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6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화승엔터, 1500억 CB 발행에도 '꿋꿋'

    신발 제조업자개발생산(ODM) 업체인 화승엔터프라이즈가 대규모 전환사채(CB) 발행에도 불구하고 상승세를 이어갈 수 있다는 전망이 나왔다. 주식 추가 발행에 따른 희석 부담보다는 자금 조달을 통한 중장기적인 성장성에 주목할 필요가 ... 따른 주식 발행 수는 855만 주로 희석률은 12% 수준이다. 전환가액은 1만7542원으로, 1년 뒤부터 보통주 전환이 가능하다. 박현진 DB금융투자 연구원은 “투자자가 상환을 요구하는 풋옵션과 리픽싱(전환가 하향 조정)이 ...

    한국경제 | 2020.02.25 15:43 | 김기만

  • [마켓인사이트]아리바이오, 기관 대상 펀딩 前 CB로 66억 조달

    ... 자본시장의 혜안 ‘마켓인사이트’ 에 게재된 기사입니다≫ 신약개발 기업인 아리바이오가 전환사채(CB)를 발행해 66억원을 조달했다. 프리IPO 투자(상장 전 지분 투자)를 유치하기 전 소규모로 자금을 받아, ... 종가 7040원)보다 높다. 만기 3년에 표면금리는 2%, 만기보장 수익률은 4%이고 올 상반기 매출을 반영한 리픽싱(전환가액 조정) 조건이 있다. CB 투자자들인 다음달 2일 납입을 마칠 예정이다. 이고운 기자 ccat@h...

    마켓인사이트 | 2020.02.19 14:21

  • thumbnail
    글로벌 PE 인수 효과 사라지나…1년 최저가 찍은 동아지질

    토목 전문 건설업체 동아지질이 전환사채(CB)·신주인수권부사채(BW) 전환가를 하향 조정(리픽싱)해 주가가 급락했다. 주가가 최근 1년 내 최저가 수준으로 떨어지면서 내달 주주총회에서 대주주가 향후 경영 계획을 구체적으로 ... BW와 CB 행사가를 1만9950원에서 1만6540원까지 낮춘 게 영향을 줬다는 분석이다. CB 및 BW를 주식으로 전환하면 기준 주주들의 지분 희석이 커질 것이란 우려 때문이다. 동아지질은 지난 3일 장중 1년 최저가(1만5000원)까지 ...

    한국경제 | 2020.02.18 17:26 | 김동현

  • thumbnail
    "급성장한 메자닌채권, 신용분석강화·리픽싱규제 필요"

    ... 주식 전환을 통한 유동화에 문제가 생겼다는 게 회사의 설명이다. 메자닌채권은 특정 조건에 따라 채권이 주식으로 전환되거나 주식을 매입할 수 있는 권리를 부여하는 구조의 혼성증권이다. 대표적으로 전환사채, 교환사채, 신주인수권부사채, ... 있는 데다 투자자가 리픽싱을 염두에 두고 발행기업의 신용도를 면밀하게 검토하지 않게 될 가능성도 있다"며 "다만 리픽싱을 전면 금지하면 메자닌채권의 전환에 어려움이 발생하고 메자닌채권에 대한 투자자 유인도 크게 감소할 것이라는 우려가 ...

    한국경제 | 2019.10.22 11:17 | YONHAP

  • thumbnail
    "메자닌 무분별한 전환價 조정…투자자 보호 위해 제한해야"

    ... 메자닌시장을 손봐야 한다는 분석이 제기됐다. 헤지펀드 등 메자닌 투자자들이 상장기업 신용위험 분석 없이 무분별한 ‘리픽싱’(발행 기업 주가가 하락 시 전환 가격을 조정하는 것) 권리를 행사하고 있어 기존 투자자에게 피해를 안기고 있다는 지적이다. 메자닌채권은 전환사채(CB) 신주인수권부사채(BW) 등과 같이 주식으로 바꿀 수 있는 채권을 말한다. 김필규 자본시장연구원 연구위원은 20일 ‘메자닌채권시장의 특성 분석 및...

