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1,12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우크라 침공] 피란민 400만명 육박…EU 의무배분 합의 못해

    ... 피란민 배분 없이 얼마나 더 버틸지는 미지수다. EU의 한 외교관은 FAZ에 "만약 피란민 숫자가 3배 또는 4배로 늘어나면 주변국들이 지금과 같은 태도를 유지할 수는 없을 것"이라며 "다만 우크라이나 국경을 넘는 피란민 숫자가 절정기에는 하루 20만명에 육박했지만, 현재는 4만명 수준으로 줄어든 상황"이라고 말했다. 피란민을 대거 받아들이고 있는 주변국들은 재정적인 지원을 희망하고 있다. 이미 독일과 폴란드는 피란민 1명당 첫 6개월간 1천유로(약 135만원)를 ...

    한국경제 | 2022.03.30 00:28 | YONHAP

  • thumbnail
    개나리도, 벚꽃도 늦어져…제주 봄꽃 소식 언제쯤

    ... 않아 봄꽃 개화도 늦어지는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는 코로나19 여파로 제주의 대표적인 봄꽃 축제인 왕벚꽃축제가 취소됐지만, 이전에 축제가 열릴 때는 개화 소식에 대한 관심이 더 컸다. 정해놓은 축제 시기가 벚꽃 절정기와 들어맞지 않는다면 '꽃 없는 꽃축제'가 될 수도 있기 때문이다. 벚꽃축제 성패는 개화·만개 시기를 정확히 예측해 축제 일정을 잘 정하는 데 달렸다는 말이 나올 정도였다. 과거에는 꽃이 너무 일찍 피어버려 나무 밑에 통얼음을 깔아 ...

    한국경제 | 2022.03.18 14:09 | YONHAP

  • thumbnail
    철갑상어 화석이 증언한 6천600만년 전 봄날의 비극

    ... 멜라니에 두링은 "시기가 4월쯤인 것 같다"면서 "여름은 절대 아니다"라고 했다. 주걱철갑상어 뼈 화석의 탄소-13 동위원소가 먹이인 동물성 플랑크톤 섭취가 늘어나면서 탄소-12보다 상대적으로 늘어나는데, 탄소동위원소 분석에서 여름 절정기 때보다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는 점이 추론의 근거가 됐다. 논문 공동저자인 웁살라대학 고생물학자 데니스 보에텐은 "분석 대상이 된 모든 화석에서 골 세포의 밀도와 양 등을 수년에 걸쳐 추적할 수 있었는데, 죽음을 맞은 마지막 해에 ...

    바이오인사이트 | 2022.02.24 16:06 | YONHAP

  • thumbnail
    그린란드 빙상, 얼음 녹은 물로 '세계 최대 댐' 변신

    ... 않았다"면서 "빙상 표면에 형성된 물은 막대한 중력 에너지를 갖고있으며 틈을 통해 떨어질 때 이 에너지가 어디론가는 가야했다"고 설명했다. 연구팀은 지난 2014년 여름에 매일 8천200만㎥의 융수가 스토어 빙하의 바닥에 떨어졌으며, 절정기에 이런 낙수로 인한 에너지가 세계 최대의 수력발전소인 중국 싼샤(三峽)댐의 발전량에 맞먹는 것으로 추산했다. 여름이 절정에 달할 때 얼음 녹은 지역이 거의 100만㎢에 달해 세계 10대 수력발전소를 모두 합한 것보다 더 많은 수력에너지를 ...

    한국경제 | 2022.02.22 16:17 | YONHAP

  • thumbnail
    고양시, 오미크론 대비 긴급 보육ㆍ돌봄 시설 마련

    ... 초등학교 등교 중단으로 아이를 맡길 곳이 없는 맞벌이 부부를 위해 긴급 보육시설이 이달 말 한시적으로 개원한다. 일산동구 식사동 소재 단독건물을 활용한 이 시설은 하루 평균 약 30명의 영·유아를 수용하되 코로나19 확산세가 절정기를 이룰 것으로 예상되는 향후 3개월 동안만 운영된다. 초등학교 저학년생을 대상으로 한 긴급 돌봄터도 조만간 마련된다. 12개 시립도서관의 강의실·동아리방·시청각실, 쉼터 등을 활용한 돌봄터에서는 독서 지도와 영화 상영이 이뤄지게 된다. ...

