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8,38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결전 나흘 앞 트럼프·바이든, 경합주 또 나란히 '출격'

    ... 호조를 거론하면서 한미 자유무역협정(FTA)를 또 거론했다. 그는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 당시 타결한 한미 FTA에 대해 "그는 한국과의 끔찍한 무역거래가 25만 개의 일자리를 창출할 것이라고 했지만 좋지 않았다"며 "나는 재협상했고, 25%의 치킨세를 유지했다"고 말했다. 한미 FTA 합의문에는 미국이 한국산 화물자동차(픽업트럭) 관세인 '치킨세'를 2021년 폐지할 예정이었지만, 트럼프 행정부가 2018년 개정을 통해 2040년까지 이 관세를 유지하기로 ...

    한국경제 | 2020.10.31 06:36 | YONHAP

  • thumbnail
    [양향자 의원]3000만원 미만 車에 '개소세 면제' 추진

    ... 차량 배기량에 기초한 새로운 조세를 채택하거나 기존의 조세를 수정할 수 없다'고 규정되어 있다. 이에 개정안은 '배기량'이 아닌 '차량 가액'을 기준으로 3000만원 미만의 자동차에 한 해 개소세를 면제하도록 했다. 양 의원은 "국민의 소득 수준 향상 및 경제 상황을 고려해 지금이라도 정부는 FTA 재협상에 나서 중·저가 자동차 개소세 면제를 전면 시행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조세일보 / 강상엽 기자 yubyoup@joseilbo.com

    조세일보 | 2020.10.23 13:40

  • thumbnail
    이형석 의원 "광주 2순환도로 협상 재점검해 운영권 회수해야"(종합)

    ... 법정 구속됐다. 이 의원은 "열악한 광주시 재정이 축나고 시민 편익도 심각하게 훼손했지만, 광주시는 지난 4년간 바로잡기 위한 노력을 제대로 하지 않았다"며 "불법 로비 의혹이 있는 맥쿼리 측 인사 고발, 객관적 재조사를 거쳐 재협상과 공익 처분을 추진하라"고 촉구했다. 그는 "맥쿼리 측의 운영 기간이 끝나는 2028년까지 들어가는 세금이 4천900억원, 주민 통행료 4천717억원 등 1조원 가까운 혈세와 주민 통행료가 5.67㎞밖에 안 되는 순환도로 1구간에 뿌려진다"며 ...

    한국경제 | 2020.10.22 11:33 | YONHAP

  • thumbnail
    이형석 의원 "광주 2순환도로 협상 재점검해 운영권 회수해야"

    ... 당시 법정 구속됐다. 이 의원은 "열악한 광주시 재정이 축나고 시민 편익도 심각하게 훼손했지만, 광주시는 지난 4년간 바로잡기 위한 노력을 제대로 하지 않았다"며 "불법 로비 의혹이 있는 인사 고발, 객관적 재조사를 거쳐 재협상과 공익 처분을 추진하라"고 촉구했다. 그는 "맥쿼리 측의 운영 기간이 끝나는 2028년까지 들어가는 세금이 4천900억원, 주민 통행료 4천717억원 등 1조원 가까운 혈세와 주민 통행료가 5.67㎞밖에 안 되는 순환도로 1구간에 뿌려진다"며 ...

    한국경제 | 2020.10.22 10:09 | YONHAP

  • thumbnail
    멕시코 찾은 외교차관보, '포스트 코로나' 경제협력 시동(종합)

    ... 협상 재개를 위한 '군불 지피기'에 나섰다. 2008년 중단됐던 양국의 FTA 협상은 2016년 정상회담을 계기로 재개될 예정이었으나 제대로 진척되지 못하고 표류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정부의 출범과 함께 양국 모두에 미국과의 재협상이 당면 과제가 된 탓이다. 김 차관보는 "멕시코 내 일부 산업 분야에서 한·멕 FTA에 우려가 다소 있으나 양국 정부가 상호호혜적인 FTA 체결에 많은 관심을 가진 만큼 조만간 협상이 재개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20.10.22 07:58 | YONHAP

