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1-1130 / 1,16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휴일 피서객 4백29만명 추산...올들어 최대인파

    ... 따르면 부산 해운대 70만명,충남 대천해수욕장 17만명, 강릉경포대 3만5천명 등 전국 3백80여곳의 해수욕장과 산,계곡 등지에 4백 29만여명의 피서객이 몰렸다. 이는 지난 주 일요일보다 22만명이 많은 것으로 여름휴가 절정기인 8월 중순까지 최고인파 기록이 계속 갱신될 전망이다. 기상관측 이후 최고기온을 기록한 서울의 경우 관악산에 10만여명이 찾아 평소보다 인파가 두 배 이상 늘었으나 부산 해운대 해수욕장은 제7호태풍 월트의 영향으로 1백20만명이 ...

    한국경제 | 1994.07.25 00:00

  • [레저계] '무더위탈출' 수상스키 절정..20~30분 1주일운동량

    하얀 물보라를 일으키며 스릴을 만끽하는 수상스키의 계절이 예년보다 빨리 도래했다. 장마철이 예상보다 빨리 지나감에 따라 용성레저 골드마리나등 한강변 수상스키장업장들의 하루 이용인원이 각각100명이 넘어 수상스키의 절정기를 이루고 있다. 수상스키는 물에 대한 공포심이 없고 자전거를 탈수 있을 정도의 균형 감각만 있으면 누구나 즐길수 있는 수상레저스포츠. 20-30분정도 수상스키를 즐기면 그 운동량이 직장인들의 1주일동안 운동량과 만먹을 ...

    한국경제 | 1994.07.14 00:00

  • [미국경쟁력 회복] 감량으로 변신 추구..구조개편 어디까지

    ... 품질을 높여나가는 경영혁신을 단행한 것이 미국제경쟁력회복의 근본적 요인이다. 경영혁신은 일본기업에 기술뿐만 아니라 경영 그자체에서도 뒤졌다는 미국 기업들의 반성과 위기의식에서 비롯됐다. 지난80년대말에 시작된 경기침체 가 절정기에 이르렀던 91~92년사이에 본격화됐고 지금도 계속되고 있다. 비효율성의 대명사였던 미국의 거대기업들은 구조개편(리스트럭처링)과 감량경영이라는 고통스러운 변신의 방안을 택했다. 비용절감을 위해 대규모 감원을 단행하고 사업영역을 ...

    한국경제 | 1994.05.06 00:00

  • [94매스터즈] (1) 그렉 노먼, '위대한 백상어' 재현 '관심'

    ... 구축했다. 골프에 대한 예측이라면 그 신빙성을 인정받는 미골프다이제스트지도 올해는 노먼을 우승후보랭킹1위로 점찍어 놓았다. 그 예상우승확률은 8분의1. .골프라는 게임의 흐름, 선수들의 사이클속성으로 보아 올해가 노먼의 "절정기"임은 분명한것 같다. 그러나 절정기 까지는 좋지만"마지막 절정기"가 될지도 모른다는데 문제가 있다. 39세라는 나이는 "수년동안의 호황"을 결코 보장하지 못한다. 더우기 노먼이 다시 "매스터즈의 외면"을 맛본다면 다시 일어서기는 ...

    한국경제 | 1994.04.08 00:00

  • [산업전략군단사] (200) 대형조선소..오원철 기아경제연고문

    ... 말했다. 내가 "상공부의 안을 알고 있느냐"고 물으니까 "잘 알고있다"며 "이의가 없다"고 했다. 조선소란 항시 불황과 호황이 서로 교차되는데 시기를 잘 맞추어야 한다는 말도 나누었다. 정회장은 "현재 세계 조선업계는 호황의 절정기인데 앞으로 침체될 가능성도 있다. 그러나 멀지않아 초대형유조선(VLCC)이 대대적으로 필요한 시대가 또다시 올것이다. 그때는 전세계의 기존 조선능력 갖고는 감당할수 없으니 조선소를 지으려면 지금이 그 시점"이라고 했다. "더욱이 ...

