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78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19명의 국세청장 가운데 8명 구속 또는 수사받아

    전군표씨 수사…국세청장 수난사 새삼 주목 전군표 전 국세청장이 CJ그룹의 세무조사 무마 로비 의혹과 관련해 출국금지를 당하는 등 6년만에 검찰의 수사 대상에 다시 오르며 국세청장의 수난사가 새삼 주목받고 있다. 국세청장은 국정원, 검찰, 경찰청과 함께 4대 권력기관으로 분류되는 국세청의 기관장이자, 국가 재정 징수를 책임지는 책임자로서 권한 또한 막강하다. 서울, 중부, 대전, 부산, 대구, 광주지방청 등 6개 지방국세청에 111개 세무서를 ...

    연합뉴스 | 2013.07.30 09:03

  • 'CJ 수사' 게이트로? 檢, 전군표 출국금지

    CJ그룹의 세무조사 무마 로비 정황을 포착한 검찰이 허병익 전 국세청 차장을 구속한 데 이어 전군표 전 국세청장을 출국금지했다. 검찰은 조만간 전 전 청장을 소환해 그룹 측으로부터 금품을 받았는지와 대가성 여부 등을 추궁할 계획이다. 그룹 측이 2007년을 전후해 이명박 전 대통령의 측근에게 대선 자금 명목으로 금품을 건넸다는 진술도 확보한 것으로 알려져 전 정권 관련 대형 '게이트'로 번질 가능성이 거론된다. ○전군표 전 청장 소환 초읽기 ...

    한국경제 | 2013.07.29 17:08 | 김병일

  • 전군표 前국세청장 "30만달러·시계 안 받았다" 주장

    허병익 전차장 진술과 정면 배치 `진실공방' 불가피 전 전청장 변호인 "CJ-허병익 '뇌물상납' 주장 황당" CJ그룹의 세무조사 무마로비 의혹에 대한 검찰 수사와 관련, 뇌물을 상납받았다는 의혹이 제기된 전군표(59) 전 국세청장이 29일 관련 의혹을 전면 부인했다. 검찰은 앞서 2006년 하반기 CJ그룹에 대한 국세청의 세무조사 및 납세 업무 등과 관련해 편의를 봐달라는 청탁과 함께 미화 30만 달러와 고가의 명품 시계를 받은 혐의(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

    연합뉴스 | 2013.07.29 11:31

  • 국세청, 세무조사 무마의혹 확산에 곤혹

    ... 해 나갈 것" 국세청은 검찰의 CJ그룹 수사가 국세청에 대한 세무조사 무마 로비의혹으로 확산되자 곤혹스러워하며 수사 추이를 지켜보고 있다. 특히 허병익 전 차장이 CJ그룹에서 3억여원을 받은 혐의로 구속된데 이어 이 금품이 전군표 전 청장에게 전달됐다는 의혹이 제기되는 등 파장이 커가자 당혹감도 더하고 있다. 다만 CJ의 국세청 로비 의혹이 2006년, 2008년 등 오래전의 일인 만큼 "과거의 일"이라며 선을 긋고 있다. 국세청의 한 관계자는 29일 ...

    연합뉴스 | 2013.07.29 10:56

  • CJ, 검찰수사 정관계 확대 조짐에 '초긴장'

    "로비 의혹 어디까지"…추가 기소 우려도 CJ그룹은 검찰의 비자금 수사가 정·관계 로비 의혹으로 확대되는 조짐을 보이자 긴장하는 기색이 역력했다. 특히 주말 사이 허병익 전 국세청 차장이 구속되고 전군표 당시 국세청장에 대한 구체적 로비 정황이 터져 나오자 당혹감을 감추지 못했다. 그룹의 한 관계자는 29일 "검찰의 수사 상황에 대해서는 특별히 할 말이 없다"며 "조사를 지켜볼 뿐"이라며 말을 아꼈다. 그러나 내부적으로는 이재현 회장의 구속기소와 ...

