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1,12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상하이는 지금] "봉쇄 완화는 정부 발표에만"…갈 길 먼 정상화

    ... 중국 당국이 자국 경제에 커다란 충격을 안기고 세계 공급망까지 교란한 봉쇄를 서서히 푸는 방향으로 가고 있는 것은 사실이다. 3월 이후 60여만명의 코로나19 누적 감염자가 나온 끝에 상하이 코로나 확산세가 꺾였다. 4월 절정기에 2만7천여명까지 늘었던 신규 일일 감염자는 최근 1천명 이내로까지 감소했다. 14∼16일 사흘 연속으로 격리·통제 구역 바깥에서는 새 감염자가 나오지 않는 '사회면 제로 코로나'도 달성됐다. 상하이시는 오는 22일부터는 버스·전철 ...

    한국경제 | 2022.05.17 15:37 | YONHAP

  • thumbnail
    '지리산 바래봉철쭉' 내달 10~15일 절정 예상…현재 20% 개화

    ... 시작한 상태다. 다음 달 초면 해발 700∼800m 지점인 7∼8부 능선에서도 꽃이 본격적으로 필 것으로 보인다. 이어 다음 달 15일을 전후로 정상부 능선까지 만개할 전망이다. 철쭉 군락지 전체의 60% 이상에 꽃이 피는 절정기는 다음 달 10∼15일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꽃 상태는 최근 건조하긴 했으나 따뜻한 날씨가 이어져 나쁘지 않은 편이라고 지리산국립공원은 설명했다. 주요 탐방 코스는 용산리∼바래봉삼거리∼팔랑치의 4.9㎞(2시간) 구간과 팔랑마을∼팔랑치의 ...

    한국경제 | 2022.04.26 15:43 | YONHAP

  • thumbnail
    "활짝 핀 유채꽃 구경오세요" 부산 대저생태공원 개방

    ... 5일 밝혔다. 시는 22만5천㎡ 규모의 유채꽃밭에 관람로를 조성해 시민이 자유롭게 거닐며 유채꽃을 감상할 수 있게 했다. 다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을 위해 관련한 행사는 개최하지 않는다. 시는 개화 절정기인 오는 9일부터 17일까지 일대에 질서유지 인력을 배치할 계획이다. 시는 또 이번 달 내내 대만 타이베이, 타이중, 가오슝 지하철에서 부산의 봄꽃과 관람 명소 사진 및 이미지를 활용한 랩핑광고를 하는 등 중화권 관광객 유치 활동을 ...

    한국경제 | 2022.04.05 08:29 | YONHAP

  • thumbnail
    '서울 봄 꽃길 166선' 걸어보세요…벚꽃 절정기는 8일 예상

    서울시는 '서울의 아름다운 봄 꽃길 166선'을 뽑아 시민들에게 소개한다고 1일 밝혔다. 이들 꽃길의 총 길이는 238.9㎞에 달한다. 영등포구 여의동·서로와 광진구 워커힐길, 금천구 벚꽃로 등 가로변 꽃길 73곳, 경춘선숲길·서울숲공원·북서울꿈의숲·서울식물원·남산·서울대공원 등 공원 내 꽃길 51곳, 한강·중랑천·성북천·안양천·청계천·양재천 등 하천변 꽃길 34곳, 강북 우이천변과 양재대로 등 녹지대 8곳 등이다. 올해는 2020년에 선...

    한국경제 | 2022.04.01 11:15 | YONHAP

  • thumbnail
    [고침] 국제([우크라 침공] 피란민 400만명 육박…EU 의무…)

    ... 피란민 배분 없이 얼마나 더 버틸지는 미지수다. EU의 한 외교관은 FAZ에 "만약 피란민 숫자가 3배 또는 4배로 늘어나면 주변국들이 지금과 같은 태도를 유지할 수는 없을 것"이라며 "다만 우크라이나 국경을 넘는 피란민 숫자가 절정기에는 하루 20만명에 육박했지만, 현재는 4만명 수준으로 줄어든 상황"이라고 말했다. 피란민을 대거 받아들이고 있는 주변국들은 재정적인 지원을 희망하고 있다. 이미 독일과 폴란드는 피란민 1명당 첫 6개월간 1천유로(약 135만원)를 ...

