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69,35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금호 계열사 부당지원' 박삼구 징역 10년…법정구속(종합)

    ... 11월 보석으로 풀려나 불구속 상태로 재판을 받아온 박 전 회장은 이날 실형이 선고됨에 따라 보석이 취소돼 법정에서 구속됐다. 함께 재판에 넘겨진 임원 3명 역시 검찰 구형량과 같은 징역 3∼5년의 실형을 선고받고 구속됐다. 재판부는 박 전 회장의 혐의 대부분을 유죄로 인정하면서 "대규모 기업집단은 큰 경영 주체로서 자유로운 활동을 보장받아야 하지만, 동시에 법질서를 준수하고 역할에 걸맞은 사회적 책임을 다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이어 "개인 회사를 위해 ...

    한국경제 | 2022.08.17 16:23 | YONHAP

  • thumbnail
    인천항만공사 사장 "'갑문 노동자 추락사' 책임 없어"

    ... 담당업체 대표 A(51)씨는 변호인 없이 혼자 법정에 나와 "(혐의를) 모두 인정한다"며 "사고에 책임을 느끼고 다시는 이런 일이 일어나지 않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검찰은 이날 혐의를 인정한 A씨에게 징역 1년을 구형했으며, 재판부는 혐의를 전면 부인한 최 사장에 대해서는 추후 증인신문을 진행하기로 했다. 최 사장은 2020년 6월 3일 인천시 중구 인천항 갑문에서 수리공사가 진행될 당시 안전관리를 제대로 하지 않은 혐의로 불구속 기소됐다. 당일 오전 8시 ...

    한국경제 | 2022.08.17 16:14 | YONHAP

  • thumbnail
    이준석 "민주주의 훼손"…국민의힘 "절차 하자 없어"

    ... 지난 2일 이뤄진 최고위 의결 과정에 대해서도 "배현진·윤영석 최고위원은 정치적으로 사퇴 선언을 했을 뿐 국민의힘에 공식적으로 사퇴 의사 표시를 하지 않았으므로 여전히 최고위원의 지위를 누린다"며 절차적 하자가 없다고 주장했다. 재판부는 양측 대리인의 의견을 듣고 비대위 출범 과정에서의 절차상·내용상 하자를 따져 결정을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법원의 판단은 이르면 이날 늦게 나올 수도 있다. 재판부가 가처분을 인용하면 이 전 대표가 당 대표로 복귀할 수 있는 길이 ...

    한국경제 | 2022.08.17 15:55 | YONHAP

  • thumbnail
    17년 '허송세월' 광주 어등산에 복합쇼핑몰 들어설 수 있을까

    ... 이어왔으나 매번 결과는 사업 포기나 협상 결렬이었다. 현재는 소송에 발이 묶여 있다. 2019년 우선협상 대상자로 선정된 서진건설은 사업비 규모 등 이견 끝에 지난해 8월 지위를 박탈당하자 광주시를 상대로 소송을 제기했다. 1심 재판부는 우선협상 대상자 선정 취소 처분을 취소해달라는 서진건설의 청구를 기각하고 광주시 승소 판결을 했다. 다만 아직 항소심이 진행 중이어서 설사 어등산이 복합쇼핑몰 입지로 확정된다 해도 건립 추진에는 걸림돌이 될 것으로 보인다. ...

    한국경제 | 2022.08.17 15:41 | YONHAP

  • thumbnail
    검찰, 3번째 마약 손 댄 에이미에 징역 5년 구형

    검찰이 마약류 투약으로 강제 추방됐다가 입국한 뒤 또다시 마약에 손을 대 1심에서 실형을 받은 에이미(본명 이윤지·40)에게 1심 구형량보다 높은 징역 5년을 내려달라고 2심 재판부에 요청했다. 17일 서울고법 춘천재판부 형사1부(황승태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이씨의 마약류관리법 위반 사건 항소심 결심공판에서 검찰은 이같이 구형했다. 이씨는 최후진술에서 "잘못된 선택과 판단으로 다시 이곳에 서게 됐다"며 "5년 ...

