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1,19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4차 대유행' 속 동해안 피서객 절정…45만 인파 몰려

    7월의 마지막 날인 31일 강원 동해안에 올여름 들어 가장 많은 인파가 몰렸다. 강원도 환동해본부는 이날 도내 82개 동해안 해수욕장 방문객이 45만7927명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지역별로는 고성이 33만9300명으로 가장 많았다. 이어 삼척 3만3057명, 동해 2만3742명, 강릉 2만2324명, 속초 2만582명, 양양 1만8922명 순이다. 휴가철을 맞아 떠난 차량들이 몰리면서 이날 수도권에서 강원 동해안으로 향하는 고속도로에는 정...

    한국경제 | 2021.07.31 19:31 | 신용현

  • thumbnail
    동해안 피서 절정…4차 대유행 속 45만명 몰려

    ... 2만3천742명, 강릉 2만2천324명, 속초 2만582명, 양양 1만8천922명 순이다. 이날 수도권에서 강원 동해안으로 향하는 영동고속도로와 서울양양고속도로에는 몰려든 차량으로 오전부터 극심한 정체가 시작돼 오후 1∼2시께 절정에 달했다. 오후 3시께부터 점차 고속도로 정체가 풀려 오후 5시께 평소 주행 속도를 되찾았다. 강원도 동해안 6개 시·군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차단을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를 시행 중이다. 이날 오후 ...

    한국경제TV | 2021.07.31 19:01

  • thumbnail
    강원도 동해안 해수욕장 올여름 최다 인파…45만 명

    ... 2만3천742명, 강릉 2만2천324명, 속초 2만582명, 양양 1만8천922명 순이다. 이날 수도권에서 강원 동해안으로 향하는 영동고속도로와 서울양양고속도로에는 몰려든 차량으로 오전부터 극심한 정체가 시작돼 오후 1∼2시께 절정에 달했다. 차량이 가다 서기를 반복하면서 서울에서 강릉까지는 4시간 이상, 양양까지는 3시간 30분 이상 걸렸다. 오후 3시께부터 점차 고속도로 정체가 풀려 오후 5시께 평소 주행 속도를 되찾았다. 강원도 동해안 6개 시·군은 ...

    한국경제 | 2021.07.31 18:33 | YONHAP

  • thumbnail
    펄펄 끓는 대구 37.2도, 올해 최고 기온…폭염 절정

    자동 기상관측장비(AWS) 측정 경산 하양 38.1도 대구의 31일 낮 최고기온이 37도를 넘어 올해 전국 최고 기온을 기록하는 등 폭염이 기승을 부렸다. 대구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 30분 기준 대구 낮 최고 기온은 37.2도로 나타났다. 자동 기상관측장비(AWS) 측정값이 아닌 기상 관서 기준으로는 올해 전국에서 가장 높은 기온이다. 경북 의성 낮 기온은 36.4도까지 올랐다. AWS 측정값으로는 경산 하양이 38.1도까...

    한국경제 | 2021.07.31 17:20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꿈의 섬'서 펼쳐진 양궁 드라마…'5번째 금메달은 3년 뒤에!'

    ... 대만과의 결승전에서는 마지막 사수로 나선 '맏형' 오진혁이 활시위를 놓자마자 '끝!'이라고 외쳐 우승의 순간을 더욱 짜릿하게 만들었다. 안산이 여자 개인전에서도 우승해 사상 첫 양궁 3관왕에 등극하면서 태극궁사 드라마는 절정으로 치달았다. 안산은 준결승전과 결승전에서 잇따라 슛오프까지 가는 명승부를 펼쳐 국민들의 진땀을 뺐다. 특히 SNS 논란 속에서도 흔들리지 않고 새 역사를 쓰는 모습은 그를 지지한 많은 팬을 뭉클하게 만들었다. 안산은 경기 ...

