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1,13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폐 손상 일으키는 코로나19 면역세포 기원·특성 밝혔다

    ... 지놈인사이트 이정석 박사팀과 함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환자의 과잉 면역반응에 따른 폐 손상을 조절하는 방안을 제시하는 연구 결과를 내놨다고 4일 밝혔다. 공동연구팀은 동물모델을 이용해 코로나19 감염 초기부터 절정기, 회복기에 걸쳐 일어나는 폐 면역세포 변화를 단일세포 전사체 수준으로 정밀하게 관찰했다. 폐 면역세포의 대부분을 차지하는 대식세포 가운데 어떤 세포군이 폐 손상을 일으키는지도 분석했다. 연구팀은 코로나19 감염 이틀 뒤부터 혈류에서 ...

    한국경제 | 2021.08.04 13:00 | YONHAP

  • thumbnail
    코로나19 확산 우려 속 강원 동해안 해수욕장 최대 인파(종합)

    ... 45만7천927명을 합쳐 모두 93만명의 피서객이 찾았다. 지역별로 고성이 33만6천980명으로 가장 많았고, 양양 3만6천799명, 삼척 2만9천69명, 강릉 2만8천866명, 동해 2만5천55명, 속초 1만6천7명 순이다. 피서 절정기를 맞아 동해안 해변을 찾은 관광객들은 백사장 파라솔 그늘에서 쉬거나 바닷물에 뛰어들었다. 차량이 몰리면서 동해안 7번 국도를 비롯해 주요 해수욕장 주변 도로와 주차장은 정체를 빚었다. 속초를 찾은 손모(46·서울)씨는 "휴가를 ...

    한국경제 | 2021.08.01 18:30 | YONHAP

  • thumbnail
    비트코인 10일째 랠리…추가 상승엔 이견

    ... 급감했다. 그러나 7월 말부터는 10조원 안팎으로 다시 늘어났다. 거래소 관계자는 “비트코인이 뜨면 다른 코인 거래도 함께 활발해지는 경향이 있어 거래대금이 불어난 것으로 볼 수 있다”고 말했다. 다만 절정기에 비해서는 거래대금이 많이 줄어든 만큼 전고점 수준의 회복을 기대하긴 어렵다는 의견이 대세를 이룬다. 국내 암호화폐 시장의 투자 열기를 보여주는 지표인 ‘김치 프리미엄’(해외 시세 대비 웃돈)은 완전히 사라졌다. ...

    한국경제 | 2021.08.01 17:32 | 임현우

  • thumbnail
    `코로나 폭증하는데`…동해안 호텔서 수십 명 또 `풀 파티`

    피서 절정기를 맞아 강원 동해안에서 수십 명이 풀 파티를 벌이다가 적발됐다. 지난달 31일 저녁 강원 강릉시의 한 호텔에서 수십 명이 참가한 풀 파티가 진행되고 있다. [강릉시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지난달 31일 저녁 강원 강릉시의 한 호텔에서 수십 명이 참가한 풀 파티가 진행되고 있다. [강릉시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강릉시는 풀 파티가 벌어진 강릉 시내의 A 호텔을 감염병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10일간 영업정지 ...

    한국경제TV | 2021.08.01 15:17

  • thumbnail
    코로나 급증속 동해안 호텔서 수십 명 또 '풀 파티'

    강릉시 방역 수칙 위반하고 풀 파티 벌인 호텔에 영업정지 명령 피서 절정기를 맞아 강원 동해안에서 수십 명이 풀 파티를 벌이다가 적발됐다. 강릉시는 풀 파티가 벌어진 강릉 시내의 A 호텔을 감염병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10일간 영업정지 명령을 내렸다고 1일 밝혔다. A 호텔은 지난 31일 저녁 수십 명이 참여하는 풀 파티를 벌였다. 호텔 측은 강릉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확산할 위험이 커 사전에 파티를 ...

