • 해고효력 다투는 근로자도 노조원자격 유지

    ... 노조위원장선 거 무효확인청구 소송 상고심에서 이같이 판시, "조합원이 아니라는 이유로 노조측 이 원고에게 노조위원장 입후보등록을 위한 서류교부를 거절한 것은 적법하다"고 판 결한 원심을 깨고 사건을 서울고법으로 되돌려 보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회사로부터 해고당했다 해도 부당노동행위 구제신청을 내 해고의 효력을 다투고 있었다면 노동조합법상 근로자로서만이 아니라 해당 노동조합 조합원으로서의 지위도 유지하는 것으로 볼 수 있다"며 "따라서 회사측의 해고처분 ...

    한국경제 | 1992.04.09 00:00

  • 성폭행 의부 살해한 김보은/김진관 구명

    ... 12년간 성폭행한 의붓아버지를 남자친구와 함께 살해한 혐의로 유죄판결을 받은 김보은.김진관 두 사람에 대한 구명운동이 전국적으로 확산되고 있다. 4일 충주지법에서 열린 1심 공판에서 직계존속인 의부를 살해했다는 이유를 들어 재판부가 김보은, 김진관 두 피고에게 각각 4년, 7년의 징역형을 선고함에 따라 여성단체를 중심으로 시작된 구명운동은 전국 대학가와 사회단체, 정치권으로 넓혀지고 있다. 또 이 사건을 계기로 성폭력 피해자를 보호하기 위해 `성폭력 ...

    한국경제 | 1992.04.06 00:00

  • "보험사, 교통사골치료비 깎아선 안돼"...법원판결

    ... 치료비 청구소송에서 "교 통사고 환자에 대한 치료비 지급시 보험회사가 관행을 이유로 병원측의 청구 액보다 낮은 액수를 지급해서는 안된다"며 "보험회사측은 원고에게 1천5백만 원을 추가로 지급하라"고 원고승소판결을 내렸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대한화재보험측은 의료기관의 보험환자에 대한 치료 비는 보험회사가 병원의 청구액전액을 무조건 지급하는 것이 아니라 환자의 부상정도를 고려해 결정하는 것이 관례라고 주장하고 있으나 이는 법률상 근 거가 없다"고 밝혔다. ...

    한국경제 | 1992.04.06 00:00

  • 공선협, 이중위 구속적부심 기각 비난

    `공선협''은 육군9사단 보통군사법원의 이지문중위 구속적부심 기각 결정과 관련, 3일 성명을 내고 "재판부가 심의도 충분히 하지 않은 상태 에서 일방적 으로 기각결정을 내린 것은 이중위의 헌법상 권리를 침해한 것"이라고 지적했다.

    한국경제 | 1992.04.03 00:00

  • 전 서울신문 차장, 해고무효소송서 승소

    ...지법 합의42부(재판장 조중한부장판사)는 3일 지난 80년 강제 해직된 전서울신문 사회부차장 송효익씨(52)가 (주)서울신문을 상대로 낸 해고 무효확인등 청구소송에서 "송씨의 해고는 부당하다"며 원고 승소 판결을 내렸다. 재판부는 또 "회사는 송씨의 복직과 함께 8천3백만원의 배상을 하고, 복직될 때 까지 매월 1백50만원씩을 지급하라"고 판결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당시 송씨가 뚜렷한 이유없이 정부의 지시라면서 회사측 으로 부터 사직서를 쓰라고 ...

    한국경제 | 1992.04.0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