    한국경제 | 2021.07.31 16:02 | YONHAP

  • thumbnail
    '펜트하우스3' 한지현, 기도원 도주했다 '광기 폭발'

    ... 터라 그의 도주가 과연 앞으로 있을 전개에 어떤 영향을 끼치게 될지 궁금증을 높인다. 모든 퍼즐 조각들이 제자리를 찾아가듯 '펜트하우스3'도 마지막을 향해 질주하고 있다. 각각의 캐릭터들이 저마다의 복수를 꿈꾸며 극은 절정 중에서도 가장 꼭대기에서 서사를 뿜어내는 중이다. 한지현은 그 중심에서 주석경이라는 키가 되어 매회 열연을 펼치고 있다. 특히 기도원에서 탈출하기 위해, 주단태의 진짜 얼굴을 마주하고 받아들일 수 없는 진실들을 맞닥트린 후에 시시각각 ...

    텐아시아 | 2021.07.31 14:37 | 태유나

  • thumbnail
    '라우드' 이계훈 VS 케이주, 투표 경쟁 불 붙었다

    박진영의 JYP와 싸이의 피네이션에서 각각 데뷔할 두 팀의 남자 아이돌 그룹을 선발하는 SBS 예능 ‘LOUD:라우드’(이하 ‘라우드’)의 여정이 절정으로 치닫고 있는 가운데 팬 투표 선두권 경쟁도 뜨거워지고 있다. 매주 방송 종료 직전 공개되고 있는 팬 투표 결과에 따르면 지난 24일 기준으로 1위는 이계훈, 그 뒤를 이어 케이주가 바짝 쫓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내외 팬 투표 집계 결과가 지난 ...

    텐아시아 | 2021.07.31 11:19 | 태유나

  • thumbnail
    유엔기구 "북한, 식량불안정 우려 증가…연간 곡물 86만t 부족"

    ... 강력한 정책을 시행했다"며 "당국은 인도주의적 접근을 강도 높게 제약하고 강력히 통제했다"고 전했다. 보고서는 또 지난해 8∼9월 폭우와 태풍 등 극심한 기후 여건 때문에 북한의 작황이 영향을 받았다면서 올해도 8∼10월 태풍이 절정에 달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이에 따라 북한이 식량 부족분을 지원받지 못하면 주민들이 이 기간 혹독한 시간을 보낼 수 있다고 지적했다. 보고서는 북한 정부가 곡물 수입량을 늘릴 수 있도록 통로를 마련하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

    한국경제 | 2021.07.31 09:33 | YONHAP

  • thumbnail
    양양 '풀 파티'처럼 될라…강릉시 '호텔 루프톱 불꽃축제' 금지

    강원 강릉시가 피서 절정기를 맞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이 우려되자 호텔 투숙객 등을 모집해 벌이는 불꽃축제를 금지했다. 30일 강릉시에 따르면 이날부터 다음 달 1일까지 SNS를 통해 모집한 젊은이들이 참여하는 '호텔 루프톱 불꽃축제'로 코로나19가 확산할 위험이 커 모임을 전격 금지했다. 모객을 하는 사람이 올린 SNS를 보면 이곳에서는 이날 저녁 라이브 공연과 불꽃놀이가 예정돼 있다. 기본 참가비로 보이는 '엔비'는 ...

    한국경제 | 2021.07.30 17:30 | YONHAP

  • thumbnail
    가을에 식비 걱정 느나…원자재가 이어 소매가 상승 예고

    ... 비용이 늘었다. 더 길고 심해진 극단적 가뭄 때문에 미국과 브라질 등지에서 곡물 생산량이 급감해 원자재 가격이 뛰어올랐다. 수요 측면에서는 코로나19 대유행기에 억눌린 소비가 부활하고 있다는 점이 주목된다. 식품 수요는 팬데믹 절정기에 외식이 줄면서 위축됐다가 백신 보급, 방역규제 완화로 급격히 회복하는 추세다. 중국이 아프리카돼지열병을 딛고 돼지 사육을 재개한다는 점, 고유가 때문에 곡물을 원료로 한 에너지 생산이 는다는 점도 변수로 거론된다. 유엔...

    한국경제 | 2021.07.30 11:4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