    연합뉴스 | 2013.07.29 10:40

  • [특징주]CJ, 약세…비자금 수사 확대

    CJ가 검찰의 비자금 수사 확대에 하락 중이다. 29일 오전 9시 29분 현재 CJ는 전거래일보다 4000원(3.38%) 내린 11만4500원에 거래되고 있다. CJ그룹의 비자금 조성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은 세무조사 무마 로비와 관련해 허병익 전 국세청 차장을 구속한 데 이어 전군표 당시 국세청장을 소환조사할 것으로 알려졌다. 한경닷컴 한민수 기자 hms@hankyung.com

    한국경제 | 2013.07.29 09:30 | 한민수

  • 檢 'CJ 로비' 수사 확대…前국세청장 조사 방침

    ... 2006년 하반기께 CJ그룹에 대한 국세청의 세무조사 및 납세 업무 등과 관련해 편의를 봐 달라는 청탁과 함께 미화 30만 달러와 고가의 명품 시계를 수수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검찰은 이재현(구속기소) CJ 회장이 2006년 7월 전군표 당시 국세청장의 취임을 전후해 허씨를 통해 전 전 청장에게 금품 로비를 시도한 것으로 보고 있다. 허 전 차장은 이 과정에서 미화를 최종 전달하지 않고 자신이 직접 챙긴 것으로 검찰은 의심하고 있지만 허씨 측은 전 전 청장에게 ...

    연합뉴스 | 2013.07.28 19:35

  • thumbnail
    CJ에 뇌물 받은 허병익, 30만달러 배달사고 '논란'

    ... 특수2부(부장검사 윤대진)는 CJ그룹 측이 이재현 회장의 지시로 국세청장에 로비를 시도했다는 관련자 진술을 확보하고 수사 중이다. 이 회장이 신동기 CJ글로벌홀딩스 부사장(구속기소)에게 지시해 세무조사 무마를 위해 2006년 7월 취임한 전군표 당시 국세청장에게 취임을 전후해 금품을 건네도록 했다는 것이다. 이 회장은 국세청 본청 국장으로 재직 중이던 허병익 전 국세청 차장에게 미화 30만달러를 건네며 전 전 청장에게 주라고 한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또 이 회장이 전 ...

    한국경제 | 2013.07.28 18:00 | 정소람

  • 이재현 CJ회장 '국세청장 금품로비' 진술 확보

    ... 국세청장에 대해 금품 로비를 벌인 단서가 포착됨에 따라 검찰의 수사가 정관계를 대상으로 한 전방위 사정 수사로 확대될 지 주목된다. 27일 법조계와 재계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 특수2부(윤대진 부장검사)는 이 회장이 2006년 7월 취임한 전군표 당시 국세청장에게 취임을 전후해 금품을 전달하도록 신동기(구속기소) CJ글로벌홀딩스 부사장에게 지시했다는 관련자 진술을 확보했다. 이 회장은 미화 30만달러를 전 전 청장에게 건네주라며 허병익 전 국세청 차장에게 전달한 것으로 ...

    연합뉴스 | 2013.07.27 19:31

  • 오랜만에 '친정' 방문한 역대 국세청장들

    ... 자신이 재임하던 시절과는 많이 달라진 국세청의 현 주소를 두 눈으로 확인하고 간 바 있습니다. 이날 오찬 간담회에 참석한 역대 국세청장들은 서영택(7대), 임채주(10대), 이건춘(11대), 이용섭(14대), 이주성(15대), 전군표(16대), 백용호(18대) 전 국세청장 등 8명이었습니다. 특히 불미스런 사건에 휘말려 옥고를 치른 이후 국세동우회 등 공식석상에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던 이주성, 전군표 전 국세청장이 참석, 눈길을 끌었습니다. 오전 11시경 국세청사에 ...

    조세일보 | 2013.02.1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