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2,25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법원, 경남기업 '랜드마크 공개매각' 허가

    ...법 제25파산부는 27일 경남기업 관리인이 신청한 베트남 소재 랜드마크타워(랜드마크72)의 공개매각 절차 진행을 허가했다. 법원은 경남기업의 관계회사 경남비나(Keangnam Vina Ltd.)가 소유한 랜드마크타워를 신속하게 적정가에 매각하는 것이 "유동성 위기에 빠진 경남기업 회생 및 채권자 이익 보호에 필수적"이라고 판단했다. 허가 결정 전 채권자협의회 등 이해관계인 의견수렴도 거쳤다. 이날 매각주간사 선정 입찰 공고에 이어 향후 공개입찰 ...

    한국경제 | 2015.05.27 14:54 | 김봉구

  • "네이버, 라인 日 적정가 상장 후 재평가 전망"-이베스트

    이베스트투자증권은 6일 네이버(NAVER)에 대해 "라인(LINE)의 상장 후 적정가는 실적 성장성에 따라 시장에서 재평가될 전망"이라고 관측했다. 투자의견은 '매수'를, 목표주가는 110만원을 유지했다.모 이 증권사 성종화 연구원은 "라인의 일본 도쿄증권거래소 상장 시 공모가는 시가총액 기준 1조엔(10조원 가량)일 것이라는 루머가 돌았다"며 "네이버 시총이 25조원이라고 하면 한국 시장에선 ...

    한국경제 | 2015.04.06 07:41 | 노정동

  • thumbnail
    북버스에 중고장터까지…인터넷서점, 헌책 사업 '질주'

    ... 택배로 보내면 된다. 교보문고는 가격과 배송비 등을 비교 분석해 중고책을 최저가로 살 수 있는 ‘스마트 가격비교’ 서비스를 2013년 3월부터 운영하고 있다. 중고책을 파는 회원은 중고책 상태만 입력하면 판매 적정가를 바로 알아볼 수 있다. PC로만 가능했던 판매 관리를 모바일에서도 처리할 수 있다. 주문 확인부터, 배송 요청, 송장 입력까지 한 번에 가능한 것이 장점이다. 교보문고 관계자는 “개정 도서정가제 시행 이후 ‘중고 ...

    한국경제 | 2015.03.23 21:00 | 박상익

  • thumbnail
    경매입찰 방식 직거래로 중고차 제값 주고 팔자

    ... 하지만 중고차를 파는 방법은 예전과 크게 달라지지 않았다. 바로 중고차딜러를 통해 차를 넘기는 것. 중고차 딜러에게 차를 판매하는 방법은 보편적이지만 치명적인 맹점을 갖고 있다. 실제 중고차 시세가 아닌 딜러가 제시하는 가격이 적정가인지 파악하기가 어렵기 때문이다. 중고차를 판매하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최고가에 팔기를 원하지만, 최고가에 중고차를 판 사람은 찾아보기 드문 현실이다. 이러한 문제점을 개선하기 위해 최근 경매입찰 방식을 이용한 자동차 직거래 중개 ...

    한국경제 | 2014.10.13 16:38

  • thumbnail
    베어링 "시진핑 방한, IT기업에 호재…中 경제 하반기 개선"

    ... 대해 비중확대 전략을 취하고 있으며, 여전히 선진시장을 신흥시장보다 더 많이 편입하고 있지만 최근에는 신흥시장의 비중을 더 늘려가고 있다"고 밝혔다. 미국의 주식시장은 고점을 갱신하고 있지만 채권시장과 대비해서 보면 적정가에 와 있으며 고평가돼 있지 않다고 분석했다. 유럽의 경우 국채, 회사채 등이 고평가 돼 있지만, 주식은 매우 저평가돼 투자하기 좋은 상태이기 때문에 유럽 투자자들은 채권을 팔고 주식을 매수할 기회라고 조언했다. 중국 증시는 정부의 ...

