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14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산불진화 '골든타임' 기여 농어촌公…청년 취업난 해결 앞장선 동서발전

    ... 전년보다 수거량이 111% 늘어났다. 한국농어촌공사는 산불을 진화할 수 있는 ‘골든타임’을 버는 데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이 기관은 산림청의 산불관제시스템에 공사가 관리하는 저수지 3411곳의 위치와 저수율 자료를 제공 중이다. 산불 진화에 필요한 용수를 빠르게 공급하기 위해서다. 한국농어촌공사의 저수지 정보는 올해 초 경북 안동 화재 때 빛을 발했다. 이 정보를 바탕으로 화재 지역에서 가장 가까운 저수지에서 물을 길어 화재를 진압하는 ...

    한국경제 | 2021.06.10 17:06 | 이수빈

  • thumbnail
    인텔 도전에 장관이 직접 나선 대만…"TSMC는 훌륭한 기업"

    ... 대응하기 위한 물 배급 계획을 발표했다. 다음달 4일부터 타이중 등 중부지역에 매주 이틀은 물 공급을 중단하고 필요한 경우 급수탱크를 보내겠다는 것이 골자다. 그러나 TSMC와 UMC의 팹이 있는 신주사이언스파크와 공단 지역은 물 배급 대상에서 제외하기로 했다. 신주사이언스파크에 공업용수를 공급하는 저수지의 저수율 하락을 막기 위해 비교적 여유가 있는 타이베이 등의 저수지 용수와 담수를 보충하고 있다. 이고운 기자 ccat@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3.24 20:35 | 이고운

  • thumbnail
    대만 가뭄에 TSMC '셧다운 공포'…세계 반도체 공급 말라붙나

    ... 흔들고 있는 반도체 품귀 상황을 더 악화시키는 뇌관이 될 수 있다. 대만의 6월 우기에도 강우량이 시원찮으면 상황이 심각해질 것이란 우려가 나온다. 공업용수 대는 저수지 바닥 드러내 17일 대만 경제부에 따르면 대만 중남부지역의 저수율(저수지의 총 용량 대비 현재 수량)은 계속 하락하고 있다. TSMC와 UMC를 비롯한 대만의 주요 기술기업이 모여 있는 신주사이언스파크에 공업용수를 공급하는 바오산 저수지의 저수율은 이날 오전 10시 기준 10.1%다. TSMC의 ...

    한국경제 | 2021.03.17 17:22 | 이고운

  • thumbnail
    소양강댐 제한수위 초과…오후 3시 3년만에 수문개방[종합]

    ... 수준으로 점점 늘어나더니 댐 유역에 비가 집중됐던 지난 3일에는 1327t으로 전날보다 8.5배나 급증했다. 4일에는 초당 1761t의 물이 유입된 데 이어 5일 오후 1시 기준으로 4458t의 물이 유입되고 있다. 같은 시간 댐 저수율은 80.3%다. 현재 북한강 수계의 댐이 수문을 열고 물을 하류로 흘려보내는 상황에서 최상류 소양강댐마저 방류가 이뤄져 한강 수위에 적지 않은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인다. 서울 잠수교가 침수되는 등 도로 곳곳의 차량이 통제되고 ...

    한국경제 | 2020.08.05 13:35 | 조준혁

  • thumbnail
    기록적 폭우에 중부지방 댐 '비상'…한강 수위 상승 어쩌나

    ... 한강철교에서 당산철교 구간 양 방면이 전면 통제되고 있다. 한편 충청권에도 집중호우가 내리면서 대청댐은 지난달 23일 8년 만에 수문 6개를 모두 열고 댐 수위를 조절하고 있다. 방류량은 초당 최대 2500t까지 늘렸다. 대청댐 저수율이 90%를 넘은 것은 2007년 이후 13년 만이다. 대청댐 방류량이 증가하면서 공주를 비롯한 금강 하류 지역 지자체들은 하천 둔치 이용자들에 대피령을 내린 상태다. 채선희 한경닷컴 기자 csun00@hankyung.com ...

