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6,31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속풀이쇼 동치미' 김지연 '이혼한 싱글맘'이라는 편견에 속상

    ... “하지만 나는 딸을 생각 안한 적이 없다. 내가 희생을 해야만 아이에게 최고의 엄마라고 생각하는 것 자체가 잘못됐다고 생각한다”는 고백으로 출연자들의 박수를 받았다. 한편, 김지연은 “전 남편이 재혼하기 전까진 딸아이와 함께 종종 같이 만났다. 그때마다 가장 애매한 것은 호칭이었다. ‘오빠’라 부를 수도 없기 때문에 ’OOO 아빠’로 부르다 어느 순간 대화에서 호칭을 생략하게 됐다”는 ...

    스타엔 | 2020.05.23 14:55

  • thumbnail
    '기막힌 유산' 강세정, 박인환의 위장 결혼 제안 수락

    ... 결심한 공계옥(강세정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앞서 다사다난한 계옥의 힘든 상황을 알아차린 부영배가 계약 결혼을 제안하자 단칼에 거절했던 터. 이날 계옥은 자신도 몰랐던 아버지의 이야기에 충격을 받았다. 정미희(박순천 분)과 재혼한 아버지가 사업 자금으로 재산을 모두 날렸을 뿐만 아니라 거액의 빚까지 지게 됐던 것. 사실을 알고 눈물을 흘리던 계옥은 결국 계약 결혼을 하기로 마음먹었다. 부영배의 제안을 받아들인 계옥은 꼼꼼하게 계약서를 읽더니 긴장된 듯 멈칫하는가 ...

    스타엔 | 2020.05.23 13:51

  • thumbnail
    전 남편은 13살 연하와 재혼했는데…김지연 "연애한다니 욕먹어"

    ... "하지만 나는 딸을 생각 안한 적이 없다"며 "내가 희생을 해야만 아이에게 최고의 엄마라고 생각하는 것 자체가 잘못됐다고 생각한다"는 고백으로 출연자들의 박수를 받았다. 김지연은 "전 남편이 재혼하기 전까진 딸아이와 함께 종종 같이 만났다"며 "그때마다 가장 애매한 것은 호칭이었다. '오빠'라 부를 수도 없기 때문에 'OOO 아빠'로 부르다 어느 순간 대화에서 호칭을 생략하게 ...

    텐아시아 | 2020.05.23 13:25 | 김소연

  • thumbnail
    [이희용의 글로벌시대] '코로나19' 사태 속에 맞는 오늘 '세계인의 날'

    ... 공동설립자 세르게이 브린은 러시아 출신이며, 테슬라 설립자 겸 회장 일론 머스크는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 태어났다. 아마존 CEO(최고경영자) 제프 베이조스는 부모가 미국인이었으나 두 돌도 되기 전에 어머니가 쿠바 출신 이민자와 재혼해 다문화가정에서 자랐다. 미국 미시간대의 스콧 페이지 교수는 "덜 똑똑하지만 다양한 사람으로 이뤄진 집단이 똑똑한 사람들로 구성된 동질적인 집단보다 더 높은 성과를 낸다"는 연구 결과를 발표했다. 페이지 교수는 "집단의 오류는 ...

    한국경제 | 2020.05.20 07:38 | YONHAP

  • thumbnail
    '밥먹다' 서정희 "서세원 재혼? 행복하게 잘 살길"

    ... 머물고 싶은 후회도 없다"며 "결론은 지금 너무 행복하다. 항상 딸과 2시간 가까이 통화한다. 내가 지금 당당히 혼자 행복하다는 건 딸 동주 덕분이다"며 딸을 향한 각별한 애정을 표했다. 현재 서세원은 재혼해서 새로운 가정을 꾸린 상태. 이에 대해 서정희는 "처음에는 받아들이기 힘들었다"면서도 "나는 결혼생활 동안 가정만 지킬 수 있다면 남편이 바람을 펴도 괜찮다고 했다. 완벽한 가정을 만들고 싶었던 꿈이 깨졌다. ...

