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2381-62390 / 63,98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1년단위 근로계약자라도 계속 근무경우 갱신거부 할수없어

    ... 대법원 민사2부(주심 천경송 대법관)는 26일 연세대 언어교육연구원 한 국어교육부 전시간강사 유명희씨 등 7명이 연세대를 상대로 낸 근로자지 위 확인청구소송 상고심에서 이같이 판시,원고승소 판결을 내린 원심을 확정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계약직 근로자라 해도 장기간에 걸쳐 채용계약이 갱신됐다면 1년의 계약기간은 단지형식에 지나지 않는 것"이라며 "따라서 사용자가 정당한 사유없이 계약갱신을 거부한 것은 부당하다"고 밝혔다. 유씨등은 학교측과 지난 ...

    한국경제 | 1994.01.26 00:00

  • 장영자씨, 최소한 10년은 복역할 듯..특경가법 5년이상 선고

    ... 장씨는 이 잔여형기를 살아야 하게 됐다. 여기에다 이번 사건으로 인해 특경가법상의 사기혐의가 적용돼 적어도 5년 이상을 선고받을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특경가법상 범죄액수가 50억원 이상일 경우 선고형량은 최소 5년이다. 재판부의 작량감경에 따라 절반으로 줄어 들 수는 있으나 가석방자에게는 정상참작이 되지 않을 것으로 보여 선고형량은 유죄일 경우 최소 5년이라는 계산이 나온다. 일부 법조인들은 가석방상태였기 때문에 5-8년 징역이 선고될 가능성이 높은 ...

    한국경제 | 1994.01.25 00:00

  • 구포 열차전복사고 시공사대표등 무죄...부산고법 판결

    ... 남정우피고인(52)등 16명 에 대한 항소심선고공판에서 남피고인과 이회사 토목사업본부장 김창경 (52) 토목 담당이사 김홍재(47) 한전 지중선사업처장 김종업(57) 하도 급 업체인 한진건설산업 실질대표 박영복피고인(47)등 5명에 대해 무죄 를 선고했다. 그러나 재판부는 열차전복사고와 별도로 남피고인이 공사발주과정에 서 축산업협동조합중앙회 전회장 명선식씨에게 3억2천만원의 뇌물을 준 혐의는 인정해 징역1년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

    한국경제 | 1994.01.25 00:00

  • 법정관리신청, 거물변호사에 몰린다..기업 '최후 회생기회'

    ... 신청,관련업계에 파장을 일으킨 국내 3위의 강관 제조업체인 한국강관은 82년부터 87년까지 대법원 대법관을 지낸 오성환 변호사(60.고시8회)에게 사건을 맡겼다. 유화업체인 대한유화도 지난해 8월 법정관리를 신청하면서 오변호사를 선임, 담당재판부인 서울민사지법 합의50부로부터 채무를 동결하는 회사 재산보전처분 결정을 받은 상태이다. 지난 5일 법정관리신청을 낸 상장사 요업개발은 88년 사법연수원장 출신인 허정훈변호사(60.고시9회)를 담당변호사로 선임, 사운을 맡겼다. ...

    한국경제 | 1994.01.24 00:00

  • 법정관리신청 사건, 거물 변호사에 몰려

    ... 신청,관련업계에 파장을 일으킨 국내 3위의 강관제조업체인 한국강관은 82년부터 87년까지 대법원 대법관을 지낸 오성환변호사(60.고시8회)에게 사건을 맡겼다. 유화업체인 대한유화도 지난해 8월 법정관리를 신청하면서 오변호사를 선임,담당재판부인 서울민사지법 합의50부로부터 채무를 동결하는 회사재산보전처분 결정을 받은 상태이다. 지난 5일 법정관리신청을 낸 상장사 요업개발은 88년 사법연수원장 출신인 허정훈변호사(60.고시9회)를 담당변호사로 선임,사운을 맡겼다. ...

