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38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석사 논란' 조권 "엉터리 공연 NO…특정 연예인 희생양 돼"

    가수 조권이 석사 학위 논란에 대해 입을 열었다. 8일 조권은 자신의 SNS에 "처음 저에 관한 기사가 나올 것이라 예고 받았을 때부터 저는 제 소신을 밝히기 위해 준비하고 있었습니다. 저의 학업과 관련하여 전소속사와 현소속사 직원 분들께도 입장을 난감하게 해드린 것 같아 너무 죄송한 마음입니다"라고 밝혔다. 이어 조권은 "저는 심경글을 밝히기 전에 세부세칙과 학과 내규의 유무에 관한 사실을 다시 한번 학과 교수님을 ...

    연예 | 2018.02.08 09:07 | 이유미

  • thumbnail
    김연우, 前소속사 미스틱에 승소..'복면가왕' 음원 정산비 돌려받는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김연우 / 사진제공=디오뮤직 가수 김연우가 전 소속사 미스틱엔터테인먼트(이하 미스틱)에서 받지 못한 억대의 MBC 예능프로그램 ‘복면가왕’의 음원 정산금을 돌려받는다. 서울동부지법 민사합의12부(부장판사 강화석)는 5일 김연우의 현 소속사인 디오뮤직이 전 소속사 미스틱에게 낸 ‘복면가왕 정산금 소송에서 “미스틱이 정산금 1억 3159만 원을 지급하라”며 일...

    텐아시아 | 2018.02.05 11:24 | 김하진

  • thumbnail
    티아라, 前소속사에 본격 대응.."이름 지킨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티아라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그룹 티아라가 ‘티아라(T-ARA)’라는 이름을 지키기 위해 본격 대응한다. 지연, 효민, 은정, 큐리 등은 2017년 12월 28일 전 소속사인 MBK엔터테인먼트(이하 MBK)가 ‘티아라(T-ARA)’의 국·영문명을 상표로 출원한 것에 대해 특허청에 상표등록이 거절돼야 할 사유를 기재한 정보제출서를 냈다. 19일 티아라의 법...

    텐아시아 | 2018.01.19 10:25 | 김하진

  • 장현승, 한 발 늦은 사과 `팬心` 돌릴 수 있을까?

    ... 상처 받으신 분들께 정말로 죄송하다는 말씀 꼭 드리고 싶다"고 뒤늦은 사과를 전했다.이를 접한 팬들은 "솔직히 옛 팬들이 이런다고 돌아오겠냐(eunk****)", "지금에서야 아쉬운게 많은가 보지(yhuw****)", "하이라이트 전소속사에서 홍보효과 노리고 하는짓인 듯(yun4****)", "음반 내면서 할 소린 아닌듯! 노이즈마케이팅(babo****)", "지금이라도 말해줘서 고마워 응원할께(b2st****)", "아무말 안하고 있가다 솔로앨범 나올라 하니 사과해 버리기~ ...

    한국경제TV | 2017.08.01 08:49

  • thumbnail
    보이그룹 전설, 前소속사에 전속계약 무효 소송 승소

    ... 승소했다. 전설 측에 따르면 전설은 26일 오후 2시 전 소속사 SS엔터테인먼트 박재현 대표를 상대로 전속 계약 무효 관련 소송에서 승소 판결을 받았다. 지난해 7월 전설의 멤버 이승태, 이창선, 진분, 김민준, 유제혁은 전소속사에 대해 “기본적인 활동 지원을 받지 못한 데다 정산 역시 제대로 지급되지 않았다”고 주장, 서울중앙지방법원에 소송을 제기했다. 이들에 따르면 직원들 역시 월급을 못 받고 퇴사처리 됐다. 박재현 대표는 투자자에게 ...

    텐아시아 | 2017.04.26 16:40 | 손예지

  • thumbnail
    화요비 측 "前소속사 대표에 1심 승소"

    화요비 / 사진제공=호기심 스튜디오 레이블 가수 화요비가 전 소속사 대표와의 법적 공방에서 일단 승소했다. 현 소속사 호기심엔터테인먼트 측 한 관계자에 따르면 화요비는 전 소속사 라이언미디어 대표 박 모씨와 지난 2014년부터 3년여간 법적 공방을 끌어온 가운데, 서울동부지방법원 1심 승소 판결을 얻었다. 서울동부지방법원은 박 모씨에 대한 사문서 위조 등의 혐의에 대해 징역 6월에 집행유예 2년, 사회봉사 200시간 처분을 내렸다. 박씨...

    텐아시아 | 2017.02.21 16:10 | 손예지

  • 가수 `쿨` 前소속사, 1∼4집 저작인접권 못 쓴다

    1990년대를 주름잡은 혼성 댄스그룹 `쿨`의 전 소속사가 1∼4집 앨범의 저작인접권을 행사해선 안 된다는 판결이 나왔다.서울중앙지법 민사12부(이태수 부장판사)는 쿨의 리더 이재훈씨의 아버지가 전 소속사 대표 C씨를 상대로 낸 소송에서 "C씨에게 저작인접권이 존재하지 않는다"고 판결했다고 18일 밝혔다.쿨은 1994년 데뷔한 이래 1998년 9월 말까지 C씨가 대표였던 I사와 전속계약을 맺었다.이 기간에 발매한 앨범은 모두 4장으로, `작은 ...

    한국경제TV | 2016.10.18 08:09

  • "가수 '쿨' 前소속사, 1∼4집 저작인접권 못 쓴다"

    '쿨' 리더 이재훈 부친, 전 소속사 대표 상대 소송 이겨 1990년대를 주름잡은 혼성 댄스그룹 '쿨'의 전 소속사가 1∼4집 앨범의 저작인접권을 행사해선 안 된다는 판결이 나왔다. 서울중앙지법 민사12부(이태수 부장판사)는 쿨의 리더 이재훈씨의 아버지가 전 소속사 대표 C씨를 상대로 낸 소송에서 "C씨에게 저작인접권이 존재하지 않는다"고 판결했다고 18일 밝혔다. 쿨은 1994년 데뷔...

    연합뉴스 | 2016.10.18 06:57

  • thumbnail
    '프로듀스 101' 이해인-이수현, 前소속사와 전속계약 해지 '원만 합의'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왼쪽부터)이수현, 이해인/사진=SNS ‘프로듀스 101’에 출연했던 이해인, 이수현이 전 소속사 SS엔터테인먼트와 원만하게 전속 계약 해지에 합의했다. 25일 법무법인 준경 측은 “이해인, 이수현과 SS엔터테인먼트는 오랜 대화 끝에 아무런 조건 없이 전속 계약 해지에 합의했고, 서로의 발전을 기원하며 각자의 길을 걷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해인, 이수현은 빠른 시일 내...

    텐아시아 | 2016.05.25 07:36 | 김하진

  • `성매매 의혹` 여가수 전소속사 "정산금 10억 이상, 성매매 할 이유없어"

    `원정 성매매 의혹` 유명 여가수 C양 전 소속사가 입장을 밝혔다.C양 전 소속사 고위 관계자는 17일 한 매체에 "C양이 성매매를 할 이유가 없다. 왜 그런 의혹을 받고 있는지 잘 모르겠다"면서 "C양이 전속계약 기간 동안 회사에서 수익 정산금으로 가져간 돈이 10억 이상"이라고 밝혔다.이어 "경제적으로 큰 어려움이 없었을텐데 그런 일에 연루된 것이 납득가지 않는다"면서 "어머니가 엄격해 밤 늦게 외출도 하지 못하는 것으로 안다. 지난해 건강...

    한국경제TV | 2016.03.17 09: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