    한국경제 | 2022.08.17 15:05 | 차은지

  • thumbnail
    [속보] 이준석, 가처분 심문 출석…"당내 민주주의 훼손"

    ... '비상 상황'에 해당한다고 보고 비대위 전환 결정을 내렸다. '비상 상황'은 당 대표 궐위나 최고위 기능이 상실된 경우 등을 말한다. 그러나 이 전 대표 측은 당원권 정지를 곧바로 당 대표 궐위 상태로 보긴 어렵다며 문제를 제기했다. 재판부는 양측 대리인의 의견을 듣고 비대위 출범 과정에서의 절차상·내용상 하자를 따져 결정을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차은지 한경닷컴 기자 chachacha@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8.17 14:50 | 차은지

  • thumbnail
    세번째 마약 에이미, 항소심서 '징역 5년' 구형

    마약 투약 혐의로 1심에서 징역 3년을 선고받은 에이미(본명 이윤지·40)에게 항소심에서 더 높은 형량이 구형됐다. 17일 서울고법 춘천재판부 형사1부(황승태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이씨의 마약류관리법 위반 사건 항소심 결심공판에서 검찰은 징역 5년을 내려달라고 재판부에 요청했다. 이씨는 최후진술에서 "잘못된 선택과 판단으로 다시 이곳에 서게 됐다"며 "5년 만에 힘들게 입국해 들뜬 마음과 기대감에 너무 쉽게 사람을 믿고 기대했던 것 같다"고 ...

    한국경제TV | 2022.08.17 14:48

  • thumbnail
    시장 후보에 인사·사업권 요구…선거브로커 2명 각 1년6개월형

    ... 후보에게 접근해 조력을 대가로 사업권·인사권을 요구한 이른바 '선거 브로커' 2명이 실형을 선고받았다. 전주지법 제11형사부(노종찬 부장판사)는 17일 공직선거법 혐의로 기소된 A씨 등 2명에게 각각 징역 1년 6개월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피고인들은 전주시장 이중선 예비후보자의 선거운동을 사실상 주도하면서 조직선거의 필요성을 강조하고, 그 비용을 조달하는 대가로 후보에게 사업권과 인사권을 요구한 사실을 모두 유죄로 인정한다"며 "이 사건으로 깨끗한 정치를 표방한 ...

    한국경제 | 2022.08.17 14:40 | YONHAP

  • thumbnail
    도박 빚 몰려 지인 돈 뺏고 살해…2심도 징역 30년

    ... 폐공장 기숙사로 유인해 1천550만원을 빼앗고 살해한 뒤 시신을 유기한 혐의로 기소됐다. 1심이 징역 30년을 선고하자 무기징역을 구형했던 검찰은 형이 너무 가볍다며 항소했고, 김씨는 강도 혐의를 부인하며 항소했다. 항소심 재판부는 1심과 마찬가지로 김씨의 혐의를 모두 유죄로 인정하면서 "원심이 피고인의 죄책을 고려해 형량을 정한 것으로 보인다"며 양측의 항소를 모두 기각했다. 재판부는 "비록 피고인의 가족이 1심 판결 이후 유족에게 금전을 지원했지만, 이를 ...

    한국경제 | 2022.08.17 14:38 | YONHAP

  • thumbnail
    3번째 마약 에이미 "부스럼 만들면 국내생활 못할까봐 잘못선택"

    ... 호소…검찰, 1심보다 2배 높은 징역 5년 구형 마약류 투약으로 강제 추방됐다가 입국한 뒤 또다시 마약에 손을 대 1심에서 실형을 받은 에이미(본명 이윤지·40)에게 검찰이 1심 구형량보다 높은 징역 5년을 내려달라고 2심 재판부에 요청했다. 17일 서울고법 춘천재판부 형사1부(황승태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이씨의 마약류관리법 위반 사건 항소심 결심공판에서 검찰은 이같이 구형했다. 이씨는 최후진술에서 "잘못된 선택과 판단으로 다시 이곳에 서게 됐다"며 "5년 ...

    한국경제 | 2022.08.17 14:3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