    한국경제 | 2022.03.30 15:30 | YONHAP

  • thumbnail
    [우크라 침공] 피란민 400만명 육박…EU 의무배분 합의 못해

    ... 피란민 배분 없이 얼마나 더 버틸지는 미지수다. EU의 한 외교관은 FAZ에 "만약 피란민 숫자가 3배 또는 4배로 늘어나면 주변국들이 지금과 같은 태도를 유지할 수는 없을 것"이라며 "다만 우크라이나 국경을 넘는 피란민 숫자가 절정기에는 하루 20만명에 육박했지만, 현재는 4만명 수준으로 줄어든 상황"이라고 말했다. 피란민을 대거 받아들이고 있는 주변국들은 재정적인 지원을 희망하고 있다. 이미 독일과 폴란드는 피란민 1명당 첫 6개월간 1천유로(약 135만원)를 ...

    한국경제 | 2022.03.30 00:28 | YONHAP

  • thumbnail
    개나리도, 벚꽃도 늦어져…제주 봄꽃 소식 언제쯤

    ... 않아 봄꽃 개화도 늦어지는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는 코로나19 여파로 제주의 대표적인 봄꽃 축제인 왕벚꽃축제가 취소됐지만, 이전에 축제가 열릴 때는 개화 소식에 대한 관심이 더 컸다. 정해놓은 축제 시기가 벚꽃 절정기와 들어맞지 않는다면 '꽃 없는 꽃축제'가 될 수도 있기 때문이다. 벚꽃축제 성패는 개화·만개 시기를 정확히 예측해 축제 일정을 잘 정하는 데 달렸다는 말이 나올 정도였다. 과거에는 꽃이 너무 일찍 피어버려 나무 밑에 통얼음을 깔아 ...

    한국경제 | 2022.03.18 14:09 | YONHAP

  • thumbnail
    철갑상어 화석이 증언한 6천600만년 전 봄날의 비극

    ... 멜라니에 두링은 "시기가 4월쯤인 것 같다"면서 "여름은 절대 아니다"라고 했다. 주걱철갑상어 뼈 화석의 탄소-13 동위원소가 먹이인 동물성 플랑크톤 섭취가 늘어나면서 탄소-12보다 상대적으로 늘어나는데, 탄소동위원소 분석에서 여름 절정기 때보다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는 점이 추론의 근거가 됐다. 논문 공동저자인 웁살라대학 고생물학자 데니스 보에텐은 "분석 대상이 된 모든 화석에서 골 세포의 밀도와 양 등을 수년에 걸쳐 추적할 수 있었는데, 죽음을 맞은 마지막 해에 ...

    바이오인사이트 | 2022.02.24 16:06 | YONHAP

  • thumbnail
    그린란드 빙상, 얼음 녹은 물로 '세계 최대 댐' 변신

    ... 않았다"면서 "빙상 표면에 형성된 물은 막대한 중력 에너지를 갖고있으며 틈을 통해 떨어질 때 이 에너지가 어디론가는 가야했다"고 설명했다. 연구팀은 지난 2014년 여름에 매일 8천200만㎥의 융수가 스토어 빙하의 바닥에 떨어졌으며, 절정기에 이런 낙수로 인한 에너지가 세계 최대의 수력발전소인 중국 싼샤(三峽)댐의 발전량에 맞먹는 것으로 추산했다. 여름이 절정에 달할 때 얼음 녹은 지역이 거의 100만㎢에 달해 세계 10대 수력발전소를 모두 합한 것보다 더 많은 수력에너지를 ...

    한국경제 | 2022.02.22 16:17 | YONHAP

  • thumbnail
    고양시, 오미크론 대비 긴급 보육ㆍ돌봄 시설 마련

    ... 초등학교 등교 중단으로 아이를 맡길 곳이 없는 맞벌이 부부를 위해 긴급 보육시설이 이달 말 한시적으로 개원한다. 일산동구 식사동 소재 단독건물을 활용한 이 시설은 하루 평균 약 30명의 영·유아를 수용하되 코로나19 확산세가 절정기를 이룰 것으로 예상되는 향후 3개월 동안만 운영된다. 초등학교 저학년생을 대상으로 한 긴급 돌봄터도 조만간 마련된다. 12개 시립도서관의 강의실·동아리방·시청각실, 쉼터 등을 활용한 돌봄터에서는 독서 지도와 영화 상영이 이뤄지게 된다. ...

    한국경제 | 2022.02.22 08:5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