    한국경제 | 2021.08.01 15:10 | YONHAP

  • thumbnail
    '그래도 휴가인데'…강원 흐린 날씨 속 동해안 북적

    ... 본격적인 여름 휴가철을 맞은 1일 강원지역은 흐린 날씨 속 피서지와 유명산에 많은 인파로 북적였다. 오후 들어 도내 곳곳에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됐지만, 폭염의 날씨가 이어지면서 동해안 해수욕장에는 인파가 몰렸다. 피서 절정기를 맞아 동해안 해변을 찾은 관광객들은 백사장 파라솔 그늘에서 쉬거나 바닷물에 뛰어들었다. 차량이 몰리면서 동해안 7번 국도를 비롯해 주요 해수욕장 주변 도로와 주차장은 정체를 빚었다. 속초를 찾은 손모(46·서울)씨는 "휴가를 ...

    한국경제 | 2021.08.01 14:01 | YONHAP

  • thumbnail
    양양 '풀 파티'처럼 될라…강릉시 '호텔 루프톱 불꽃축제' 금지

    강원 강릉시가 피서 절정기를 맞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이 우려되자 호텔 투숙객 등을 모집해 벌이는 불꽃축제를 금지했다. 30일 강릉시에 따르면 이날부터 다음 달 1일까지 SNS를 통해 모집한 젊은이들이 참여하는 '호텔 루프톱 불꽃축제'로 코로나19가 확산할 위험이 커 모임을 전격 금지했다. 모객을 하는 사람이 올린 SNS를 보면 이곳에서는 이날 저녁 라이브 공연과 불꽃놀이가 예정돼 있다. 기본 참가비로 보이는 '엔비'는 ...

    한국경제 | 2021.07.30 17:30 | YONHAP

  • thumbnail
    가을에 식비 걱정 느나…원자재가 이어 소매가 상승 예고

    ... 비용이 늘었다. 더 길고 심해진 극단적 가뭄 때문에 미국과 브라질 등지에서 곡물 생산량이 급감해 원자재 가격이 뛰어올랐다. 수요 측면에서는 코로나19 대유행기에 억눌린 소비가 부활하고 있다는 점이 주목된다. 식품 수요는 팬데믹 절정기에 외식이 줄면서 위축됐다가 백신 보급, 방역규제 완화로 급격히 회복하는 추세다. 중국이 아프리카돼지열병을 딛고 돼지 사육을 재개한다는 점, 고유가 때문에 곡물을 원료로 한 에너지 생산이 는다는 점도 변수로 거론된다. 유엔...

    한국경제 | 2021.07.30 11:45 | YONHAP

  • thumbnail
    [주목! 이 책] 한옥·보다·읽다

    ... 높아졌다. ‘한옥 호텔’ ‘한옥 마을’도 더는 낯설지 않다. 한옥의 원형 내지 이상향이라 할 수 있는 조선 후반기 양반 가옥이 어떤 형태였는지에 대한 관심도 뜨겁다. 저자들은 유교 문화 절정기에 지어진 전국의 ‘완성형 한옥’을 사진에 담고, 숨겨진 이야기들을 풀었다. 혼인, 가계 계승, 가부장의 가치관, 남녀 신분 등 미시사회학적인 관점에서 한옥을 서술한 점도 눈에 띈다. (디자인하우스, 388쪽, ...

    한국경제 | 2021.07.22 18:27

  • thumbnail
    [그림이 있는 아침] 소박한 일상 그린 '조선의 고갱'…이인성 '풍경'

    ... 화가’였다. 그에게 ‘향토’는 조국 산천, 그중에서도 지리적·예술적 고향인 대구를 뜻했다. 그래서 그는 대구 지역의 실제 장소와 고향의 소재를 유난히 자주 화폭에 담았다. 작가의 절정기였던 1930년대 중반 작품인 ‘풍경’은 고향의 소박한 일상을 표현한 수작이다. 나무판에 유화물감으로 그려 색채가 전반적으로 은은하다. 하지만 집 앞에 나와 있는 주민들의 저고리와 물을 길어오는 여성의 치마 등 눈길을 ...

    한국경제 | 2021.07.19 17:21 | 성수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