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7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트럼프 탄핵 힘겨루기 속 美하원 법사위 "새 혐의 검토 가능"

    '러시아스캔들 소환 불응' 맥갠 前고문 소송서 밝혀…사법방해 관련 가능성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에 대한 상원 탄핵심판을 앞두고 공화당과 민주당이 치열한 기 싸움을 벌이는 가운데 하원 법사위가 "필요하다면 새로운 탄핵 혐의를 검토할 수 있다"며 공세를 강화하고 나섰다. 23일(현지시간) AP·로이터 통신과 미 정치전문매체 더힐에 따르면 하원 법사위는 이날 '러시아 스캔들' 의혹의 핵심 증인인 도널드 맥갠 전 백악관 법률고문에 대해 하원이 ...

    한국경제 | 2019.12.24 09:21 | YONHAP

  • thumbnail
    美법원 "대통령은 왕이 아니다"…트럼프 前고문 증언 명령(종합)

    러시아 스캔들 '키맨' 맥갠 전 백악관 법률고문 의회 조사에 응해야 백악관 "항소할 것…오래 존중된 헌법 지켜지리라 확신"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러시아 스캔들' 의혹 핵심 증인으로 지목된 도널드 맥갠 전 백악관 법률고문이 의회 증언대에 설 가능성이 커졌다. 워싱턴 D.C. 연방법원은 25일(현지시간) 전·현직 고위 백악관 관료에 대해 증언을 강요할 수 없도록 하는 트럼프 행정부의 소송을 기각했다고 로이터 통신과 일간 뉴욕타임스(N...

    한국경제 | 2019.11.26 16:19 | YONHAP

  • thumbnail
    "볼턴 '줄리아니는 모두를 날려버릴 수류탄'…우크라 압박 반대"

    "바이든 수사 압박작전을 '마약거래'라 부르며 '관여 안하겠다' 발빼" 트럼프 백악관 前고문 피오나 힐, 하원 탄핵조사 청문회에서 진술 "줄리아니 측근들, 우크라 관리들에게 정상회담 고리로 바이든 수사 압박"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탄핵 조사를 촉발한 '우크라이나 스캔들'과 관련해 트럼프 행정부가 우크라이나가 원하는 양국 정상회담 개최를 고리로 조 바이든 전 부통령 부자 비리 수사를 압박한 정황이 포착됐다. 당시 상황은 '수사 압박'...

    한국경제 | 2019.10.15 18:00 | YONHAP

  • thumbnail
    닉슨 前고문 "트럼프 사법방해, 워터게이트와 놀랄만큼 유사"

    닉슨 하야에 결정적 증언한 존 딘 의회 출석…트럼프 "난 그만두지 않는다" 워터게이트 사건으로 하야한 리처드 닉슨 전 미국 대통령의 백악관 법률 고문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사법방해로 알려진 행동들과 닉슨 전 대통령의 불법적 행위 사이에 놀랄만한 유사점이 있다고 주장했다. 10일(현지시간) AFP통신 등에 따르면 닉슨 행정부 당시 존 딘 백악관 법률고문은 미 하원 법사위 청문회에 출석해 트럼프 대통령의 ...

    한국경제 | 2019.06.11 10:45 | YONHAP

  • thumbnail
    백악관, '특검 핵심진술' 前고문에 "하원 증언 말라" 지시

    美민주 하원 법사위의 출석요구에 "강요할 수 없다" 백악관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러시아 스캔들' 의혹 수사에서 핵심적 진술을 한 도널드 맥갠 전 백악관 법률고문에게 하원 민주당의 출석 및 증언 요구에 응하지 말 것을 지시했다. 앞서 민주당이 이끄는 하원 법사위원회는 맥갠에게 21일 청문회에 나와 증언하도록 요청했지만, 백악관은 그동안 부정적 입장을 밝혀왔다. 백악관은 20일(현지시간) 성명을 내고...

    한국경제 | 2019.05.21 06:27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특검 해임지시 한 적 없다…나는 투명한 대통령"

    맥갠 前고문 증언추진 민주당엔 "마녀사냥"…총기협회 연설서 "쿠데타 시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26일(현지시간) '러시아 스캔들' 의혹 수사가 진행되는 도중에 자신이 로버트 뮬러 특검을 해임하도록 지시했다는 의혹과 관련, 그렇게 말한 적이 없다고 부인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오전 백악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자신이 도널드 맥갠 전 백악관 법률고문에게 특검 해임을 지시했다...

    한국경제 | 2019.04.27 06:20 | YONHAP

  • thumbnail
    美특검보고서 공방 가열…"워터게이트보다 나빠" vs "잘못 없다"

    방송 인터뷰서 민주당측 탄핵 거론…트럼프 진영은 "범죄 없어" 민주 '특검 해임지시 불응' 백악관 前고문 증언 추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러시아 스캔들' 의혹에 대한 특검보고서 내용이 18일 공개된 이후 민주당과 트럼프 진영 사이에 날 선 공방이 가열되고 있다. 민주당은 대통령 탄핵까지 거론하며 공세에 나섰고 트럼프 대통령 측은 "잘못한 것이 없다"며 맞...

    한국경제 | 2019.04.22 07:08 | YONHAP

  • thumbnail
    참모들 메모가 특검수사에 결정적…'트럼프의 보복' 시작되나

    '수사협조' 내부 방침 따라 조사 응하고 메모 제출한 참모진 '보복 우려' 특검 해임 시도 폭로한 맥갠 前고문이 최대 타깃…소속 로펌이 일거리 뺏겨 18일(현지시간) 공개된 로버트 뮬러 특검 보고서에 보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어느날 메모를 하는 도널드 맥갠 당시 백악관 법률고문에게 왜 메모를 하느냐고 물었다. 그러면서 "변호사들은 메모하지 않는다. 메모하는 변호사를 본 적이 없다&qu...

    한국경제 | 2019.04.21 06:52 | YONHAP

  • thumbnail
    트럼프캠프 前고문 "사면 요청했다…특검팀이 유죄인정 강요"

    로버트 뮬러 미국 특별검사가 끝내 한 방을 터뜨리지 못하고 '러시아 스캔들' 수사를 마치자마자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옛 대선캠프 고위 관계자가 사면을 요청하고 나섰다. 조지 파파도풀로스 전 트럼프 캠프 외교정책고문은 26일(현지시간) 로이터 통신과의 인터뷰에서 "내 변호사들이 나를 위해 대통령 사면을 요청했다"며 "만약 사면을 받는다면 당연히 기꺼이 받아들일 것"이라고 말했다. 파파도풀로스...

    한국경제 | 2019.03.27 13:16 | YONHAP

  • thumbnail
    경찰, 임우재 삼성 前고문 뇌물의혹 무혐의 종결…의혹 남아

    공무원 통장 속 '수상한 돈' 출처 못 밝히고 수사 마무리 경찰이 서울 중구청 공무원들의 비리를 1년 넘게 수사한 끝에 '뇌물 의혹'이 제기됐던 임우재 전 삼성전기 고문이 공무원에게 돈을 건네지 않았다고 결론 내렸다. 그러나 일부 의문이 해소되지 않은 채 남아 앞으로 검찰 수사와 재판에서 쟁점이 될 것으로 보인다. 30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지난해 4월 서울시로부터 '중구청 도심...

    한국경제 | 2018.05.30 08:2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