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21-30 / 14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금성백조, 보령시 가뭄극복 위해 생수 전달

    ... 나섰다. 금성백조주택은 21일 보령시 가뭄극복을 위해 2ℓ 생수 1만1000병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보령은 심각한 가뭄지역을 겪고 있는 지역이다. 충남도에 따르면 충남 서부지역에 생활·공업용수를 공급하는 보령댐의 저수율은 8.8%까지 떨어졌다. 농업용수를 공급하는 도내 저수지 평균 저수율도 27.7%에 그친다. 서해안 간척지의 논에서는 용수 부족에 어린 모가 말라 죽는 현상이 나타나고 있다. 마늘과 양파 등 밭작물 수확량이 10∼20% 떨어질 ...

    한국경제 | 2017.06.22 19:01 | 김형규

  • thumbnail
    서산 대호호 '바닥'…현대오일뱅크·롯데케미칼 등 아산호서 비상 급수

    ... 한화토탈 LG화학 KCC 등이 입주한 대산산업단지는 하루에 20만~25만t의 공업용수를 사용한다. 용수 공급 안정화를 위해 대호호에서 12만t, 아산호에서 13만t을 끌어다 쓰고 있다. 문제는 유효 저수량이 4646만t인 대호호의 저수율이 18일 기준 7.8%까지 떨어졌다는 점이다. 대호호의 연평균 저수율은 66%다. ◆얼마나 심각하길래… 대호호가 바닥을 드러내면서 당장 하루 5만t 이상의 용수 공급에 차질이 생겼다. 인근 기업들은 지난주부터 임시방편으로 ...

    한국경제 | 2017.06.18 17:59 | 고재연/박상용

  • thumbnail
    경기·충남 저수율 30% 밑돌아 '초비상'

    ... 가뭄에 전국의 저수지가 메말라가고 있다. 특히 가뭄 피해가 집중된 충남과 경기남부 지역에선 저수지가 바닥을 드러내면서 농업·공업용수 공급 차질마저 우려되고 있다. 18일 한국농어촌공사에 따르면 이날 현재 전국 저수지의 평균 저수율은 41.5%로 평년(56.9%)보다 15.4%포인트 낮다. 전국 3394개 농업용 저수지 중 저수율 50% 미만은 1153개, 30% 미만도 430개에 달했다. 저수지의 저수율이 낮은 것은 역대 최저 강수량을 경신하고 있는 극심한 ...

    한국경제 | 2017.06.18 17:56 | 오형주

  • thumbnail
    최악 가뭄에 폭염…공업용수도 말랐다

    ... 수준(51.56%)에 불과하다. 가뭄은 특히 경기·충남 지역에서 심각하다. 농림축산식품부에 따르면 지난 7일 기준 전국 가뭄 발생 면적이 5491㏊에 이르는 가운데 경기·충남 지역이 85%를 차지했다. 저수지 저수율이 평년의 50% 이하로 떨어진 지역도 세종 평택 안성 화성 서산 홍성 예산 광양 고흥 등으로 일부 지역에 몰려 있다. 5~6월 모내기 철에 전국 저수지가 바짝 마르면서 농민들 속도 까맣게 타들어가고 있다. 현재 전국 저수지의 평균 ...

    한국경제 | 2017.06.18 17:53 | 고재연/박상용

  • thumbnail
    가뭄으로 갈라진 저수지…물을 아껴 씁시다!

    ... 금광저수지(사진)는 이미 바닥을 드러냈다. 거북등처럼 갈라진 바닥에 작은 배가 오도 가도 못하고 갇혔다. 기상청은 올해 가뭄 상황이 2015년보다 좋지 않다고 분석한다. 전국적으로 누적 강수량은 예년의 58%, 전국 저수지의 평균 저수율은 61%에 불과하다. 6월 가뭄이 더 심각해진다는 우려도 있다. 기상 가뭄 ‘주의’ 지역과 ‘심함’ 지역이 더 확대될 전망이다. 다행히도 평소 물을 가둬놓은 4대강 주변 지역은 아직 가뭄 ...

