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2,25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제발 꿈이었으면… " 안철수株 투자자 '울상'

    ... '돌연 사퇴'를 비판하고 안씨를 원망하는 주티즌의 글들이 줄을 이었다. 아이디 '주***'는 “'지나온 다리를 불살랐다'는 말을 믿었다”며 “정말 끝까지 갈 것이라는 의미로 들었는데 소송감 아닌가”라고 말했다. “주당 5000원이 적정가” “최소 2만원까지는 하한가”라며 안랩이 몇 번이나 더 하한가를 맞을지에 대한 예상과 안랩의 적정 주가에 대한 갑론을박도 이어졌다. 무리한 투자로 투자금을 잃었다는 '신세한탄'성 글도 많았다. 아이디 'k***'를 쓰는 주티즌은 “현재 ...

    한국경제 | 2012.11.26 00:00 | 황정수

  • 대한항공, 부산시와 항공산업 클러스터 참여 MOU 체결

    대한항공은 20일 부산시와 항공산업 클러스터 참여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공시했다. 회사 측은 "이번 양해각서는 대한항공은 부산시가 추진하고 있는 항공산업 클러스터 조성에 참여하고 부산시는 대한항공이 필요로 하는 부지를 적정가에 제공하는 동시에 기분시설 및 금융세제 등을 지원한다는 내용"이라고 설명했다. 대한항공은 2020년 항공우주산업 매출 3조원을 목표로 사업부지를 현재 21만평에서 28만평으로 확장하고 신규 시설 및 장비 확충 등에 ...

    한국경제 | 2012.11.20 00:00 | injee

  • 대한항공, "KAI 적정가 인수방침 변함없다"

    ... 했다. 조원태 대한항공 전무는 19일 부산시와 부산지역 항공산업 육성 발전을 위한 양해각서(MOU) 체결식에서 기자들과 만나 "KAI 인수 자금은 모두 마련돼 있어 인수에 문제가 없다"며 이 같이 말했다. 조 전무는 "KAI를 적정가격에 인수할 방침에는 변함이 없다"고 말한 뒤 '적정가격'에 대해 "계산기를 쳐보면 다 나오는 가격"이라고 부연했다. 조 전무는 "다만 KAI측이 실사를 방해해 예비실사 기간이 29일까지 연장됐다"며 "예비실사를 거쳐 30일 본입찰에 ...

    연합뉴스 | 2012.11.19 00:00

  • 지창훈 사장, "KAI 인수하면 현대-기아차 같이 경영"

    ... 대한항공의 테크센터는 구조물, 복합재 생산을 비롯해 무인기 분야에 장기가 있어 통합 경영은 어렵다는 얘기다. 지 사장은 인수하더라고 개별 기업의 특징을 살려 파이를 넓히겠다는 뜻을 밝힌 셈이다. 인수 관련 자금을 이미 모두 마련했지만 적정가 이상은 지불하지 않겠다는 뜻도 밝혔다. 조원태 대한항공 전무는 “이미 KAI 인수 자금은 모두 마련했지만 적정가 이상에는구매하지 않겠다"고 강조했다. KAI 인수 일정은 실사가 29일로 3일 연기됐다. 30일 본입찰에 들어간다. ...

    한국경제 | 2012.11.19 00:00 | best010

  • thumbnail
    조원태 "KAI 인수해도 구조조정 없을 것"

    ... 항공업을 아는 기업인 우리(대한항공)가 더 적절하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또 “자체 자금조달에는 문제가 없다”며 “KAI를 인수하면 자금을 대겠다는 해외 투자처가 4~5곳 있다”고 덧붙였다. 그는 KAI 인수의 기본 원칙은 “적정가 인수”라고 강조했다. 자금 확보를 위한 에쓰오일 지분매각설에 대해선 “사실이 아니다”고 잘라 말했다. 대한항공은 에쓰오일 지분 28.4%를 갖고 있다. 조 전무는 '인수 성공 시 사업 재조정 계획이 있느냐'는 질문에 “대한항공 ...