    한국경제 | 2022.02.22 08:59 | YONHAP

  • thumbnail
    일본 코로나 신규확진 연일 폭증세…이틀 만에 1만→2만명대로

    ... 사흘 만에 1천명대로 올라섰고, 그 후 8일 만인 지난 12일(1만3천244명) 1만명대를 거쳐 불과 이틀 만에 2만명대로 불어났다. 지난 1일부터 따지면 2주일 만에 약 40배 규모로 폭증한 셈이다. 이번 유행 직전인 제5파 절정기인 작년 7~8월에는 하루 확진자가 1만명대에서 2만명대로 바뀌는데 15일이나 걸렸던 것에 비춰보면 최근의 감염 확산 속도가 얼마나 빠른지 알 수 있다. 지금까지 일본에서 하루 신규 확진자가 가장 많았던 것은 5차 유행기이던 작년 ...

    한국경제 | 2022.01.14 19:43 | YONHAP

  • thumbnail
    스웨덴, 신규 확진자 또 최다…의료시스템 부담 가중

    ... 이번이 세 번째다. 스웨덴에서는 오미크론 변이가 확산하면서 코로나19 감염이 점점 증가하고 있다. 이에 따라 여러 지역에서 입원 환자도 늘어나면서 의료 시스템 부담도 가중되고 있다. 다만, 입원 환자 수는 이전 코로나19 유행 절정기 수준 아래로 유지되고 있다. 인구 1천40만명 가량의 스웨덴에서는 다른 상당수 유럽 국가들과 마찬가지로 코로나19 백신 접종률이 높아지고 확진자가 줄어들자 지난해 9월 이후 대부분의 제한 조치를 해제했다. 그러나 지난해 11월 ...

    한국경제 | 2022.01.08 01:00 | YONHAP

  • thumbnail
    日전문가 "오미크론, 델타 변이와 다른 병…인플루엔자 가깝다"

    ... 발언이 나왔다고 한다. 감염력이 매우 높은 오미크론에 걸린 환자를 받아들이는 병원에서 본인이 감염되거나 가족 감염에 따른 격리 영향으로 결근하는 의료진이 늘고 있는 점이 당면 과제로 거론됐다. 한 회의 참석자는 오미크론 유행 절정기에는 의료진 결근율이 40%에 달할 것으로 전망하기도 했다. 이런 이유로 일본 정부가 긴급사태를 선언하거나 이에 준하는 방역 대책인 만연방지 등 중점조치를 적용하는 판단 기준으로 전용 병상 사용률을 중시하는 것이 오미크론 대응에는 ...

    한국경제 | 2022.01.07 07:58 | YONHAP

  • thumbnail
    [종합] 슬리피, '산더미 독촉장' 탈출…"명품 대신 '복각' 모은다" ('국민영수증')

    ... 시기’를 벗어났다. 17일 방송된 KBS Joy '국민 영수증'에는 래퍼 슬리피가 출연했다. 이날 김숙은 3년 전 방송을 통해 집을 공개했던 슬리피에게 “그 때가 ‘짠내’ 절정기였다”고 언급했다. 그러자 슬리피는 “그 때는 피크였다 피크”라고 밝혔다. 당시 슬리피는 관리비 독촉장을 받으면서도 명품 등을 있는 척을 해 MC들의 걱정을 샀던 바 있다. 송은이 역시 “래퍼라 ...

    텐아시아 | 2021.12.18 08:12 | 서예진

  • thumbnail
    슬리피 "3년 전 통장잔고 7만원, 지금은 달라" ('국민 영수증')

    ...9;국민 영수증' 슬리피가 3년 전과 다르다고 말했다. 17일 오후 방송된 KBS Joy '국민 영수증'에는 래퍼 슬리피가 출연했다. 슬리피는 3년 전 집을 공개했었을 당시 "그 때가 짠내 절정기였다"라고 말했다. 김숙은 "그 때 통장 잔고가 7만원이었을 거다"라며 당시를 회상했고, 슬리피는 "그 당시 래퍼들은 플렉스할 때였다"라고 전했다. 김숙은 "영수증보다 독촉장이 ...

    텐아시아 | 2021.12.17 21:35 | 신소원