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24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바람과 구름과 비' 총 맞고 살아난 박시후, ♥고성희와 해피 엔딩…최종회 '6.7%'

    ... '바람과 구름과 비' 21회가 5.9%(닐슨코리아 유료방송가입가구 전국 기준)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분당 최고 시청률은 6.7%까지 나타났다. 이날 방송된 최종회에서는 서로 다른 세상을 꿈꾸는 박시후(최천중 역)와 전광렬(흥선대원군 이하응 역)의 치열한 마지막 혈투가 담겼다. 최천중(박시후 분)은 이하응(전광렬 분)에게 외세를 받아들인 후 영세 중립국을 하지 않으면 조선이 망할 것이라 예언, 쇄국정책을 고수하는 이하응의 큰 분노를 샀다. 이후 최천중은 ...

    텐아시아 | 2020.07.27 11:26 | 태유나

  • thumbnail
    '바람과 구름과 비' 박시후, 카리스마 리더→로맨티스트 면모까지…뜨거운 전율 선사

    ... 구름과 비’에서 명문 집안 금수저 출신에서 멸문당한 천한 점쟁이로 몰락했다가 다시 조선 최고 권력의 정점으로 올라간 불세출의 남자, 조선 최고 역술가 최천중 역으로 열연했다. 지난 26일 방송된 마지막 회에서 박시후는 전광렬 제거에 실패한 후 처참하게 죽음을 맞아 생사를 알 수 없던 가운데, 조선을 떠난 고성희 앞에 다시 모습을 드러내는 반전 엔딩으로 소름 돋는 전율을 안겼다. 극중 최천중(박시후)은 관등제가 열리는 밤을 운명이 뒤바뀔 결전의 날로 ...

    스타엔 | 2020.07.27 11:01

  • thumbnail
    드라마로 들어온 대하소설…'바람구름비' 5.9% 종영

    ... 방송한 TV조선 주말극 '바람과 구름과 비'(바람구름비) 마지막회 시청률은 5.916%(이하 비지상파 유료가구)를 기록했다. 자체 최고 성적이다. 최종회에서는 서로 다른 세상을 꿈꾸는 최천중(박시후 분)과 흥선대원군 이하응(전광렬)의 치열한 마지막 혈투가 그려졌다. 이병주 작가의 소설 '바람과 구름과 비'는 과거 1970년대 조선일보에 약 3년에 걸쳐 연재된 대하 장편소설이다. 드라마는 소설을 각색하고 압축하면서 내리막길을 향해 달려가는 조선 말기, ...

    한국경제 | 2020.07.27 08:45 | YONHAP

  • thumbnail
    '바람과 구름과 비' 성혁 "첫 사극 도전, 겸손한 마음 배웠다" 종영 소감

    ... 연기하는 데 있어 분명한 목표를 가지고 연기했기 때문에 큰 흔들림 없이 잘 마칠 수 있었다. 더불어 조금 더 겸손한 마음도 배우게 됐다”고 이야기했다. 이어 성혁은 “쉬는 시간마다 곁에서 좋은 말씀 해주신 전광렬 선배님, 동생 성혁이 아닌 배우 성혁으로 잘할 수 있게 조언해준 박시후 형에게도 감사하다. 매 작품이 그렇겠지만, 조금씩 익어가고 있다는 생각이 든다. 이 작품을 하면서 배우로서 조금 더 숙성된 것 같다. 끝으로 많은 사랑 보내주신 ...

    스타엔 | 2020.07.26 11:54

  • thumbnail
    '바람과 구름과 비' 박시후, 살기등등 눈빛…'폭풍전야 거사 복수 예고' 엔딩

    ... 독단에 맞서 마지막 정면승부를 가동하는 영웅의 면모를 발산, 극도의 긴장감을 이끌어냈다. 극중 최천중(박시후)은 김병운(김승수)을 살해한 죄목으로 참형 위기에 처한 채인규(성혁)의 사형을 멈추고 목숨을 구해냈다. 이어 흥선(전광렬)의 명을 받아 병인양요를 일으킨 법국(프랑스) 군사를 막아내기 위해 강화로 떠난 최천중은 “천한 점바치”라며 비웃는 부사 양헌수(이해영)의 경멸에도 굴하지 않고, 법국 군사 진영으로 직접 찾아가 만나는데 ...