  • '사기 논란' 니콜라, 12월 예정 신차출시행사 연기…주가는 급등

    ... 트레버 밀턴은 갑작스레 사임했다. 니콜라와 제조 파트너십을 체결한 완성차업체 제너럴모터스(GM)는 당초 양사의 합의가 지난달 말 마무리될 것이라고 밝혔으나 이날 "아직 니콜라와 합의가 마무리되지 않았다"며 논의가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투자은행 JP모건체이스는 GM이 니콜라의 역경을 지렛대 삼아 당초 니콜라 지분 11%를 받기로 했던 것을 25%로 올리는 등 조건을 재협상할 수 있다는 관측이 담긴 보고서를 내놨다. sisyphe@yna.co.kr

    오토타임즈 | 2020.10.01 22:45

  • thumbnail
    사기 논란 니콜라, 신차 출시행사 연기…주가는 급등

    ... 제너럴모터스(GM)는 당초 양사의 합의가 지난달 말 마무리될 것이라고 밝혔으나 이날 "아직 니콜라와 합의가 마무리되지 않았다"며 논의가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투자은행 JP모건체이스는 GM이 니콜라의 역경을 지렛대 삼아 당초 니콜라 지분 11%를 받기로 했던 것을 25%로 올리는 등 조건을 재협상할 수 있다는 관측이 담긴 보고서를 내놨다. (사진=연합뉴스) 이영호기자 hoya@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경제TV | 2020.10.01 07:21

  • thumbnail
    '사기 논란' 니콜라, 12월 예정 신차출시행사 연기…주가는 급등

    ... 겸 의장이었던 트레버 밀턴은 갑작스레 사임했다. 니콜라와 제조 파트너십을 체결한 완성차업체 제너럴모터스(GM)는 당초 양사의 합의가 지난달 말 마무리될 것이라고 밝혔으나 이날 "아직 니콜라와 합의가 마무리되지 않았다"며 논의가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투자은행 JP모건체이스는 GM이 니콜라의 역경을 지렛대 삼아 당초 니콜라 지분 11%를 받기로 했던 것을 25%로 올리는 등 조건을 재협상할 수 있다는 관측이 담긴 보고서를 내놨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10.01 06:49 | YONHAP

  • 루이비통, 티파니 인수 취소 놓고 맞소송…"내탓 아냐"

    ... 티파니는 지난 9일 미국 델라웨어법원에 LVMH가 인수를 예정대로 진행하거나, 아니라면 티파니에 손해배상금을 지급하라는 소송을 제기했다. 티파니는 제출한 소장에서 “LVMH의 진짜 목표는 작년 11월 합의한 인수가액을 재협상하는 것”이라며 “이는 매우 부적절한 일”이라고 주장했다. 당초 LVMH는 오는 11월24일까지 티파니를 인수할 계획이었다. LVMH는 작년 11월 티파니를 162억달러에 인수하기로 했다. 티파니 ...

    한국경제 | 2020.09.29 21:59 | 선한결

  • thumbnail
    외교 차관보, 인도네시아 방문…코로나에도 신남방 협력

    ... 외교·국방(2+2) 고위급협의 개최를 추진하기로 했다. 지난주 한국 방위사업청과 한국항공우주산업(KAI) 관계자 10여명이 자카르타를 방문해 인도네시아 국방부·국영 항공방산업체와 차세대 전투기 KF-X 공동 개발 조건을 놓고 1박2일 재협상을 벌였지만, 타결이 되지 않았다. 인도네시아는 5천3억원의 KF-X 개발분담금을 연체 중이며, 대우조선해양에 추가로 주문한 1천400t급 잠수함 3척(1조1천여억원)과 관련해서도 계약금 납입 등의 진행을 멈춘 상태다. 김 차관보는 ...

    한국경제 | 2020.09.29 18:0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