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55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진주서 민원인이 공무원 모욕·폭행…공노조 "재발방지하라"

    ... 문제로 초장동행정복지센터에 민원을 제기했고 담당 공무원이 지난달 30일 현장을 확인하는데 갑자기 민원인이 공무원을 폭행했다고 밝혔다. 이 민원인은 당시 입에 담지 못할 욕설을 하며 모욕을 줬다고 덧붙였다. 이로 인해 이 공무원은 전치 2주의 상해와 함께 정신적 충격으로 병가를 냈다. 진주시지부는 "사법당국은 폭행 민원인을 철저하게 수사해 엄벌에 처해 달라"고 요구했다. 또 "공무원 개인의 민원응대 문제로 생각하고 소극 대처해서는 안 된다"며 "전 부서에 자동안내 ...

    한국경제 | 2020.08.03 15:50 | YONHAP

  • thumbnail
    40대男 출소 4개월만에 강도짓…"5500원 빼앗고 징역 7년"

    ... 5월6일 오전 5시50분께 청주시 청원구 소재 한 다방에 침입해 주인 B 씨(61)를 주먹으로 때리고 5500원을 빼앗은 혐의로 구속기소됐다. 당시 B 씨의 비명에 A 씨는 다방을 빠져나와 달아났고, B 씨는 손목을 다치는 등 전치 3주의 부상을 입고 병원 치료를 받았다. 경찰은 다방 인근 CCTV 영상을 분석해 A 씨를 검거했다. 조사 결과 A 씨는 특수강도강간죄로 징역 10년형을 선고 받고 복역하다 지난 1월 만기 출소한 것으로 확인됐다. 재판부는...

    한국경제 | 2020.08.02 16:37 | 이보배

  • thumbnail
    '잘못된 효심'…돈 문제로 어머니 옛 동업자 감금·폭행

    ... 나가겠다고 요청했으나 묵살했고, 문 앞에서 버티면서 약 30분 동안 A 씨를 감금했다. "당장 돈을 줄 수 없다"는 A 씨의 말에 화가난 박 씨는 발로 A 씨의 다리를 걸어 바닥에 넘어뜨리고 가슴과 허벅지 등을 수회 폭행해 전치 8주의 상해를 입혔다. 앞서 지난 4월 1심 재판부는 박 씨에게 징역 1년을 선고했지만 2심 재판부는 "책임을 인정하고 피해자와 합의했다"는 점을 들어 집행유예를 선고했다. 재판부는 "피고인이 채무 변제를 ...

    한국경제 | 2020.08.02 11:07 | 이보배

  • thumbnail
    "출소 4개월 만에 또 강도짓"…40대 징역 7년

    ... A씨는 지난 5월 6일 오전 5시 50분께 청주시 청원구의 한 다방에 침입해 주인 B(61)씨를 주먹으로 때리고 5천500원을 빼앗은 혐의로 구속기소 됐다. A씨는 B씨가 소리치자 다방을 빠져나와 달아났다. B씨는 손목을 다치는 등 전치 3주의 부상을 입고 병원 치료를 받았다. 경찰은 다방 인근 폐쇄회로(CC)TV를 분석해 A씨를 검거했다. 조사 결과 A씨는 특수강도강간죄로 징역 10년형을 선고받고 복역하다 지난 1월 만기 출소한 것으로 확인됐다. A씨는 이 ...

    한국경제 | 2020.08.02 11:00 | YONHAP

  • thumbnail
    동급생 집단 폭행하고 5일 출석 정지…"처벌 가볍다" 청원

    ... 동급생 B(15)군의 다리를 걸레 자루로 때리고 목을 조른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당일 B군 신고를 받고 가해 학생들을 불러 조사했다. A군 등은 경찰에서 폭행 사실을 인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폭행을 당한 B군은 병원에서 전치 2주 진단을 받은 뒤 치료와 정신 상담을 병행하고 있는 상태다. 이후 B군 부모의 신고를 받고 조사에 나선 학교 측은 피해 학생과 가해 학생들을 차례로 조사하고, 자료를 학교폭력 관련 업무를 담당하는 관할 교육지원청에 넘겼다. ...