    한국경제 | 2019.10.20 17:28 | 한경제

  • [일문일답] 라임운용 대표 "환매중단 펀드 원금 손실 가능성은 작아"

    ... 된 코스닥 기업에서 임원 횡령 사건까지 불거지면서 투자자들 불안이 커졌는데. ▲ 해당 업체 같은 경우는 CB(전환사채)를 전환했고 대주주 물량이 반대매매로 나오면서 얼떨결에 대주주가 될 수밖에 없었던 상황이었다. 실질적인 회사 경영과도 ... 내에서 풋 행사 가능한 규모는 어느 정도로 추정되나. ▲ 금액으로 봤을 때는 1천400억원 정도 되는 것 같다. 리픽싱 여지 남아있는 경우 1천억원 안팎으로 추정되는데 가능한 시장에서 소화하는 방법으로 노력하고 있다. -- 부실기업의 ...

    한국경제 | 2019.10.14 17:29 | YONHAP

  • thumbnail
    한국 개미만 '피눈물'

    ... ‘큰손’인 외국인과 기관도 코스닥시장을 외면하고 있다. 외국인은 이달 코스닥시장에서 2941억원, 기관은 4835억원어치를 순매도했다. 개인만 홀로 8780억원어치 순매수했다. 코스닥 상장사들이 지난해 대거 발행한 전환사채(CB)의 전환 가격이 주가 하락에 하향 조정(리픽싱)되고 있는 점도 부담이다. 빅2 빼면 코스피도 뒷걸음질 코스피지수는 올해 1.24% 올라 코스닥지수(-4.60%)보다 성과가 좋았다. 하지만 미국 S&P500(19.82%), ...

    한국경제 | 2019.07.26 17:37 | 임근호

  • thumbnail
    모험자본 투자하랬더니…좀비기업에 '몰빵'

    ... 대체투자를 내세우면서 실제로는 코스닥 한계기업들에 집중 투자했다. 기업가치는 거의 고려되지 않았다. 실제 라임자산운용이 전환사채(CB)나 신주인수권부사채(BW)를 대규모로 인수한 상장사 32곳(5% 지분 공시 대상) 가운데 24곳(75%)이 ... CB에 투자할 경우 상장폐지 리스크만 피하면 된다고 보고 조단위 자금으로 쓸어담은 것이다. 주가가 떨어지면 CB 전환가격이 하향조정(리픽싱)되기 때문에 일반 투자자보다 수익을 낼 확률이 높다. 라임운용을 비롯한 헤지펀드 자금이 밀려들면서 ...

    한국경제 | 2019.07.23 17:29 | 조진형

  • thumbnail
    간판 펀드 '새턴' 작년 수익률 17%…변동성 장세서 더 빛났다

    ... 같은 기간 국내 주식형 공모펀드는 평균 15.93% 손실을 봤다. 새턴 펀드는 메자닌과 국내 주식을 함께 담고 있다. 메자닌엔 전환사채(CB) 신주인수권부사채(BW) 교환사채(EB) 등이 포함된다. 주식을 정해진 가격에 살 수 있는 권리가 부여된 채권들이다. 발행기업의 주가가 떨어지면 주식으로 바꿀 때 적용되는 전환가액을 낮춰 조정(리픽싱)할 수 있는 권리가 있다. 주식에 비해 비교적 안정적인 투자 대상이란 평가를 받는다. 우량한 메자닌을 많이 ...

    한국경제 | 2019.05.23 17:20 | 최만수

  • thumbnail
    공모펀드 몰락이 '코리아디스카운트' 불렀다

    ... “공매도가 항상 주가 하락으로 이어지는 것은 아니지만 하락장에서 공매도가 몰리면 지수에 부담을 줄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작년부터 전환사채(CB) 발행이 급격하게 늘어난 것도 메자닌을 활용하는 헤지펀드 자금이 증가한 것과 관련이 깊다. CB는 주가가 떨어지면 주식으로 바꿀 때 적용되는 전환가액을 낮춰 조정(리픽싱)할 수 있는 권리가 있다. CB전환에 따른 ‘매물 폭탄’이 쏟아지면 지분이 희석돼 주가에 부담을 줄 ...

    한국경제 | 2019.05.01 14:15 | 최만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