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6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후계자는 신동빈"…20년 전 롯데 신격호 자필 유언장 공개(종합2보)

    신동주 "법적 효력 없어" 반발…롯데 "후계구도 문서화에 의미" 신동빈, 일본 롯데홀딩스 사장 겸 최고경영자 선임으로 경영권 굳혀 올해 1월 별세한 신격호 롯데그룹 명예회장이 20년 전 차남인 신동빈 회장을 후계자로 지목한 내용을 담은 유언장이 일본에서 처음으로 공개됐다. 신동빈 회장과 경영권을 두고 갈등을 빚고 있는 장남 신동주 SDJ코퍼레이션 회장(전 일본 롯데홀딩스 부회장)은 "법적 효력이 없는 유언장"이라며 반발했다. ◇ 20년 ...

    한국경제 | 2020.06.24 19:45 | YONHAP

  • thumbnail
    "롯데그룹 후계자는 신동빈"…신격호 자필 유언장 나왔다(종합)

    2000년 3월 작성…신동빈, 일본 롯데홀딩스 사장 겸 최고경영자로 선임 올해 1월 별세한 신격호 롯데그룹 명예회장이 20년 전 차남인 신동빈 회장을 후계자로 지목한 내용을 담은 유언장이 일본에서 처음으로 공개됐다. 24일 롯데지주에 따르면 최근 신격호 명예회장의 유품을 정리하던 중 일본 도쿄 사무실에서 신 명예회장의 자필 유언장이 발견됐다. 유언장에는 사후에 한국과 일본, 그 외 지역의 롯데그룹 후계자를 신동빈 회장으로 한다는 내용이 담...

    한국경제 | 2020.06.24 14:56 | YONHAP

  • thumbnail
    "롯데그룹 후계자는 신동빈"…신격호 자필 유언장 일본서 발견

    2000년 3월 작성…신동빈, 일본 롯데홀딩스 사장 겸 최고경영자로 선임 올해 1월 별세한 신격호 롯데그룹 명예회장이 20년 전 차남인 신동빈 회장을 후계자로 언급한 내용을 담은 유언장이 일본에서 공개됐다. 24일 롯데지주에 따르면 최근 신격호 명예회장의 유품을 정리하던 중 일본 도쿄 사무실에서 신 명예회장의 자필 유언장이 발견됐다. 유언장에는 사후에 한국과 일본, 그 외 지역의 롯데그룹 후계자를 신동빈 회장으로 한다는 내용이...

    한국경제 | 2020.06.24 14:16 | YONHAP

  • thumbnail
    '합치면 정이 되는 합정인데~' 바람이 불고 사랑이 우는 이별의 환승역

    ... 동기는 금병완·김국진·김수용·김용만·남희석·박병득·박수홍·양원경·엄정필·윤기원·이영재·전효실·최승경이다. 그는 타고난 끼와 재주가 많고 노력하는 열정도 남다른 만능 엔터테이너다. 그 유재석이 2019년 변신의 환승역에 도착했다. ‘합정역 5번 출구’ 유행가를 부르면서. 유차영 < ...

    한국경제 | 2020.05.22 16:44

  • thumbnail
    일본 롯데홀딩스 주총서 신동빈 이사 재선임…형 신동주 부결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26일 일본 롯데홀딩스 정기 주주총회에서 무난하게 이사로 재선임됐다. 신 회장의 형 신동주 전 일본 롯데홀딩스 부회장의 이사 선임안건은 부결돼 일본 롯데 경영 복귀가 무산됐다. 롯데지주는 이날 오전 일본 도쿄에서 열린 일본 롯데홀딩스 정기주총에서 일본 롯데홀딩스의 공동 대표이사를 맡은 신동빈 회장과 쓰쿠다 다카유키(佃孝之) 사장의 이사 재선임안이 과반수 찬성으로 승인됐다고 밝혔다. 신동주 전 부회장은 지난해에 이어 ...