    한국경제 | 1994.01.23 00:00

  • 법정관리신청사건 거물변호사에게 몰려...서울민사지법

    ... 신청사건은 법무장관 대법관 사법연수원장 법원 장등 출신의 거물변호사들이 휩쓸고 있다. 지난 10일 법정관리를 신청,관련업계에 파장을 일으킨 국내 3위의 강관제 조업체인 한국강관은 82년부터 87년까지 대법원 대법관을 지낸 오성환변호 사(60.고시8회)에게 사건을 맡겼다. 유화업체인 대한유화도 지난해 8월 법정관리를 신청하면서 오변호사를 선 임,담당재판부인 서울민사지법 합의50부로부터 채무를 동결하는 회사재산보 전처분 결정을 받은 상태이다.

    한국경제 | 1994.01.23 00:00

  • ""신문기사내용에 문제없으면 명예훼손 안돼""...서울고법

    ... 5 월 당시 민자당 김영삼대표를 비방하는 내용의 기사를 게재해 구 속기소됐다가 소취하로 풀려난 월간지 발행인 손충무씨(52.경기도 성남시 신흥2동)가 S신문사를 상대로 낸 손해배상청구소송에서 이 유 없다며 원고패소 판결을 내렸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당시 이 신문 사회면에 1단으로 실린문제의 기사는 제목만 보면 원고가 기사를 날조한 것이 사실이라고 오인될 수도 있으나 기사내용과 전체적인 취지를 볼 때 당시 손씨의 혐의 사실을 보도한 것일 뿐임을 알 수 있으므로 ...

    한국경제 | 1994.01.22 00:00

  • 한화 김승연 회장 집행유예로 석방...징역2년에 추징금

    ... 풀려났다. 서울형사지법 3단독 최철 판사는 21일 김피고인에 대한 검찰의 공소사실을 모두 유죄로 인정한뒤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추징 금 5백80만달러(47억여원)를 선고했다.구형량은 징역 3년 추징 금 5백80만달러. 재판부는 이날 선고공판에서 통상 집행유예를 선고할 경우 정상 참작등 집행유예 선고 이유를 구두로 설명하던 것과는 달리 형량 만 선고했다. 비교적 건강한모습의 김피고인은 집행유예가 선고되는 순간에도 별다른 표정변화 없이 담담한 모습이었다. ...

    한국경제 | 1994.01.21 00:00

  • 상습폭력으로 이혼남편 10년간 아들면접권 제한...가정법원

    ... 권아무개(21.주부)씨가 남편 김 아무개(31.회사원)씨를 상대로 낸 이혼 및 친권자지정 청구소송에서 " 남편 김씨의 상습 폭력이 인정되므로 이혼을 허용함과 동시에 10년 동안 아들(2)에 대한 면접권을 제한한다"고 판결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남편 김씨가 부인 권씨뿐 아니라 아들에게 상습 적으로 폭력을 휘두른 사실이 인정되므로 이혼사유에 해당한다"며 "또 한 아이의 정상성장을 위해 앞으로 10년 동안 아들에 대한 남편 김씨의 면접권을 제한한다"고 ...

    한국경제 | 1994.01.21 00:00

  • ""떡값받은 경관 파면처분은 당연""...서울고법 판결

    ... 양인평부장판사)는 20일 부하직원 및 관내 유 관업체로부터 금품을 챙긴 비리가 드러나 파면당한 서울 중부경찰서 전정 보과장 강일석씨(서울 성동구 응봉동)가 경찰청장을 상대로 낸 해임처분 취소청구 소송에서 이유없다며 원고패소 판결을 내렸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강씨가 부하직원 및 관내 유관단체로부터 수시로 `정보비''명목으로 돈을 받아챙기고 상납을 거부한 직원을 부당인사 조치 한 것은 공무원의 청렴의무와 품위유지 의무를 위반한 것으로 징계권의 남용이라고 볼 수 없다"고 ...

    한국경제 | 1994.01.2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