    한국경제 | 2012.10.25 00:00 | 김대훈

  • KAI 매각 또 유찰될 듯…대한항공만 입찰

    ... 수의계약 방식으로 매각할 수 있다. 가격 협상이 쉽지 않고 대통령 선거를 앞둔 시점에서 특혜 시비가 불거질 수 있다는 점 등은 난제다. 총 인수자금은 경영권 프리미엄을 포함해 1조4천억원 내외로 추정되나 대한항공은 1조원 정도를 적정가로 보는 것으로 알려졌다. 공사는 내달 첫 주께 현대자동차, 두산 등 4개사와 주주협의회를 열어 매각 방안을 논의할 계획이다. 공사 관계자는 "자금조달 방안, 투자 계획 등을 종합적으로 판단해야겠지만 가격이 맞는지가 중요할 것으로 ...

    연합뉴스 | 2012.09.27 00:00

  • 소비자 90% "돼지고기 품질에 비해 비싸"

    삼겹살 600g 9천400~1만700원 적절 판단 국내 소비자 10명 가운데 9명은 국산 돼지고기의 가격이 품질에 비해 비싸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2일 나타났다. 소비자들은 삼겹살 600g의 적정가를 9천400~1만700원으로 보고 있어 1만200~1만5천600원 수준인 시중가와 차이가 컸다. 농촌경제연구원(KREI)이 지난달 11~14일 소비자 750명을 대상으로 온라인 조사를 한 결과, 소비자의 89%는 국산 돼지고기가 품질에 비해 값이 비싸다는 ...

    연합뉴스 | 2012.07.02 00:00

  • thumbnail
    철강-조선 "나부터 살자"…후판값 협상 결국 결렬

    ... 결정했다. 포스코 관계자는 “후판 가격을 이미 충분히 내렸다”며 “조선사들의 일방적인 요구를 받아들일 수 없다”고 말했다. 후판의 유통 가격은 지난해 2분기 당 102만원에서 지난 1분기에는 81만원까지 떨어졌다. 철강사들이 적정가라고 여기는 기준 가격이 당 110만원인 것을 감안하면 30만원가량 할인 판매되고 있는 셈이다. 철강업계 관계자는 “철강사들은 동결이 아니라 오히려 가격을 올리고 싶은 심정이었을 것”이라고 했다. ○업종 간 이해 조정 '불발' ...

    한국경제 | 2012.06.20 00:00 | 서욱진

  • thumbnail
    [단독] 힙합 듀오 리쌍, 53억 빌딩 부자됐다

    ... 26억5000만 원씩의 권리가 있는 셈. 리쌍은 최근 공연기획사인 '리쌍컴퍼니'를 설립한 데 이어 부동산 투자도 한 배를 타게 됐다. 김주환 원빌딩부동산중개 빌딩사업부 10팀장은 "리쌍의 건물 매입 가격은 최근 거래된 수준으로 적정가" 라며 "미래 가치 측면에서 보면 활발히 상권이 자리잡고 있는 위치이기 때문에 나쁘지 않은 투자"라고 평가했다. 이어 "가로수길의 시세가 거품이라는 지적도 있지만 현재 상권이 탄탄하게 형성되고 있다" 며 "리쌍의 건물이 수익성을 ...

    한국경제 | 2012.06.15 00:00 | mincho

  • thumbnail
    조용히 사두면 큰돈 될! 6월 BEST 종목!

    말로는 표현하기 힘든 급등직전의 종목을 찾았다. 수천억원 이상의 매출을 내는 기업임에도 불구하고, 적정가대비 1/10 에 불과한 극단적인 저평가 종목으로, 재료 터지면 그 자리에서 상한가 문닫고 5,6월 장을 풍미할 급등 1순위 종목이다. 너무나 확신이 드는 종목으로 향후 수개월 간 이 종목을 능가하는 상승종목은 찾아보기 힘들 것이며, FPCB재료 하나로 10배 날아간 "인터플렉스"의 상승초기와 거의 복사판으로, 최근 무선충전과 관련해 수십~수백% ...

    한국경제 | 2012.05.25 00:00 | hjh18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