    한국경제 | 2020.07.30 07:00 | YONHAP

  • thumbnail
    신도 때린 종교인 항소심서 벌금 200만원 선고

    ... 상처를 입힌 혐의(상해)로 기소된 종교인 A(54)씨에 대한 항소심에서 무죄를 선고한 원심을 깨고 벌금 200만원을 선고했다고 29일 밝혔다. A씨는 2018년 12월 경북의 한 종교시설에서 신도 B(55)씨를 주먹으로 때려 전치 2주의 상처를 입힌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1심 재판부는 "피해자가 폭행당한 장소와 폭행 부위에 대해 수사기관 및 법정에서 한 진술이 일관되지 않은 점 등을 종합하면 검찰이 제출한 증거만으로 공소사실을 인정하기 부족하다"며 무죄를 ...

    한국경제 | 2020.07.29 05:43 | YONHAP

  • thumbnail
    흉기 지닌 채 깨물었다면 특수상해…법원, '범행목적 도구' 인정

    ... 상태에서 상대에게 그 사실을 알리고 위협한 혐의(특수건조물침입·특수상해)로 재판에 넘겨진 김모(54)씨에게 징역 11개월을 선고했다고 28일 밝혔다. 김씨는 지난해 9월 서울 용산구의 한 사무실에 침입해 피해자와 회사 대표에게 전치 2주의 상해를 입힌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김씨는 흉기 2개와 화분을 소지한 채 사무실로 들어왔다가 들고 있던 흉기 1개를 회사 대표에게 빼앗기자 이들의 손을 깨물었다. 1심 재판에서 검찰은 김씨가 빼앗긴 것 외에도 추가로 ...

    한국경제 | 2020.07.28 11:26 | YONHAP

  • thumbnail
    경찰관 폭행한 현대중공업 노조원 8명 징역형 집유·벌금형(종합)

    ... 폭행하고 휴대전화를 빼앗은 것으로 알려졌다. 노조 간부인 A씨는 "저놈 잡아라"라고 외치며 C씨를 지목했고, 나머지 피고인들은 C씨를 둘러싸고 폭력을 행사했다. 작업화에 채이고 밟힌 C씨는 허벅지와 고관절의 근육과 신경막 파열 등으로 전치 3주 진단을 받았다. 피고인 3명은 재판에서 "얼굴이 노출되면 회사에서 불이익을 받을 수 있기 때문에 방어하는 차원에서 카메라를 빼앗았다"라면서 무죄를 주장했다. 이에 대해 재판부는 "피해자의 몸을 밀치고 옷을 당겼을 뿐 아니라, ...

    한국경제 | 2020.07.23 15:04 | YONHAP

  • thumbnail
    무단 점유한 건물서 처음 본 남성 살해 시도…징역 12년

    ... 명령했다. A씨는 올해 3월 7일 오후 3시 35분께 인천시 옹진군 영흥도 한 건물에서 B(60)씨에게 흉기와 둔기를 수차례 휘둘러 살해하려 한 혐의로 구속기소 됐다. B씨는 머리뼈 등이 부러지는 중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졌고, 전치 12주 진단을 받았다. 완공되지 않은 철골 건물을 무단으로 점유해 사용한 A씨는 사건 당일 우연히 마주친 B씨에게 "나가라"고 요구했으나 거부당하자 시비 끝에 범행을 저질렀다. B씨는 "매물로 나온 토지가 있는데 사진을 찍어 달라"는 ...

    한국경제 | 2020.07.23 10:53 | YONHAP

  • thumbnail
    달리는 택시 안에서 기사 마구 때린 30대 징역 1년 6개월

    ... 고려했다"고 양형 이유를 설명했다. A씨는 지난 3월 4일 오후 4시 20분께 청주시 흥덕구 복대동 도로를 달리는 택시 안에서 운전 중인 B(63)씨를 주먹으로 4차례 때린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B씨는 코뼈가 부리는 등 전치 4주의 중상을 입고 병원 치료를 받았다. A씨는 택시 안에 있던 80만원 상당의 블랙박스와 내비게이션을 발로 걷어차 부순 혐의도 받는다. 술에 취한 상태였던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운전기사가 대답을 성의 없게 해서 화가 났다"고 ...

    한국경제 | 2020.07.18 11: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