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2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여배우 텃세 폭로' 고은아 "前소속사 대표가 야구배트로 머리 때려" 2차 폭로

    여배우들의 텃세를 폭로하며 화제를 모았던 배우 고은아가 과거 소속사로부터 부당한 대우를 받았다고 주장했다. 지난 15일 그룹 엠블랙 출신 미르가 진행하는 유튜브 채널 '미르방TV'에는 '분노 주의 소속사 횡포가 이 정도일 줄이야'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해당 영상에서 고은아는 "과거 회사 내에서 모 선배랑 스캔들이 돌았다. 당시 촬영이 끝난 후 스타일리스트 언니랑 영화를 보러 갔다. 그런데 스타일리스트 언니랑 간거를 누가 남자랑 갔다고...

    스타엔 | 2020.01.17 08:51

  • thumbnail
    래퍼 슬리피 손해배상 피소…前소속사 "전속계약 위반"

    래퍼 슬리피(본명 김성원·35) 전 소속사가 전속계약을 위반했다는 이유로 슬리피를 상대로 손해배상청구 소송을 냈다. 슬리피 전 소속사 TS엔터테인먼트는 18일 법무 대리인을 통해 "슬리피가 방송출연료 일부와 SNS 홍보를 통한 광고료 등을 (소속사에) 숨긴 사실을 알게 되었다"면서 "지난 9일 슬리피를 상대로 약 2억 8천만 원 상당의 전속계약위반에 따른 손해배상청구 소송을 제기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실제 손해액이 더 클 것으로 예상되...

    한국경제 | 2019.12.18 11:08 | YONHAP

  • thumbnail
    '재판 위증' 장자연 前소속사 대표, 첫 재판서 혐의 부인

    "방용훈 모른다…장씨 등 폭행한 적 없다" 위증 혐의 고(故) 장자연 씨와 관련된 재판에서 허위 증언을 한 혐의로 기소된 전 소속사 대표가 법정에서 혐의를 전면 부인했다. 장씨의 전 소속사 대표 김종승(50)씨 측 변호인은 20일 서울중앙지법 형사10단독 함석천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첫 공판에서 "공소사실 전부를 인정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김씨는 2012년 11월 이종걸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명예훼손 재판에서 '장자연 씨가 숨진 이후에야 ...

    한국경제 | 2019.09.20 11:05 | YONHAP

  • thumbnail
    '재판 위증' 장자연 前소속사 대표 불구속 기소

    술접대·성상납 강요 혐의는 시효 만료 고(故) 장자연 씨의 전 소속사 대표가 장씨 관련 재판에서 허위 증언을 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서울중앙지검 조사제1부(부장 김종범)는 22일 과거 더불어민주당 이종걸 의원의 명예훼손 재판에서 위증한 혐의로 장씨의 전 소속사 대표 김종승(50·본명 김성훈) 씨를 불구속기소 했다고 밝혔다. 검찰에 따르면 김씨는 2012년 11월 이종걸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명예훼손 재판에서 '장자연 씨가 숨진 이후에야...

    한국경제 | 2019.07.22 14:59 | YONHAP

  • thumbnail
    강다니엘 측, '1인 기획사 지원' 前소속사 제안 법정서 거절

    LM 엔터, 전속계약 효력 정지 결정에 이의제기 그룹 워너원 출신 가수 강다니엘(23)과 법적 분쟁 중인 전 소속사가 강다니엘의 1인 기획사를 지원할 수 있다는 뜻을 밝혔지만, 강다니엘 측은 거부 의사를 명확히 했다. 서울중앙지법 민사51부(박범석 부장판사)는 26일 강다니엘의 전 소속사인 LM 엔터테인먼트가 법원의 '전속계약 효력 정지' 결정에 불복해 낸 이의신청 사건의 심문을 진행했다. LM 측은 이날 "저희는 (강다니엘이 낸) 가처분...

    한국경제 | 2019.06.26 12:09 | YONHAP

  • thumbnail
    장자연 前소속사 대표 10년 만에 검찰 소환…위증 혐의

    2013년 재판서 "장씨 사망 이후에야 방사장 누구인지 알았다" 위증 장씨 성추행 재판엔 증인 채택됐지만 출석 안 해 고(故) 장자연 씨 관련 재판에서 허위 증언을 한 의혹을 받는 장씨의 전 소속사 대표가 10년 만에 다시 검찰 조사를 받았다. 26일 검찰 등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 조사1부(김종범 부장검사)는 이날 오전 장자연 씨의 전 소속사 대표 김종승(50·본명 김성훈) 씨를 불러 조사하고 있다. 김씨는 과거 이종걸 더불어민주당 의원...

    한국경제 | 2019.06.26 11:37 | YONHAP

  • thumbnail
    정상수 前소속사 측 "전속계약 종료…음주·폭력에 어려움 많아"

    래퍼 정상수(33)의 전 소속사 아우스타운 프로덕션 측이 계약 종료 소식을 전했다. 19일 소속사 측은 "최근 발생한 정상수 사건에 대해 사우스타운 프로덕션은 이미 작년 12월 부터 정상수와 전속 계약 종료 되어있는 상태"라고 공식입장을 밝혔다. 이어 "2015년 부터 2017년 까지 3년동안 소속 아티스트 로써 활동한 정상수는 작년 2017년 또한 해동안 쇼미더머니를 비롯 여러 음반활동을 준비해왔으나 계속된 음주...

    HEI | 2018.02.19 08:59 | 김나정

  • thumbnail
    '석사 논란' 조권 "엉터리 공연 NO…특정 연예인 희생양 돼"

    가수 조권이 석사 학위 논란에 대해 입을 열었다. 8일 조권은 자신의 SNS에 "처음 저에 관한 기사가 나올 것이라 예고 받았을 때부터 저는 제 소신을 밝히기 위해 준비하고 있었습니다. 저의 학업과 관련하여 전소속사와 현소속사 직원 분들께도 입장을 난감하게 해드린 것 같아 너무 죄송한 마음입니다"라고 밝혔다. 이어 조권은 "저는 심경글을 밝히기 전에 세부세칙과 학과 내규의 유무에 관한 사실을 다시 한번 학과 교수님을 ...

    HEI | 2018.02.08 09:07 | 이유미

  • thumbnail
    김연우, 前소속사 미스틱에 승소..'복면가왕' 음원 정산비 돌려받는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김연우 / 사진제공=디오뮤직 가수 김연우가 전 소속사 미스틱엔터테인먼트(이하 미스틱)에서 받지 못한 억대의 MBC 예능프로그램 ‘복면가왕’의 음원 정산금을 돌려받는다. 서울동부지법 민사합의12부(부장판사 강화석)는 5일 김연우의 현 소속사인 디오뮤직이 전 소속사 미스틱에게 낸 ‘복면가왕 정산금 소송에서 “미스틱이 정산금 1억 3159만 원을 지급하라”며 일...

    텐아시아 | 2018.02.05 11:24 | 김하진

  • thumbnail
    티아라, 前소속사에 본격 대응.."이름 지킨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티아라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그룹 티아라가 ‘티아라(T-ARA)’라는 이름을 지키기 위해 본격 대응한다. 지연, 효민, 은정, 큐리 등은 2017년 12월 28일 전 소속사인 MBK엔터테인먼트(이하 MBK)가 ‘티아라(T-ARA)’의 국·영문명을 상표로 출원한 것에 대해 특허청에 상표등록이 거절돼야 할 사유를 기재한 정보제출서를 냈다. 19일 티아라의 법...

    텐아시아 | 2018.01.19 10:25 | 김하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