    한국경제 | 2020.08.03 16:23 | 채선희

  • thumbnail
    폭우에 북한강 수계 댐 방류량↑…팔당댐 초당 5600t 물 방류

    ... 4300여t의 물을 하류로 방류 중이다. 한강 수위에 직접적인 영향을 끼치는 팔당댐은 현재 수문 10개를 26.5m 높이로 열고 초당 5600여t의 물을 방류하고 있다. 다만 만수위 193m의 소양강댐은 현재 184.61m까지 차올랐으나 저수율 67.97%로 여유가 있는 상황이다. 한편 이날 오후 3시까지 영서를 중심으로 돌풍과 천둥, 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50∼80㎜, 많은 곳은 100㎜ 이상의 매우 강한 비가 오는 곳이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오는 4일까지 강원 ...

    한국경제 | 2020.08.03 07:56

  • thumbnail
    한국수자원공사, 전통시장 살리기…지역상생 앞장

    ... 센터’를 설립했다. 댐 운영 상황을 실시간 모니터링하고 가뭄 상황을 예측해 선제적으로 용수를 비축한다. 2014년부터 지난해까지 6년간 장기 가뭄이 전국적으로 발생했음에도 제한 급수를 하지 않을 수 있었던 배경이다. 2017년 평림댐 저수율이 하락하자 수자원공사는 관계기관 협업을 통해 용수전용댐인 평림댐과 농업용 저수지인 수양제 간 비상관로를 긴급 설치했다. 이를 통해 전남 북부권 6만 명에게 생활용수를 정상 공급할 수 있었다. 작년부터는 ‘단비 서비스’를 ...

    한국경제 | 2020.04.28 16:45 | 구은서

  • thumbnail
    남양유업, '1등급 무지방' 풍성한 거품 루카스나인 라떼

    ... 특징이다. 커피 맛의 품격을 결정하는 산미가 잘 조화된 아메리카노다. 고온, 고압으로 내리는 보통의 에스프레소와 달리 루카스나인 시그니처 아메리카노는 20분간 추출해 부드럽고 깔끔한 맛을 낸다. 커피와 물을 이상적인 비율로 넣고 저수율 추출공법으로 추출해 마지막 한 모금까지 텁텁하지 않다. 루카스나인 시그니처 아메리카노는 마일드, 다크, 스위트 등 세 가지 맛이 있다. 마일드는 과일의 산미가 풍부한 콜롬비아 수프리모를 볶아 사용했다. 다크는 브라질 스페셜티 ...

    한국경제 | 2020.04.15 15:54 | 민지혜

  • thumbnail
    [기고] 상하수도 고도화 필요하다

    ... 하·폐수처리시설에도 고도처리기술을 도입해야 하는데 국내 모든 시설에 고도처리기술을 도입하는 데는 한계가 있다. 또 기후변화에 의한 가뭄과 홍수는 이·치수 측면에서 수량 문제를 발생시킨다. 한 예로 충남 서부권 보령댐의 저수율이 뚝 떨어져, 보령댐을 수원으로 활용하는 지방자치단체에서 제한 급수를 한 적도 있다. 울산 태화강에서는 200년 빈도 이상의 홍수가 발생해 큰 피해를 보기도 했다. 이렇듯 가뭄은 녹조 발생뿐만 아니라 미량오염물질의 농도를 짙게 ...

    한국경제 | 2020.03.16 18:11

  • thumbnail
    호주, 산불 가니 홍수 피해…12만 가구 정전

    ... 피해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 지난 4일부터 호주 뉴사우스웨일스(NSW)주에 며칠째 집중 호우가 내리면서 산불 수십 개가 단번에 꺼졌다. 10일(현지시간) 호주 전국 일간 디오스트레일리안은 시드니의 식수원 역할을 하는 와라감바댐의 저수율이 가뭄으로 40% 초반으로 떨어졌다가 이번 호우로 단숨에 62%를 회복했다고 전했다. 호주 기상청(BOM)은 주말 동안 100mm의 비가 내려 하루에 40 기가리터 물이 와라감바댐으로 유입됐다고 밝혔다. 또한 피츠로리 폴즈 저수지와 ...

    한국경제 | 2020.02.10 09: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