    한국경제 | 1994.03.16 00:00

  • [세계의기업] 왕컴퓨터, 파산 일보직전서 극적 회생

    ... "돌아온 왕 컴퓨터"쯤으로 불림직한 할리우드의 클래식영화라고들 말한다. 왕컴퓨터 얘기는 70년대로 거슬러 올라간다. 미국의 한 중국계 이민이 설립한 조그만 회사가 전세계에 워드프로세서 선풍을 일으키며 기적에 기적을 연출한다. 절정기였던 84년 한햇동안 22억달러의 매출액에 2억1천만달러의 영업이익을 기록했던 왕은 그러나 저가격 개인용컴퓨터(PC)에 밀리면서 파산보호신청이라는 쓴맛을 봐야했다. 그때가 92년 8월이었다. 그러나 왕은 재기에 성공했다. 본사건물이 ...

    한국경제 | 1994.03.14 00:00

  • [천자칼럼] 화신

    ... 불러라/꽃놀이의 아름다움이여/하지만 사흘밖에 계속되지 않는다"(F 뤼케르트 "사랑의 봄 편지") 생명이 짧은 꽃을 들라고 하면 아마 벚꽃이 머리에 떠오르기 십상이다. 헤일수 없이 많은 꽃봉오리들이 어우러져 화사함을 자랑하지만 만개의 절정기는 하루 이틀정도의 눈 깜짝할 사이에 지나가 버리고 만다. 올해도 10여일뒤부터 제주도에서 벚꽃이 피기 시작해 북상하게 될 것 이라는 소식이다. 며칠동안 계속된 영하의 날씨속에 전해진 예보에 얼어 붙었던 마음이 훈훈해 지는 것만 같다. ...

    한국경제 | 1994.03.14 00:00

  • [해설] 경기지수로는 호황진입 '기대'..엔고/미경제도 탄력

    1월 산업활동동향은 호황국면의 도래에 대비해 기업들이 미처 설비 투자를 확대하지 못했음을 보여준다. 경공업이 이제야 상승세로 반전 하는 단계인데 제조업평균가동률은 이미 호황의 절정기 수준인 84%로 높아진 데서 이를 읽을수 있다. 본격적인 호황기가 아닌데도 가동률이 이처럼 급상승한 것은 생산 능력이 부족하다는 신호로 받아들일 수 있다. 기업들이 미리 설비확장을 하지 못해 생산을 늘리기 위해선 가동률을 높일수 밖에 없었던 것이다. 승용차 ...

    한국경제 | 1994.03.05 00:00

  • 2000년대 일본산업지도..자동차/철강 퇴조, 전자.통신 부상

    ... 낮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선도산업인 자동차는 2천년 생산액이 49조엔으로 예상된다. 이는 90년이후 연평균 9%의 높은 성장율을 의미하는 것이지만 비중은 역시 낮아질 것이다. 자동차는 90년현재 전체산업생산 비중이 5.2%로 절정기를 맞았으나 2천년 에는 4.5%까지 점유율이 떨어질 것이다. 자동차는 단일업종으로서는 여전히 최고의 지위를 유지하겠지만 위신은 과거만 못할 것이다. 철강을 포함한 기초소재산업전체의 비중도 1.1%포인트 떨어지는 장기하락 경향을 계속할 ...

    한국경제 | 1994.02.01 00:00

  • [동호동락] 오세혁 대주합동회계사무소대표 .. 대주산악회

    ... 대주합동회계사무소의 대표이며 연장자인 필자도 젊은후배들에 모범을 보일수 있도록 사력을 다하고 있지만 20년 이상의 나이 차이를 느끼지 못하게 해주는 총무 조경영회계사등 젊은후배들이 고마울 뿐이다. 지난해 10월초 설악산 단풍의 절정기에는 설악행 3박4일 계획을 짰었다. 절정기 인파를 고려하여 남보다 하루 먼저 올라가고 하루 늦게 내려오는 여유를 담고 8명이 백담사로부터 수렴동 대피소까지 수려한 산수, 맑은 공기, 오색찬란한 단풍을 즐기느라 있는대로 지연작전을 ...

    한국경제 | 1994.01.0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