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6,42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최파타' 전도연·윤여정 출연 '지푸들' 정우성 연기 열정 칭찬

    배우 전도연이 라디오에 출연해 청취자들과 소통했다. 20일 방송된 SBS 파워 FM '최화정의 파워타임'의 코너 '최파타 레드카펫'에서는 영화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의 전도연, 윤여정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전도연은 최근 개봉한 신작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의 제목에 대해 "길어서 배우들도 잘 못 외웠다. 그래서 ‘지푸들’이라고 ...

    연예 | 2020.02.20 18:30 | 장지민

  • thumbnail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전도연X윤여정, '최파타' 출격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영화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의 배우 전도연, 윤여정이 오늘(20일) 오후 1시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이하 ‘최파타’)에 출연한다.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은 인생 마지막 기회인 돈 가방을 차지하기 위해 최악의 한탕을 계획하는 평범한 인간들의 범죄극이다. 전도연과 윤여정은 ‘최파타’를 ...

    텐아시아 | 2020.02.20 11:37 | 김지원

  • thumbnail
    라디오로 듣는 걸크러시...전도연x윤여정, '최파타'서 '지푸들' 자랑

    [연예팀]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의 전도연, 윤여정이 '최화정의 파워타임'에 출연한다.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은 인생 마지막 기회인 돈 가방을 차지하기 위해 최악의 한탕을 계획하는 평범한 인간들의 범죄극이다. 매 행사마다 역대급 케미스트리를 선보여온 전도연과 윤여정이 금일(20일) 오후 1시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에 함께 출연한다. 영화에 대한 심도 깊은 대화는 물론 유쾌한 입담과 남다른 케미를 선보일 것이다. ...

    bntnews | 2020.02.20 11:21

  • thumbnail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개봉 첫날 박스오피스 1위 등극

    ... 19일 하루 동안 7만7756명 관객을 동원해 동시기 경쟁작들을 제치고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은 청소년 관람 불가 등급임에도 불구하고 개봉 첫날 박스오피스 1위라는 점에서 의미가 남다르다. 전도연, 정우성, 배성우 등 배우들의 호연, 빈틈없이 짜임새 등 개봉 전부터 입소문이 난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은 최근 흥행에 성공한 청불 영화 ‘범죄도시’ ‘악인전’ 등의 흥행 공식을 ...

    텐아시아 | 2020.02.20 08:25 | 김지원

  • thumbnail
    '지푸라기' 신현빈 “오디션 날 바로 캐스팅...기쁘고 당혹스러워” (인터뷰)

    ... “다른 캐릭터들도 마찬가지이지만 예측 가능할 것처럼 출발했는데 갈수록 예측이 안 되는 모습이 등장하는 걸 보면서 매력적인 작품이라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이어 “시나리오를 전체적으로 봤을 때 미란은 연희(전도연 분)라는 인물에게 이야기를 잘 건네주고 연희가 뛰어가게 만드는 역할을 한다. 매력이지만 부담감을 느꼈다”고 털어놨다. 신현빈은 미란에 대해 “외롭고 괴로운 날들을 살아가고 있는 사람”이라고 소개했다. ...

    텐아시아 | 2020.02.19 20:06 | 김지원

  • thumbnail
    '지푸라기' 신현빈 “전도연의 작은 배려, 내겐 크게 다가왔다” (인터뷰)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배우 신현빈이 영화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이하 '지푸라기')로 전도연과 호흡을 맞춘 소감을 밝혔다. 19일 서울 팔판동의 한 카페에서 '지푸라기'에 출연한 배우 신현빈을 만나 영화와 연기 활동에 대해 이야기를 들어봤다. 이 영화에서 신현빈은 주식 투자 실패로 빚더미에 앉은 주부 미란 역을 맡았다. 신현빈은 이번 영화에서 전도연과 호흡을 맞췄다. 전도연은 이 영화에서 어두웠던 과거를 지우고 새 삶을 살고 싶은 ...

    텐아시아 | 2020.02.19 20:05 | 김지원

  • thumbnail
    [인터뷰] '지푸들', 전도연이기에 가능했던 연기 변신

    [오서린 기자] 칸의 여왕 전도연이 기존의 작품들을 뛰어넘을 매력을 가진 캐릭터로 완벽 변신했다. 거부할 수 없는 독보적인 매력을 가진 연희, 그 자체로 돌아온 전도연의 새로운 모습이 기대되는 이유다. 영화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감독 김용훈)'은 인생 마지막 기회인 돈 가방을 차지하기 위해 최악의 한탕을 계획하는 평범한 인간들의 범죄극이다. 배우 전도연과 11일 오전 서울 종로구의 한 카페에서 만났다. 언론시사회 후 만난 그는 '지푸라기라도 ...

    bntnews | 2020.02.19 10:21

  • thumbnail
    [인터뷰] 정우성, 26년 차 배우의 새로운 얼굴 '지푸들'

    ... 맡은 캐릭터와의 조화를 확인해본 적이 없어요. 그걸 확인해볼 수 있었던 시간이어서 좋고 각자 맡은 캐릭터들이 다른 캐릭터들의 상황이나 연기에 대해서 서로 흡족해하는 반응들이 있어서 좋았습니다.” 정우성은 극중 사라진 연인 연희(전도연) 때문에 사채 빚에 시달리는 태영을 연기했다. 지난해 개봉한 영화 '증인' 속 순호와 180도 다른 모습으로 돌아온 그는 허당끼 있고 인간미 넘치는 태영을 통해 또 다른 정우성의 매력을 보여줬다. 정우성 역시 자신이 연기한 태영 캐릭터에 ...

    bntnews | 2020.02.19 10:01

  • thumbnail
    인터뷰+ㅣ정우성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노메이크업 이유는…"

    ... 고등학교 동창한테도 당한다. 하지만 극 후반부엔 통쾌한 반전을 담당하며 극의 중심을 잡는 인물이다. 태영 속에 정우성하면 떠오르는 '부드러운 카리스마'는 찾아볼 수 없었다. 정우성의 파격적인 변신에 "전도연 씨도, 감독님도 놀랐다"고 할 정도. 극중 빵빵 터지는 장면 대부분은 정우성이 준비한 애드리브였다.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로 정우성은 자신의 이미지를 스스로 던져 버리는 데 성공했다. "어떤 ...

    연예 | 2020.02.19 09:55 | 김소연

  • thumbnail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韓 영화 예매율 1위···흥행 청신호

    ... ‘1917’(감독 샘 멘데스)에 이어 2위에 올랐다.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은 인생 마지막 기회인 돈 가방을 차지하기 위해 최악의 한탕을 계획하는 평범한 인간들의 범죄극이다. 전도연, 정우성, 배성우, 윤여정, 정만식, 진경, 신현빈, 정가람, 박지환, 김준한, 허동원 등이 출연한다. 개봉 전 제49회 로테르담 국제영화제 수상에 이어 제34회 스위스 프리부르 국제영화제, 제42회 모스크바 국제영화제, 제22회 ...

    텐아시아 | 2020.02.19 09:34 | 노규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