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10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왜 생명보험을 가입해야 하냐"고 물으신다면[김두철의 보험세상]

    고명하시고 백수를 넘기신 철학자께서 당신 인생의 절정기는 70세 전후로 한 시기였다고 하신 말씀이 화제가 됐습니다. 서구에서는 은퇴 이후의 30년을 핫 에이지(hot age)라며 새삼 의미를 강조하고 있습니다. 2019년 대한민국 남성의 기대수명이 이미 83.5세인데다 앞으로 생활환경은 더 좋아질 겁니다. 숫자상으로는 당연히 그럴 수 있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문제는 '나도 그럴 수 있느냐'와 결국에는 '돈'으로 귀결된다는 ...

    The pen | 2021.05.08 05:40 | 김두철

  • thumbnail
    마이클 잭슨 사망 당시 이름값은 46억원…유족 상속세 크게 줄어

    ... 들어주면서 초상권 가치를 415만달러(46억6천만원)라고 결론내렸다. 각종 스캔들로 사망 당시 잭슨의 명성이 크게 훼손된 상태였고, 초상권 가치도 쪼그라들었다는 점을 인정한 것이다. 마크 홈즈 판사는 잭슨이 사망 당시 인기 절정기를 지났고 많은 빚을 졌으며 아동 성추행 의혹으로 명성에 손상이 갔다고 밝혔다. 이어 "잭슨은 생애 마지막 10년 동안 지구상에서 가장 유명한 사람 중 한 명이었지만, 초상권과 관련한 수익을 거의 내지 못했다"고 말했다. 법원은 ...

    한국경제 | 2021.05.05 04:28 | YONHAP

  • thumbnail
    새 말라리아 백신, 예방 효과 77%

    ... 백신(R21)에 노바백스가 만든 백신 보조제(Matrix-M)를 사용한 것이다. 임상시험은 말라리아가 빈발하는 아프리카의 부르키나파소에서 생후 5~17개월의 영유아 450명을 대상으로 1년에 걸쳐 진행됐다. 백신은 이 지역의 말라리아 시즌 절정기인 5월초에서 8월초(2019년) 사이에 투여됐다. 영유아들은 3그룹으로 나뉘어 한 그룹엔 저용량 백신, 또 다른 그룹엔 고용량 백신이 투여되고 나머지 한 그룹은 비교를 위한 대조군으로 광견병 백신이 투여됐다. 이후 1년 동안 ...

    한국경제 | 2021.04.26 10:22 | YONHAP

  • thumbnail
    홍준표 "김어준, 지금 최고 절정기…박수칠 때 떠나야"

    홍준표 무소속 의원은 TBS라디오 '김어준의 뉴스공장' 진행자인 김어준 씨가 자리에서 물러날 것을 공개적으로 요구했다. 홍 의원은 24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B급 언론인으로서 지금 김어준씨는 최고 절정기를 맞고 있지만 박수칠 때 떠나야 한다"고 밝혔다. 홍 의원은 김씨와의 인연을 밝혔다. 그는 "요즘 한창 야당으로부터 방송 부적격 인사로 공격받는 김씨를 처음 만난 것은 20여년전 그가 한겨레 객원기자 시절에 와이드 ...

    한국경제 | 2021.04.24 14:16 | 고은빛

  • thumbnail
    홍준표, 김어준에 "천재적 재능 절정기…박수칠 때 떠나라"

    무소속 홍준표 의원은 24일 방송인 김어준 씨를 향해 "박수칠 때 떠나야 한다"고 말했다. 홍 의원은 SNS에서 "B급 언론인으로서 지금 최고 절정기를 맞고 있다. 김어준답게 현명하게 처신해주실 것을 기대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홍 의원은 김씨에 대해 "비범한 사람이고 보통 사람과 다른 역발상을 하는 천재적 재능이 있다는 것은 분명하다"고 평가했다. 그러면서 "세상을 발아래로 내려다보고 자기가 설정한 기준에 따라 강변하는 모습은 예나 지금이나 ...