    한국경제 | 2014.07.03 12:29 | 김다운

  • thumbnail
    온라인몰 성장에도…이마트 엇갈린 전망

    이마트 주가가 올 들어 계속 내림세다. 세월호 침몰 등에 따른 소비 침체에 치이고 규제 강화에 발목을 잡힌 탓이다. 증권사들은 내수 부진으로 인한 수익성 악화를 이유로 이마트를 비롯한 유통주들의 목표주가를 내리고 있다. 일각에선 이마트가 온라인몰이나 편의점 등 신사업에서 성장의 돌파구를 찾을 것이란 긍정적인 전망도 나온다. 올해 이마트 주가는 27만원에서 출발했지만 이후 이를 넘어서지 못했다. 세월호 침몰 사고가 난 4월 중순 이후 매출이 줄...

    한국경제 | 2014.06.17 21:41 | 윤정현

  • 동국제강 신주인수권, 무위험 차익거래 적정가는?

    ... 평가 기간에 8920원 수준을 유지해야 한다"고 말했다. 대우증권은 동국제강 주가의 변동성을 감안해 확정 발행가액이 6040~6050원 내외가 될 것으로 봤다. 이를 감안하면 현재 무위험 차익거래를 위한 동국제강12R의 적정가격은 2210~2220원 수준이다. 김 연구원은 "발행가액이 하향될 것이라는 불확실성 때문에 동국제강 신주인수권증서는 확정 발행가액 대비 저평가될 가능성이 있다"며 "따라서 발행가액 유지 가능성이 높았던 GS건설 신주인수권 ...

    한국경제 | 2014.06.09 13:40 | 한민수

  • [사설] 의료 갈등, 민영화 자유화 외에 대안 있나

    ... 널렸고 의사 지망생도 갈수록 불어난다. 그런데 공급은 없다. 의사들의 기득권 보호는 중세의 길드보다 더 강하다고 할 정도다. 진료 수가는 의료수준이나 질병에 관계없이 정부가 일일이 정해준다. 그러니 의사들의 불만이 폭발한다. 적정가 이하다. 결국 바보들의 게임이요 눈가리고 아웅하는 명분 싸움이다. 수요 공급이 모두 뒤틀려 있다. 바로잡을 방법은 수급을 일치시키는 가격시스템뿐이다. 의료 현장은 간섭 천지다. 가령 법에는 입원환자 20명당, 외래환자 60명당 ...

    한국경제 | 2014.03.11 20:31

  • '배임혐의' 조용기 목사 집행유예…장남은 징역 3년

    ... 50억원을 부과했다. 조 목사와 범죄를 공모한 혐의로 함께 재판에 넘겨진 장남 조희준(49) 전 국민일보 회장에게는 징역 3년을 선고하고 법정구속했다. 조 목사는 2002년 조 전 회장이 갖고 있던 아이서비스 주식 25만 주를 적정가(주당 3만4천원)보다 배 이상으로 비싸게 사들이도록 지시해 여의도순복음교회에 131억여원의 손해를 끼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이 과정에서 세금 약 35억원을 포탈한 혐의도 받았다. 재판부는 조 목사에 대한 공소사실 전부를 유죄로 ...

    연합뉴스 | 2014.02.20 16:04

  • BS-경남은행, JB-광주은행…"투뱅크 체제 유지"(종합)

    ... 경남·울산지역 대학생 90% 이상 채용 △자회사 편입을 위한 최소지분(30%) 외 잔여지분 지역상공인에 환원 추진 등을 제시했다. BS금융은 예보에서 경남은행 지분을 56.97%를 인수하는데 그 중 30%를 뺀 나머지는 상공인들에게 적정가에 지분을 나눠주겠다는 것이다. 경남은행의 차순위 협상대상자로는 기업은행이 선정됐다. 차순위 협상대상자는 우선협상대상자가 인수를 포기할 때 인수 협상을 할 권리를 갖는다. ◆JB금융, 차순위 없이 단독인수후보 선정 자산 20조2000억원, ...

    한국경제 | 2013.12.31 10:07 | 장창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