    스타엔 | 2020.07.26 08:40

  • thumbnail
    '바람과 구름과 비' 박시후, 강직 기개 카리스마 폭발

    ... 기억하지 못해도, 언젠가는 알아보게 될 것”이라는 말로 애절함을 드러냈다. 이봉련은 문득문득 떠오르는 기억의 파편에 혼란스러워함과 동시에, 본능적으로 최천중을 향해 이끌리는 연모의 마음에 당황해했다. 그 시각 흥선(전광렬)은 최천중이 다시 나타났음을 직감적으로 느꼈고, 군사들을 시켜 한양 바닥을 샅샅이 뒤지라 하명했지만, 좀처럼 최천중의 자취를 알아낼 수 없자 분노를 터트렸다. 결국 흥선은 채인규(성혁)를 불러 당장 최천중을 잡아 올리라 명령했고, 그 ...

    스타엔 | 2020.07.19 12:29

  • thumbnail
    '박원순 두둔' 진혜원 검사 "비서와 결혼 빌게이츠도 성범죄자?"

    ... 것입니다. 그리고 성범죄자와 결혼하게 되는 것입니다! 갑자기 빌 게이츠를 성범죄자로 만들어 버리는 신공입니다. 1990년대 말 경이적인 시청률을 기록했던 드라마 '청춘의 덫'에서도 회장 직위를 승계하는 조카(전광렬)가 비서(심은하)의 양 어깨를 붙잡고 "내가 사랑한다니까!"라고 소리치면서 사랑을 고백하는 장면이 나옵니다. 심각한 성폭력이었던 것입니다. 아울러 같은 드라마에서는 회장의 조카(유호정)가 회사의 대리(이종원)와 ...

    한국경제 | 2020.07.14 18:44 | 강경주

  • thumbnail
    "이 정도면 부부"…'미스터 라디오' 장민호, 영탁 향한 찐 애정 표현

    ... 찍었다”라고 말해 윤정수, 남창희의 부러움을 샀다. “드라마 ‘바람과 구름과 비’에 영탁과 함께 출연해 화제가 됐다”라고 말하자 장민호는 ”잠재돼 있는 연기 매력을 찾았다. 전광렬이 사극 촬영장으로 데려가서 카메오 출연한 건데 너무 재밌었다”라고 말했고, 계속 연기를 하고싶은 생각이 있냐는 질문에는 “기회가 된다면 해보고 싶다. 풀리지 않는 수수께끼를 풀어내는 형사 역할이 욕심난다”라고 ...

    텐아시아 | 2020.07.14 10:01 | 정태건

  • thumbnail
    '바람과 구름과 비' 박시후, 번뜩이는 칼날 빼들었다…본격 흑화 시작

    ... 집안 금수저 출신에서 멸문당한 천한 점쟁이로 몰락했다가 다시 조선 최고 권력의 정점으로 올라간 불세출의 남자, 조선 최고 역술가 최천중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고 있다. 지난 12일 방송된 17회 분에서 박시후는 권력의 최정점에 선 전광렬의 무소불위 행보를 막아선 데 이어, 사랑하는 여인을 지키려 단호한 결의를 빛내는 ‘시대의 영웅’다운 면모를 묵직한 연기력으로 표현, 극찬을 이끌어냈다. 3년 만에 배오개 주막으로 다시 돌아온 최천중(박시후)은 과거의 ...

    스타엔 | 2020.07.13 10:55

  • thumbnail
    '바람과 구름과 비' 고성희, 전광렬 향해 증오 눈빛

    '바람과 구름과 비' 고성희가 전광렬을 향해 증오의 눈빛을 보낸다. 12일 방송되는 TV조선 '바람과 구름과 비'에서는 흥선대원군 이하응(전광렬)이 이봉련(고성희)에게 새로운 족쇄를 채운다. 앞서 이봉련은 최천중(박시후)과 부부의 연을 맺고 행복한 일만 남았기를 간절히 바랐지만, 상황은 그의 뜻대로 돌아가지 않았다. 최천중을 견제하던 이하응이 결국 그의 목숨을 노리고 삼전도장을 쳐들어온 것. 이에 최천중은 외국으로 ...

    텐아시아 | 2020.07.12 13:15 | 김수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