    연예 | 2020.05.19 12:21 | 김수영

  • thumbnail
    '밥먹다' 서정희, 서세원 재혼? "몰랐던 자유 경험…잘 살면 좋겠다"

    배우 서정희가 전 남편 서세원의 재혼과 관련해 속내를 털어놨다. 지난 18일 방송된 SBS 플러스 예능 프로그램 '밥은 먹고 다니냐?'(이하 '밥먹다')에는 서정희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서정희는 "(서세원과의) 결혼 생활에 후회는 없다. 가장 힘들었던 건 이혼 할 때의 힘든 과정을 만천하에 알리게 된 것"이라며 "그동안 내가 해왔던 말이 거짓말이 됐고, 후회할 말로 남아버렸다"라고 ...

    텐아시아 | 2020.05.19 11:56 | 노규민

  • thumbnail
    서정희 "서세원 재혼, 받아들이기 힘들었죠"

    ... "책을 탈고하고 쉴까 했는데 그 말을 듣는 순간 다른 꿈들이 생겼다. ‘환갑이 되면 멋진 공연을 할거야’라는 생각도 하게 됐다”라며 여전히 열정이 가득함을 고백했다. 서정희는 전 남편 서세원의 재혼에 대한 심경을 고백하기도 했다. 서정희와 서세원은 결혼 33년 만에 2015년 합의이혼했다. 서세원은 서정희를 폭행한 혐의로 징역 6개월, 집행유예 2년을 선고 받았다. 이후 경기도 용인에서 재혼한 아내와 딸과 함께 있는 모습이 포착돼 ...

    연예 | 2020.05.19 10:14 | 김예랑

  • thumbnail
    '밥먹다' 서정희, 스스로 던진 위로 "넌 여전히 예뻐"…최고의 1분

    방송인 서정희가 한결 자유롭고 행복해진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지난 18일 방송된 SBS플러스 ‘김수미의 밥은 먹고 다니냐?’에 출연한 서정희는 자신이 하고 싶은 것을 마음껏 하면서 여유를 찾은 근황을 공개했다. 19일 시청자 조사기관 닐슨에 따르면 서정희가 자신을 한 마디로 표현하는 장면은 수도권 유료가구 시청률 1.796%를 기록하며 이날 최고의 1분을 기록한 장면이 됐다. 올해 59세를 맞은 서정희...

    텐아시아 | 2020.05.19 10:07 | 정태건

  • thumbnail
    '밥은 먹고 다니냐' 서정희, 서세원 재혼 소식에 "난 더 큰 자유 얻었다.. 잘 살았으면"

    ... 동안에는 제가 입버릇처럼 '바람 피워도 괜찮다' 생각했었다. 가정을 지키기 위해서 준비된 마음가짐이 있었다. 그런데 이혼까지 가고 가정이 깨지니까 내가 참고 살았던 게 깨진 것 때문에 힘들고 괴로웠다"고 답했다. 또한, 서세원의 재혼 소식을 밝힌 서정희는 " '잘 살면 좋겠다' 생각한다. 여느 연예인 커플들의 얘기를 듣는 것처럼 그렇다. 지금은 만나도 인사할 수 있을 것 같다. 왜냐하면 저는 그보다 더 큰 자유를 얻었다. 지금은 내게 더 좋은 일들이 일어나고 ...

    스타엔 | 2020.05.18 23:23

  • thumbnail
    가정의 달 5월, 드라마가 던지는 질문 '가족이란 무엇입니까?'

    ... 못해 남편과 이혼 후 동거를 하는 모습은 부모와 자식 간 이혼에 대한 간극을 드러내는 것으로도 보인다. 윤석진 충남대 교수는 17일 통화에서 "예전에 방영된 '아이가 다섯'(KBS 2TV·2016)이 이혼을 다뤄도 궁극적으로는 재혼을 얘기했다면, '한 번 다녀왔습니다'는 거기서 조금 벗어나 이혼을 품어주는 울타리로서의 가족을 이야기한다"고 말했다. 윤 교수는 "전통 가족의 해체, 가족 구성원 변화가 주로 KBS 주말드라마에서 많이 반영됐다면, 요즘 나오는 가족 ...

    한국경제 | 2020.05.17 08: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