    한국경제 | 2017.06.05 09:00

  • 오늘 4대강 6개 보 상시 개방…"농업 용수 문제 없어"

    ... 개방과 농업가뭄은 직접적인 연관이 없다고 설명했다. 이번 개방시 수위를 많이 내리지 못하는 것은 가뭄 탓이 아니라 양수장 취수구의 위치 문제 때문이라는 것이다. 실제 보들이 있는 강의 본류에 물을 내려보내는 상류의 다목적 댐 저수율은 예년대비 104%로 양호한 상황이다. 공주보 개방으로 공주보 하류∼백제보 구간에 농업용수 공급 차질이 우려된다는 지적도 있다. 그렇지만 백제보 개방을 하지 않고 기존 수위를 유지하기 때문에 이 구간에도 농업용수 공급에는 ...

    한국경제 | 2017.06.01 15:06

  • thumbnail
    4대강 6개 보 내달부터 상시 개방…농민 "가뭄 심한데 왜 지금 여나"

    ... 기상청에 따르면 올초부터 지난 27일까지 전국의 평균 누적 강수량은 161.1㎜로 평년(292.7㎜)의 56% 수준에 불과하다. 6~8월 강수량 역시 평년과 비슷하거나 적을 것으로 예측된다. 농업용수를 공급하는 전국 저수지 평균 저수율은 61%로 평년(75%)보다 낮다. 특히 충남 서부지역 8개 시·군에 용수를 공급하는 보령댐의 상황이 심각하다. 보령댐은 이미 지난 3월25일 ‘경계’ 단계에 이르러 금강물을 끌어다 쓰고 있다. ...

    한국경제 | 2017.05.29 17:30 | 오형주/심은지/조미현

  • [사설] 수질(水質) 따지다가 가뭄재앙 부르는 일 없어야

    ... ‘농업가뭄 주의단계’를 발령했다. 농식품부는 올 들어 지난 24일까지 강수량이 158㎜로 평년(282㎜)의 56% 수준에 불과해 모내기철 농업용수 부족에 시달리는 지역이 늘고 있다고 설명했다. 농업용 저수지의 전국 평균 저수율은 64%로 평년의 76%에 비해 10%포인트 넘게 떨어졌다. 기상청은 6~8월 강수량도 평년과 비슷하거나 적을 것이라는 전망을 내놓고 있다. 지역에 따라선 공업용수와 생활용수 공급이 차질을 빚을 수 있다는 얘기다. 이런 가운데 4대강 ...

    한국경제 | 2017.05.26 18:48

  • thumbnail
    [한경 BIZ School] 농어촌공사, 선제적 농업용수 확보…기상 이변에도 '안전영농' 책임진다

    ... 밝혔다. 지진으로 인한 붕괴 등 재해를 예방하고 국민의 생명 및 재산을 지키기 위해 2018년까지 50만㎥급 이상 대규모 저수지 56곳의 내진보강 공사를 서둘러 마치기로 했다. 11일 현재 공사가 관리하는 저수지의 전국 평균 저수율은 81%를 기록했다. 평년(86%)과 비교하면 대체로 양호한 수준이다. 다만 경기 안성과 충남 서산, 예산, 홍성, 보령 등 일부 지역의 저수율은 50~60%대에 머물러 농업용수 부족이 우려된다. 공사는 모내기철 영농에 어려움이 ...

    한국경제 | 2017.04.13 16:16 | 최승욱

  • thumbnail
    [커피가 있는 봄] 동서식품, 우유와 만난 카누…'가장 설레는 카페'

    ... 카누가 처음 선보이는 라떼 제품이다. 일상 생활에서 카페라떼를 자주 찾는 소비자들이 언제 어디서나 간편하게 우유의 부드러움, 진한 커피의 맛과 향을 즐길 수 있도록 만들었다. 카누라떼는 커피와 우유 두 가지 원재료로만 구성됐다. 저수율, 저온으로 추출한 최고 품질의 카누 마일드 로스트 커피를 사용해 잡미와 쓴맛을 최소화했다. 신선한 우유의 함량을 높인 라떼 크리머만을 이용해 커피 전문점 못지않은 깊고 부드러운 맛을 느낄 수 있다. 카누라떼의 부드러운 맛은 패키지 ...

    한국경제 | 2017.04.12 16:21 | 민지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