    한국경제 | 2021.04.24 13:42 | YONHAP

  • thumbnail
    오랜만에 맑고 포근한 주말…전국 명소마다 북적

    ... 사뭇 달랐다. 최근 일주일간 확진자 40여 명이 발생한 전남 순천의 순천만 국가정원은 한산했고, 일부 관광지는 적막감마저 감돌았다. 전북 전주 도심은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과 20명이 넘는 코로나19 확진 여파까지 더해 식당 거리마저도 발길이 뜸했다. 인천은 벚꽃 절정기를 맞았지만,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주요 공원을 폐쇄했다. (박주영 권준우 박철홍 허광무 김동철 강종구 천경환 최수호 차근호 백나용 배연호 기자)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10 14:23 | YONHAP

  • thumbnail
    [걷고 싶은 길] 숲과 물이 곱고 역사가 숨쉬는 척야산수목원 길

    ... 철쭉, 회양목, 목수국 등이 길을 따라 잘 가꿔져 있었다. 눈꽃으로 장식된 길이 열세 굽이나 휘돌아가니 정겹지 않을 수 없다. 이 길은 봄꽃이 만발하는 5월에 가장 아름답다고 한다. 길 옆 수목들의 풍성함과 단아함을 볼 때 절정기의 화려함을 짐작할 수 있었다. 중국에서 들여온 수양 회화나무, 수양 느릅나무가 가지를 축축 늘어뜨리고 있는 광경도 이색적이다. 척야산에는 꽃나무가 많지만, 노송들로 이루어진 송림이 우거진 것도 특징이다. 노송은 인체 면역력을 ...

    한국경제 | 2021.04.01 07:31 | YONHAP

  • thumbnail
    강릉시 대형 드론 띄워 경포호 벚꽃길 거리두기 감시

    강원 강릉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벚꽃 절정기에 드론을 투입해 사회적 거리두기 등을 감시한다. 강릉시는 다음 달 2∼11일 경포호 벚꽃을 구경하려는 상춘객이 몰릴 것으로 보고 방역 활동을 강화한다고 29일 밝혔다. 시는 금요일부터 일요일까지는 대형 드론을 경포호 벚꽃길 상공에 띄워 사회적 거리두기를 감시하고 방역수칙을 안내할 계획이다. 또 경포사거리∼경포대 구간은 도로변 주정차를 금지하고, 드라이브 스루로만 ...

    한국경제 | 2021.03.29 14:49 | YONHAP

  • thumbnail
    '바람불면 꽃비 내린' 진해…자제 요청에도 벚꽃 상춘객 긴 줄

    ... 한꺼번에 몰려 줄을 서서 한참을 기다려야 입장이 가능할 정도였다. 남쪽 진해는 우리나라에서도 가장 일찍 벚꽃이 피는 곳 중 하나다. 진해 시가지 벚나무 36만 그루는 지난 24∼25일 사이 일제히 만개했다. 일요일인 28일이 절정기 진해 벚꽃을 여유롭게 볼 수 있는 올해 마지막 기회인 셈이다. 상춘객들은 마스크를 낀 채 흐드러지게 핀 벚꽃을 배경으로 사진을 찍으며 추억 남기기에 바빴다. 전날 바람까지 동반한 봄비가 내린 영향으로 절정기 진해 시가지 벚꽃이 ...

    한국경제 | 2021.03.28 15:19 | YONHAP

  • thumbnail
    코로나 긴급사태 전면해제 日 신규 확진 급증

    ... 수도권의 긴급사태 해제 시점과 맞물려 신규 감염자가 다시 급증세로 돌아설 징후가 나타나면서 제4파를 우려하는 목소리가 커질 것으로 보인다. 일본은 작년 4월 제1파를 시작으로 여름철인 8월에 제2파, 올 1월에 제3파의 절정기를 거쳤다. 아직 예단하긴 어려운 상황이지만 나들이객이 한층 많아지는 4월이나 5월 초순의 황금연휴를 전후해 제4파가 본격적으로 닥칠 경우 7월 개막할 예정인 도쿄올림픽도 위태해질 것이라는 관측이 나오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3.23 21:1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