    한국경제 | 2019.06.26 16:57 | YONHAP

  • thumbnail
    일본 롯데홀딩스 주총서 신동빈 이사 재선임…형 신동주 부결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26일 일본 롯데홀딩스 정기 주주총회에서 무난하게 이사로 재선임됐다. 신 회장의 형 신동주 전 일본 롯데홀딩스 부회장의 이사 선임안건은 부결돼 일본 롯데 경영 복귀가 무산됐다. 롯데지주는 이날 오전 일본 도쿄에서 열린 일본 롯데홀딩스 정기주총에서 일본 롯데홀딩스의 공동 대표이사를 맡은 신동빈 회장과 쓰쿠다 다카유키(佃孝之) 사장의 이사 재선임안이 과반수 찬성으로 승인됐다고 밝혔다. 신동주 전 부회장은 지난해에 이어 ...

    한국경제 | 2019.06.26 11:19 | YONHAP

  • thumbnail
    신동주, 본인 이사 선임안 또 제출…신동빈 해임안은 내지 않아(종합2보)

    SDJ "화해 제안 연장선"…롯데 "이사 선임 여부는 주총서 결정될 것" 롯데가(家)의 장남인 신동주 전 일본 롯데홀딩스 부회장이 올해 일본 롯데홀딩스 정기주주총회에서도 자신의 이사직 복귀 안건을 제안하기로 했다. 하지만 지난해와 달리 동생인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의 해임 안건은 제출하지 않을 예정이어서 그의 경영권 복귀 시도 행보를 놓고 엇갈린 해석이 나온다. 신 전 부회장이 대표로 있는 S...

    한국경제 | 2019.06.20 15:58 | YONHAP

  • thumbnail
    신동주, 본인 이사 선임안 또 제출…신동빈 해임안은 내지 않아

    SDJ "화해 제안 연장선"…롯데 "이사 선임 여부는 주총서 결정될 것" 롯데가(家)의 장남인 신동주 전 일본 롯데홀딩스 부회장이 올해 일본 롯데홀딩스 정기주주총회에서도 자신의 이사직 복귀 안건을 제안하기로 했다. 하지만 지난해와 달리 동생인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의 해임 안건은 제출하지 않을 예정이어서 그의 경영권 복귀 시도 행보를 놓고 엇갈린 해석이 나온다. 신 전 부회장이 대표로 있는 S...

    한국경제 | 2019.06.20 09:54 | YONHAP

  • thumbnail
    신동빈, 1년만에 日롯데 경영 복귀…日롯데홀딩스 대표이사 취임

    롯데지주 "대내외적 어려움 극복에 중요 토대"…기업공개 속도낼듯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20일 1년 만에 일본 롯데홀딩스의 대표이사에 취임하며 일본 롯데 경영에 복귀했다. 일본 롯데홀딩스는 이날 오후 도쿄(東京) 신주쿠(新宿) 본사에서 이사회를 열고 신동빈 회장의 대표이사 취임 안건을 통과시켰다. 롯데홀딩스 측은 "예측 불가능한 세계 경제와 디지털화에 따라 급변하는 사업 환경에 대응하기 위해 롯데를 ...

    한국경제 | 2019.02.20 18:01 | YONHAP

  • thumbnail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 보석 신청 한 달… 풀려날 가능성은

    구속수감 중인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사업 현안 해결 등을 이유로 법원에 보석을 신청한 지 한 달이 지났지만, 결론이 나지 않고 있다. 22일 법원과 재계에 따르면 면세점 관련 뇌물 혐의로 지난 2월 1심에서 법정 구속된 신 회장은 경영권 방어와 시급한 사업 현안 해결을 위해 지난달 12일 법원에 보석을 신청했다. 지난달 29일 일본 도쿄에서 열린 롯데홀딩스 정기 주총에 참석해 자신의 형인 신동주 전 일본 롯데홀딩스 부회장이 제안한 '...

    한국경제 | 2018.07.22 09:0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